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1고로서 첫 쇳물 나온 6월 9일 '철의 날'로 지정

[취재수첩] 경제발전 이끈 고로, 잇따라 역사 속으로... 철강업 변화 예고

포스코, 최근 포항 1고로 연내 폐쇄 결정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10 14:54:5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항 1고로 전경.ⓒ포스코

포스코가 연내 포항 1고로를 폐쇄한다. 조업을 시작한 지 45년만이다. 포항 1고로는 1973년부터 가동된 국내 첫 고로다. 폐쇄가 주는 의미가 남다를 수 밖에 없다.

 

중국도 지난해 8월 바오토우강철 2고로 철거에 나섰다. 1959년 첫 쇳물을 뽑아낸 역사 깊은 고로다. 중국 정부가 철강 구조조정을 나선 이래 최대 규모이기도 하다.

 

한국과 중국의 경제성장을 이끈 철강사 고로들이 잇따라 역사 속으로 사라지고 있다. 현재 철강업이 처한 환경을 대변함과 동시에 향후 업계에 불러올 변화 또한 예고하고 있다.

 

공급과잉이라는 악조건에서 노후화된 설비 철거는 어쩌면 당연한 수순일지도 모른다. 그럼에도 그 의미에 대해 다시 한번 되짚고 가야 하는 이유는 포항 1고로가 국내 철강산업 발전에 적지 않은 역할을 했기 때문이다.

 

포항 1고로는 포스코의 산 역사이자 자랑이다. 고(故) 박태준 포스코 명예회장이 1968년 제철소를 건설한 이래 50년 가까운 시간 동안 포스코가 세계 최고 철강사로 우뚝 설 수 있었던 배경에 포항 1고로가 자리하고 있다.

 

업계에 미친 영향도 막대하다. 철강업 종사자라면 누구나 인지하는 6월 9일 철의 날. 그날이 바로 포항 1고로에서 처음으로 쇳물이 나온 날이다. 그날을 기념하기 위해 철강협회는 2000년 철의 날을 제정했다.

 

이같은 고로를 폐쇄하려는 배경으로는 노후화가 큰 영향을 미쳤다.

 

철강업계는 나날이 선진화, 고도화된 설비로 바뀌어 가고 있다. 세계적인 친환경, 고부가가치화 추세에 발맞춰 가고 있는 것이다.

 

포항 1고로 상징성을 고려할 때 폐쇄에 따른 아쉬움은 존재한다. 그래도 아쉬움은 한켠으로 밀어내고 우리는 미래를 준비해야 한다. 파이넥스 등 더욱 발전된 설비로 경쟁력을 찾아야 하는게 우리의 현실이다.

 

중국 철강사들의 공세가 거세다. 이번 포항 1고로 폐쇄 역시 근본적인 원인을 찾아보면 중국에 있을 수도 있다. 나날이 증가하는 중국산 철강재가 국내 공급과잉을 부추겼기 때문이다.

 

업계에 따르면 아직까지 포항 1고로 생산성은 높은 것으로 알려졌다. 여전히 가동이 가능하다는 얘기다. 그렇기에 포스코가 고로 폐쇄를 결정하기까지 많은 고민이 있었을 것으로 짐작된다.

 

45년이라는 기간 동안 포항 1고로에서 생산된 쇳물은 약 5000만톤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비록 연내 폐쇄를 앞두고 있지만, 1고로를 통해 만들어진 철강제품은 우리의 삶에서 영원히 숨 쉴 것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문정동 136번지 재건축…'대림·현대ENG vs 쌍용' 대결
서울 송파구 문정동 136번지 일대 재건축 시공권을 놓고 대림산업-현대엔지니어링 컨소시엄과 쌍용건설이 맞붙게 됐다.지난해 계약을 따내기 위해 경쟁했던 두 건설사가 이번에는 손을 잡고 입찰에 나서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17일 업계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에 마감된 송파구 문정동 1… [2018-04-17 17:58:04] new
한국은행, 조선업 구조조정에 경남지역 中企 금융지원
한국은행이 조선 및 해운 업체 구조조정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지원을 활성화한다.한국은행은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 중 300억원을 활용한 경남지역 중소기업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했다고 17일 밝혔다.지원대상은 최근 1년간 성동조선해양 및 STX조선해양에 납품하거나 용역을 제공… [2018-04-17 17:54:10] new
메가박스도 영화 관람료 인상… 대형 멀티플렉스 3개사 다 올랐다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오는 27일부터 영화관람료를 인상한다.17일 메가박스에 따르면 성인 일반 시간대(13시~23시 전) 관람료가 기존 대비 1000원 인상된다. MX관, 컴포트관에도 조정된 관람료가 적용되지만 더 부티크, 더 부티크 스위트, 키즈관, 발코니석 등의 특별관은 기존 요… [2018-04-17 17:50:36] new
"실버택배가 있었네"… 다산신도시 택배 분쟁 일단락
'택배갑질'로 논란을 빚었던 다산신도시 아파트가 실버택배를 통해 갈등을 해결하기로 했다.국토교통부는 17일 다산신도시 택배 문제와 관련해 입주민 대표, 택배업체를 상대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최근 다산신도시 일대 아파트 주민이 택배 배송 차량의 진입을 막아, 배송 관련 갈등이 발생한… [2018-04-17 17:34:33] new
"출시 후 일평균 약 170대 팔려"...기아차 'THE K9', 누적계약 3200대
기아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인 THE K9의 인기가 심상찮다. 영업일수 19일만에 3200대 계약을 달성하며, 향후 플래그십 세단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킬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권혁호 기아차 부사장(국내영업본부장)은 17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서울에서 열린 THE K9 미디어 시승… [2018-04-17 17:27:3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