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한해 조선 '빅3' 중대사고 사망자 18명

[취재수첩] 조선업계, 정유년 새해는 사고없는 한해가 되길

현대重, 내년부터 협력사에 안전관리 전담자 배치

뉴데일리경제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6.12.30 11:09:55

프로필 사진

병신년(丙申年)이 저물어간다. 한해를 정리하고자 마음먹었을 때 조선업계에 바라는 마음은 딱 하나였다. 업황 회복? 아니다. 수주 재개? 아니다. 바로 무사고다.

 

업황 회복, 수주 재개 모두 조선업계에는 중요한 일이다. 하지만 그 무엇보다도 무사고가 가장 중요하지 않을까 하는게 본인의 생각이다. 사고는 아차하는 순간 한 사람의 목숨이 결정될 수 있기 때문이다. 

 

안타깝게 올해 조선업계에서는 많은 사고들이 발생했다. 그런 과정에 무려 18명의 근로자가 작업장에서 목숨을 잃었다. 사고 발생 비율을 보면 현대중공업이 압도적으로 많다.

 

올 한해 현대중공업에서는 모두 11건의 사망사고가 있었다. 그룹사인 현대미포조선과 현대삼호중공업은 각각 2건, 1건으로 파악됐다. 현대중공업그룹에서만 총 14건의 사망사고가 발생한 것이다. 나머지 4건은 삼성중공업, 대우조선해양에서 각각 2건씩 있었던 것으로 집계됐다.

 

이 수치로 보면 매월 1명 이상의 현장 근로자가 작업장에서 목숨을 잃었다는 걸 알 수 있다. 참으로 안타까운 일이 아닐 수 없다.

 

더군다나 최근 사망한 근로자들은 본인과 비슷한 나이대라 안타까움이 더욱 더해진다. 한 가정의 가장으로써 책임지고 이끌어가야 할 나이에 사고를 당해 목숨을 잃었다.

 

이같은 일을 미연에 방지하고자 현대중공업은 내년부터 협력사에 안전관리 전담자를 의무적으로 배치할 계획이다. 현대중공업그룹에서 사망사고를 당한 14명 중 9명이 협력사 직원이기 때문이다.

 

현대중공업은 그동안 협력사의 안전 문제까지는 챙기기 어려웠던 것으로 보인다. 2만3000명에 달하는 울산조선소 현장 근로자보다 더욱 많은 2만7000명이라는 인원이 협력사 직원들이라는게 업계 관계자의 설명이다.

 

내년에도 조선업계 수주절벽은 지속될 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다. 참으로 어려웠던 한해를 보냈음에도 아직까지 위기는 끝나지 않았다는 말이다.

 

'백지장도 맞들면 낫다'라는 속담이 있다. 비록 조선업계가 어렵더라도 노사가 합심해 위기 극복에 나선다면 또 다른 기회가 찾아올지도 모른다.

 

올해 최다 사고건수를 기록한 현대중공업이 노사 화합을 되찾기 위해서는 우선적으로 인명사고부터 줄여야 할 것이다. 근로자들은 안전의식을 더욱 강화하고 사측에서는 제도적으로 개선해야 할 사항이 있으면 전폭적인 지원을 해야 한다.

 

이러한 준비로 사고부터 줄여나가면 멀어진 마음도 좁혀질 수 있지 않을까. 다가오는 정유년 새해는 노동조합의 사망사고 문자를 받는 일이 없기를 진심으로 바란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 뉴데일리경제 biz.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박신혜 "제 사인 어때요"
배우 박신혜가 20일 오후 서울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열린 '브루노말리(BRUNOMAGLI)' 팝업스토어 오픈 기념 팬사인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이번 행사는 이탈리아 패션 브랜드 '브루노말리'의 팝업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기획됐다. 팝업스토어는 오는 19일부터 25일까지 운영된다… [2017-01-20 19:48:58] new
현대제철, 임직원 자녀·장애 청소년과 'H더불어하나' 개최
현대제철은 지난 17일부터 2박3일간 제주도에서 임직원과 고객사 자녀, 장애 중·고생 각각 30명이 참석하는 'H더불어하나' 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행사는 현대제철과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주관으로 3년째 이어지고 있다. 특히 올해 회사 임직원 자녀뿐 아니라 고객사 임직원 자… [2017-01-20 19:31:21] new
금호타이어 우선협상자 더블스타, 인수 시너지로 글로벌 TOP 10 진입 목표
금호타이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중국의 타이어업체 더블스타가 향후 시너지를 창출해 업계 최고의 브랜드로 성장시키켔다는 포부를 20일 밝혔다.더블스타는 “인수가 확정되면 금호타이어로서는 기업을 정상화할 수 있는 최고의 주주와 파트너를 찾은 것”이라며 “자사 역시 중국 내 타이어업계 최고의 브랜드로 부상할 기회를 갖게 된다”고 설… [2017-01-20 19:27:35] new
금강제화, 가족 구성원별 '설 선물' 제안
민족 최대의 명절 '설날'이 일주일 앞으로 다가왔다. 매년 돌아오는 명절은 가족구성원 간에 감사의 마음을 자연스럽게 전할 수 있는 절호의 기회다. 감사의 마음은 선물과 함께하면 배가되는 법. 2017년 정유년(丁酉年) 설 명절을 앞두고 금강제화가 가족 구성원별 실속 있는 선물을 제안한다.… [2017-01-20 18:57:35] new
[캠퍼스 단신] 연세대 이사장에 허동수 GS칼텍스 회장 外
◇ 학교법인 연세대 제10대 이사장에 허동수 GS칼텍스 회장학교법인 연세대학교는 허동수 GS칼텍스 회장을 제10대 이사장으로 선출했다고 20일 밝혔다. 임기는 올해 2월18일부터 2020년 4월30일까지다.연세대 화학공학과를 졸업한 허 신임 이사장은 미국 위스콘신대에서 화학공학 석⋅… [2017-01-20 18:48:4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