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케미칼 '좋은 일자리 제공' 약속 실행…"파견 근로자 직접 고용 나서"

사내 파견 근로자 전원 '정규직' 전환…"안정적 회사생활 기틀 마련 평가"

윤희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11 11:16:4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그룹 신동빈 회장.ⓒ뉴데일리



롯데케미칼이 사내의 파견 근로자 전원을 직접 고용으로 전환했다.

신동빈 회장이 지난해 10월25일 제시한 혁신안에 포함된 '비정규직 정규직 전환' 약속을 롯데케미칼이 올해 1월1일 기준으로 사내 모든 파견 근로자를 직접 고용에 나선 것이다. 

11일 롯데케미칼은 그룹 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혁신안 내용 중 향후 3년간 1만명의 비정규직을 정규직으로 전환해 좋은 일자리를 제공하겠다 내용에 따라 본사와 연구소, 생산공장(여수-대산-울산) 등에서 일하고 있는 파견직 근로자 35명 전원을 정규직으로 전환했다고 밝혔다.

롯데케미칼 그동안 파견직 근로자의 계약 만료 시기에 맞춰 내부 평가를 통해 직접 고용 형태로 전환했다. 올해부터는 파견 근로가 사라지고 모든 고용이 직접 고용 형태로 변한다.

고용 불안을 해소하면서 안정적 회사 생활을 보장했고 입사 초기부터 롯데케미칼의 급여 및 복리후생 제도 등을 적용받아 좋은 일자리를 제공하게 됐다.

지난 2015년에도 롯데케미칼은 파트너사 인력들이 담당하고 있던 품질분석 보조업무를 자체 수행하기로 결정하고 관련 인원 32명을 직접 고용한 바 있다.

올해도 자체적으로 수행 가능한 업무를 추가로 파악해 해당 업무를 수행하는 파트너사 직원들을 직접 고용할 계획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모호한 금융당국, 미래에셋·NH·KB證 발행어음 안갯속
금융당국이 초대형IB의 핵심업무인 발행 어음 사업에 대한 인가를 한국투자증권 한 곳만 내주며 결국 반쪽짜리 초대형IB 출범이 불가피하게 됐다.한국투자증권을 제외한 나머지 초대형 IB 4곳은 대주주 적격성, 자본 건전성 등에 대한 심사가 진행 중이지만 당국의 애매한 의사결정 과정을 보이… [2017-11-14 11:30:12] new
KEB하나은행, 하이로보 인기 고공행진…3000억 가입 '돌파'
KEB하나은행이 선보인 로보어드바이저 '하이 로보'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KEB하나은행은 하이 로보(HAI Robo) 출시 4개월 만에 가입 손님 2만5000명, 가입 금액 3000억원을 돌파하고 체험 손님 수 8만명, 가입 펀드 계좌 수 11만개를 넘었다고 14일 밝혔다.하이로보는 친절한 설… [2017-11-14 11:25:14] new
인천터미널 영업권 둘러싼 '롯데·신세계 분쟁' 5년 만에 '롯데 勝'
유통업계 맞수 롯데와 신세계가 인천종합터미널 영업권을 두고 5년째 펼쳐온 분쟁에서 대법원이 롯데의 손을 들어주면서 최종 마무리됐다.14일 대법원 민사 3부는 신세계가 롯데와 인천광역시를 상대로 낸 인천종합터미널 소유권이전 등기 말소 소송에서 원고패소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2017-11-14 11:24:07] new
삼성화재, '지속가능성지수' 평가 2년 연속 1위
삼성화재는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한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평가에서 2년 연속 손해보험부문 1위에 올랐다고 14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 [2017-11-14 11:23:28] new
교비 횡령-노동력 착취-성희롱… 대학가 시끌
미래 인재를 육성하는 대학들이 교비 횡령, 노동력 착취, 성희롱 의혹 등이 불거지면서 잡음이 일고 있다.투명성이 요구되는 교육기관의 역할이 아닌 여러 구설수에 오르내리면서, 상아탑에 대한 부정적인 시선이 확산될 수 있다는 우려마저 나오는 상황이다.14일 교육계에 따르면 교육부 사학… [2017-11-14 11:22:5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