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우리, 차기 CEO의 자격요건은?

신한금융·우리銀, 새로운 수장 찾기에 돌입…최우선 요건은 실력

외풍 요인은 철저히 배제…내부 전·현직 임원에서만 후보 물색
5년간 경영실적·조직안정 영향 등 검토, 1월 중 선임 완료할 듯

뉴데일리경제 채진솔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06 15:24:31

▲ⓒ 뉴데일리경제

 

신한금융지주와 우리은행이 ‘CEO 후임자 찾기’에 돌입했다.

두 곳 모두 금융당국, 정치권의 입김을 모두 차단한 채 내부 인사를 중용할 뜻을 밝힌 만큼 철저한 실력 위주의 인재가 차기 CEO를 맡을 전망이다.

6일 우리은행과 신한금융이 제시한 CEO 자격 요건을 비교한 결과 내부인사를 대상으로 업무 능력 검증에 중점을 두고 있는 것이 공통점으로 꼽혔다.

우리은행 임원추춴위원회는 차기 행장 후보 자격을 최근 5년간 우리은행과 금융지주, 계열사 대표이사로 정하고 △재직 당시 업적 △미래 비전 제시 △조직 내 리더십 △경영 능력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차기 행장을 선임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재직 당시 주요 업적과 조직 역량 극대화를 최우선 요건으로 내세우고 있다.

행장 선임 과정에서 제기될 수 있는 각종 의혹과 갈등을 최소화하기 위해 영업성과 등 객관적인 지표에 초점을 맞추겠다는 의지로 풀이된다.

우리은행 내부에 자리 잡은 상업·한일 계파 갈등을 봉합하고 리더십을 발휘해 안정적으로 조직을 이끌어 나갈 수 있는 자질도 중요한 변수로 작용할 전망이다.

신한금융은 차기 회장 자격으로 △도덕성 △신한 가치 구현 능력 △업무 전문성 △조직관리 역량 △회사 비전 공유 △공익성 및 건전 경영 노력을 규정해뒀다.

신한금융은 그동안 업무 실적 위주로 CEO를 선출해온 만큼, 이번 차기 회장 역시 ‘성과주의’를 바탕으로 후보 검증이 이뤄질 전망이다.

우리은행과 신한금융의 다른 점은 '연임' 여부다.

우리은행은 CEO 연령과 연임에 특별한 제한을 두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나이에 상관없이 행장 후보로 도전할 수 있으며 연임 역시 자유롭다.

반면 신한금융지주는 조건이 까다롭다.

새로 선임되는 회장은 만 67세 미만까지만 가능하며 연임 시 재임기간 역시 만 70세로 설정해뒀다.

과거 라응찬 전 회장이 17년 동안 수장을 맡으며 장기집권 체제를 굳히려다 ‘신한 사태’가 벌어졌다는 판단 아래 CEO 자격 요건에 나이, 연임 여부를 엄격히 제한해둔 셈이다.

한편 우리은행과 신한금융 모두 빠르면 이달 내 차기 CEO 윤곽이 드러날 예정이다. 

우리은행은 오는 11일까지 행장 후보 지원 서류를 접수하고 임추위가 서류심사 및 면접을 거쳐 후보 추천을 완료할 계획이다.

임원추천위원회에서도 행장 선임을 서두르겠다는 의지를 밝힌 만큼 이르면 구정 연휴 전 차기 행장이 확정될 것으로 은행 안팎에선 예상하고 있다.

사실 우리은행의 경우 행장 선임 절차가 미뤄지면서 임원 인사도 함께 미뤄진 상태다. 이 때문에 재빠른 영업정성화를 위해선 이달 내 행장 선임이 완료돼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다.

신한금융 역시 지난 4일 첫 회추위를 개최하고 회장후보 추천 절차와 심의 기준, 회장 후보 경력과 재임 중 성과를 검토했다.

한동우 회장 임기 만료 전 두달 내 차기 회장을 선출해야 하는 만큼 1월 안으로 차기 회장이 결정될 전망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 뉴데일리경제 biz.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이재현 CJ 회장, 조세포탈 추징금 중 860억 돌려받는다
이재현 CJ그룹 회장(사진)이 국세청에 추징당한 금액 중 일부를 돌려 받는다.21일 업계에 따르면 국세청은 이재현 회장이 조세 포탈 혐의로 납부했던 추징금 2600억원 가운데 860억원을 돌려주게 됐다.이 회장은 1990년대 조성한 비자금을 운용하면서 횡령 및 배임 등의 혐의로 2013년 7월… [2017-01-21 08:32:06] new
의료계 "첨단재생의료법, 무조건적 반대 우려… 기술발전 토대 마련 시급" 지…
의료업계가 '첨단재생의료법안'을 두고무조건적으로 반대해서는 안된다며 기술발전 토대 마련을 위해 법안 통과가 시급하다고 지적했다. 20일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논란이 된 줄기세포 면역세포 치료를 양성화 하는 '첨단재생의료법안'이 국회에 발의되자 그 동안 관련법이 미비로 어려움을… [2017-01-20 20:19:40] new
[포토] 박신혜 "제 사인 어때요"
배우 박신혜가 20일 오후 서울 롯데백화점 본점에서 열린 '브루노말리(BRUNOMAGLI)' 팝업스토어 오픈 기념 팬사인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이번 행사는 이탈리아 패션 브랜드 '브루노말리'의 팝업스토어 오픈을 기념해 기획됐다. 팝업스토어는 오는 19일부터 25일까지 운영된다… [2017-01-20 19:48:58] new
현대제철, 임직원 자녀·장애 청소년과 'H더불어하나' 개최
현대제철은 지난 17일부터 2박3일간 제주도에서 임직원과 고객사 자녀, 장애 중·고생 각각 30명이 참석하는 'H더불어하나' 행사를 개최했다고 20일 밝혔다. 이 행사는 현대제철과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 주관으로 3년째 이어지고 있다. 특히 올해 회사 임직원 자녀뿐 아니라 고객사 임직원 자… [2017-01-20 19:31:21] new
금호타이어 우선협상자 더블스타, 인수 시너지로 글로벌 TOP 10 진입 목표
금호타이어 우선협상대상자로 선정된 중국의 타이어업체 더블스타가 향후 시너지를 창출해 업계 최고의 브랜드로 성장시키켔다는 포부를 20일 밝혔다.더블스타는 “인수가 확정되면 금호타이어로서는 기업을 정상화할 수 있는 최고의 주주와 파트너를 찾은 것”이라며 “자사 역시 중국 내 타이어업계 최고의 브랜드로 부상할 기회를 갖게 된다”고 설… [2017-01-20 19:27:3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