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1고로서 첫 쇳물 나온 6월 9일 '철의 날'로 지정

[취재수첩] 경제발전 이끈 고로, 잇따라 역사 속으로... 철강업 변화 예고

포스코, 최근 포항 1고로 연내 폐쇄 결정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10 14:54:5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항 1고로 전경.ⓒ포스코

포스코가 연내 포항 1고로를 폐쇄한다. 조업을 시작한 지 45년만이다. 포항 1고로는 1973년부터 가동된 국내 첫 고로다. 폐쇄가 주는 의미가 남다를 수 밖에 없다.

 

중국도 지난해 8월 바오토우강철 2고로 철거에 나섰다. 1959년 첫 쇳물을 뽑아낸 역사 깊은 고로다. 중국 정부가 철강 구조조정을 나선 이래 최대 규모이기도 하다.

 

한국과 중국의 경제성장을 이끈 철강사 고로들이 잇따라 역사 속으로 사라지고 있다. 현재 철강업이 처한 환경을 대변함과 동시에 향후 업계에 불러올 변화 또한 예고하고 있다.

 

공급과잉이라는 악조건에서 노후화된 설비 철거는 어쩌면 당연한 수순일지도 모른다. 그럼에도 그 의미에 대해 다시 한번 되짚고 가야 하는 이유는 포항 1고로가 국내 철강산업 발전에 적지 않은 역할을 했기 때문이다.

 

포항 1고로는 포스코의 산 역사이자 자랑이다. 고(故) 박태준 포스코 명예회장이 1968년 제철소를 건설한 이래 50년 가까운 시간 동안 포스코가 세계 최고 철강사로 우뚝 설 수 있었던 배경에 포항 1고로가 자리하고 있다.

 

업계에 미친 영향도 막대하다. 철강업 종사자라면 누구나 인지하는 6월 9일 철의 날. 그날이 바로 포항 1고로에서 처음으로 쇳물이 나온 날이다. 그날을 기념하기 위해 철강협회는 2000년 철의 날을 제정했다.

 

이같은 고로를 폐쇄하려는 배경으로는 노후화가 큰 영향을 미쳤다.

 

철강업계는 나날이 선진화, 고도화된 설비로 바뀌어 가고 있다. 세계적인 친환경, 고부가가치화 추세에 발맞춰 가고 있는 것이다.

 

포항 1고로 상징성을 고려할 때 폐쇄에 따른 아쉬움은 존재한다. 그래도 아쉬움은 한켠으로 밀어내고 우리는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 파이넥스 등 더욱 발전된 설비로 경쟁력을 찾아야 하는게 우리의 현실이다.

 

중국 철강사들의 공세가 거세다. 이번 포항 1고로 폐쇄 역시 근본적인 원인을 찾아보면 중국에 있을 수도 있다. 나날이 증가하는 중국산 철강재가 국내 공급과잉을 부추겼기 때문이다.

 

업계에 따르면 아직까지 포항 1고로 생산성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여전히 가동이 가능하다는 얘기다. 그렇기에 포스코가 고로 폐쇄를 결정하기까지 많은 고민이 있었을 것으로 짐작된다.

 

45년이라는 기간 동안 포항 1고로에서 생산된 쇳물은 약 5000만톤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비록 연내 폐쇄를 앞두고 있지만, 1고로를 통해 만들어진 철강제품은 우리의 삶에서 영원히 숨 쉴 것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언더아머 '이색 소비자 체험' 개최… 운동기록 직접 체크
글로벌 스포츠 브랜드 언더아머(UNDER ARMOUR)가 오는 9일부터 13일까지 서울 여의도 IFC몰에서 이색 소비자 행사인 '언더아머 트런(UNDER ARMOUR TRAIN X RUN)'을 개최한다. '언더아머트런'은 혁신적인 쿠셔닝 기술의 스포츠 풋웨어 '호버(HOVR)' 시리즈 출시를 기념해 개최된… [2018-02-08 22:27:07] new
김윤식 신협중앙회 회장 당선자 '변화를 기회로' 재도약 모색
치열한 경쟁 끝에 김윤식 후보가 신임 신용협동조합중앙회장으로 선출됐다.정부 정책에 따라 신협이 사회적기업 지원 사업 등에 부응해야 하는 것은 물론이고, 부동산담보대출에 치우쳐 있는 대출 포트폴리오를 조정해 신협 본연의 역할을 활성화해야 하는 임무를 띠고 있다. 신협중앙회는 대… [2018-02-08 21:00:07] new
애큐온저축은행 삼성·신촌지점, 강남역·공덕역점으로 옮겨
애큐온저축은행이 오는 12일부터 기존의 삼성지점을 강남역 5번출구 인근의 신덕빌딩 1층으로 옮겨 강남역지점으로새롭게 문을 연다고 8일 밝혔다. 같은 날부터 신촌지점도 공덕역 9번 출구에 위치한 효성헤링턴플레이스 A동 3층으로 옮겨 공덕역지점으로 바뀐다. 이같은 지점 이전은 지난… [2018-02-08 20:05:50] new
신협중앙회장에 김윤식 대구 세림신협 부이사장 당선
신용협동조합중앙회 신임 회장에 김윤식 후보가 선출됐다. 신협중앙회는 대전시 유성구에 위치한 신협연수원에서 200명의 대의원 중 195명이 참석해 치른 제32대 신협중앙회장 선거에서 결선 투표를 거쳐 김 후보가 당선됐다고 8일 밝혔다. 1차 투표에서는 7명의 후보자 중 과반 득표자가 나… [2018-02-08 20:03:18] new
현대해상, 지난해 순이익 4644억원 기록… 전년比 13.3% 증가
현대해상은 지난해 당기순이익이 4644억원으로 전년 대비 13.3%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8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15조8868억원으로 1년 전보다 3.5% 늘었고 영업이익은 6308억원으로 전년 대비16% 늘었다. 현대해상은 손해율 개선 등에 따라 이익이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2018-02-08 19:17:5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