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노트7 단종 사태 충격 벗어나"

반도체의 힘…"삼성전자, 4Q 영업익 9조2천억"

"전년동기 대비 49.84% 급증…시장 전망치 1조 상회"
D램, 3D 낸드플래시 '수요 급증'…"영업익 절반 차지"
소형 OLED 등 전 사업부문 고른 성장세도

조재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06 09:56:4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삼성전자가 작년 4분기 9조원이 넘는 영업이익을 거둬들이며 깜짝실적을 냈다. 사실상 갤럭시노트7 단종 사태 충격에서 벗어났다는 평가다.

6일 삼성전자는 지난해 4분기 실적을 잠정 집계한 결과 영업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49.84% 급증한 9조2000억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는 당초 시장 전망치(컨센서스)인 8조2000억원을 1조원이나 상회한 수치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전년대비 소폭(0.60%) 줄어든 53조원을 기록했다 

지난해 3분기 갤럭시노트7 리콜 및 단종 여파로 영업이익이 5조원대로 추락했지만, 4분기들어 13분기만에 최대 실적을 달성하며 충격에서 벗어난 모습이다.

이 같은 실적 달성은 반도체 부문이 이끈 것으로 분석된다. D램, 3D 낸드플래시의 폭발적인 수요와 거래가격 상승에 힘입어 4분기 4조원 중반대의 영업익이 점쳐진다. 

반도체를 대표하는 D램의 경우 올 하반기 시장 수급상황이 개선되며 거래가는 반등했고, PC OEM의 재고 축적 수요와 모바일 신제품 출시에 따른 고용량화 추세가 맞물리며 고정거래가는 상승세를 기록 중이다. 

이와 함께 갤노트7 단종 사태가 마무리 단계에 접어들며 IM부문의 회복세도 눈에 띈다. 갤럭시S7과 중저가 제품의 판매 호조가 계속되며 2조원의 영업이익이 점쳐진다.  

실제 삼성전자는 갤노트7 악재에도 불구하고 올해 세계 스마트폰 시장의 20.7%를 차지하며 점유율 1위 자리를 굳건히 유지했다. 2위 애플의 점유율은 14.5%에 불과했다. 

상반기 히트작인 갤럭시S7 시리즈와 중저가폰 판매호조가 실적 반등을 이끌었다. 삼성전자는 기존 갤럭시S7에 블루코랄, 블랙 펄 색상을 입힌 새로운 모델을 출시하며 갤노트7 교체 수요를 대거 흡수했다. 

갤럭시 A·E·J 등 중저가 라인업도 기대 이상의 성적을 거두며 경쟁사들과의 격차를 벌였다.

영업이익률 개선에 집중한 가전사업은 B2B 사업, 온라인 유통 판매 확대 등 지역 맞춤형 전략의 성공에 힘입어 1조원 영업익 달성이 유력하다. 

디스플레이의 경우 전세계 98% 점유율을 기록 중인 중소형 OLED 사업의 수급 개선에 힘입어 1조3000억원 영업익이 예상된다. 특히 애플의 차세대 아이폰에 삼성전자 OLED 패널이 탑재된다는 사실이 알려지며 주요 거래선의 플래그십 제품 수요가 꾸준히 늘어나는 상황이다.

한편 삼성전자의 지난해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201조5400억원, 29조2200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0.44%, 10.64% 증가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한화, 3분기 영업익 3883억... 전년比 41.12%↓
한화는 올 3분기에 연결기준 영업이익 3883억원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41.12% 감소했다고 14일 밝혔다.매출은 11조6955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2.7% 감소했고, 당기순이익도 2830억원으로 23.61% 줄었다.한화 측은 자체사업 및 한화케미칼의 실적이 호조를 보였으나 한화건… [2017-11-14 19:13:39] new
메디톡스 매출 성장 추세 지속… 중국시장 등 해외 승부가 관건
메디톡스가 3분기에도 매출 증가세를 이어가면서 성장 추세를 이어가고 있다. 영업이익이 다소 하락하기는 했지만 보톡스, 필러 성수기에 접어들었고 중국시장 등 주요국가의 해외진출을 앞두고 있다는 점에서 당분간 성장 곡선을 이어갈 전망이다.메디톡스는 3분기 매출(연결기준)이 전년동… [2017-11-14 19:12:03] new
인하우스 광고대행사, 모회사 따라 해외 진출 두드러져
인하우스 광고대행사의 해외법인 진출 거점이모회사의 글로벌 사업에 따라 두드러진 것으로 나타났다. 인하우스 광고대행사란 대기업 계열사인 광고회사를 의미한다.14일 광고업계에 따르면 인하우스 광고대행사 중 해외법인 진출국가와 거점 수가 가장 많은 곳은 제일기획으로 43개국 52개… [2017-11-14 18:44:44] new
대한항공·아시아나, 한한령 여파 3분기 영업익 '급감'... 화물 실적 개선 '위…
국내 대형항공사(FSC)들이 중국의 사드 보복 조치 일환인 한한령(한류 금지령)의 영향 등으로 3분기 고전했다. 단, 화물 실적이 지속해서 상승 곡선을 이어가고 있는 가운데 한·중 양국간의 냉소적 분위기도 와해되고 있는 만큼 조만간 긍정적 신호가 나타날 것으로 기대된다.14일 업계에 따… [2017-11-14 18:36:48] new
오뚜기, 3분기 영업익 443억원… 판관비 증가로 전년比 2.1% 감소
오뚜기가 올해 3분기 연결재무제표 기준 매출액 5643억원, 영업이익 443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발표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9.3% 개선됐지만 영업이익은 2.1% 줄었다. 당기순이익은 472억원으로 같은 기간 32% 확대됐다.오뚜기의외형 증대를 이끈 것은 면제품과 농수산 가공품류 등… [2017-11-14 18:06:0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