뉴데일리 로고

펄어비스, 3Q 영업익 603억원…전년비 297.2%↑

"'검은사막'의 안정적 성장이 실적 상승 주도"

전상현 기자 | 2018-11-09 09:27:11
▲ ⓒ뉴데일리DB

게임회사 펄어비스가 실적발표를 통해 2018년 3분기 매출액 1170억원, 영업이익 603억원, 당기순이익 517억원을 기록했다고 9일 밝혔다.

이는 전년대비 각각 323.8%, 297.2%, 281.4% 증가한 수치다. 회사 측은 '검은사막 온라인'의 대대적인 리마스터와 '검은사막 모바일'의 안정적 성장이 실적 상승을 주도했다고 설명했다.

'검은사막 온라인'은 전 세계 150여개 국가에서 견조한 매출을 유지했다. 특히 3분기에 전 세계 대상으로 선보인 리마스터 업데이트를 통해 흥행 장기화의 기틀을 마련했다. 이용자들 역시 정식 출시 후 3년을 훌쩍 넘긴 게임임에도 끊임없는 개선과 발전이 이뤄지고 있다는 점에서 높은 평가를 내리고 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아홉 번째 클래스인 금수랑과 신규 사냥터, 길드 토벌 등 새로운 콘텐츠를 꾸준히 업데이트하며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다. 더불어 첫 번째 해외 진출 지역인 대만, 홍콩, 마카오에서도 거점전과 나이트메어 등 대규모 업데이트를 빠른 속도로 제공해 현지 유저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다. 펄어비스는 이후에도 일본, 동남아 등 다른 국가로 서비스 지역을 확대할 계획이다.

한편, PC와 모바일 게임 시장에 이어, 펄어비스는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진행되는 검은사막 엑스박스 북미 지역 오픈베타 서비스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글로벌 콘솔 시장 공략에도 나선다.


공유하기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