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동나비엔, IBS 2017서 '나비엔 홈 IoT' 등 전시

사물인터넷 활용 냉난방 및 조명, 가스 등 효율적 에너지 제어 실현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11 15:42:2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경동나비엔은 미국 올랜도에서 개최되는 IBS 2017에 참가해 콘덴싱 기술 기반 에너지솔루션을 선보인다고 11일 밝혔다.ⓒ경동나비엔



경동나비엔은 현지시각 오는 12일까지 3일간 미국 올랜도에서 개최되는 IBS(International Builders Show) 2017에 참가한다고 11일 밝혔다.

올해로 63회째인 IBS는 6만명 이상의 관람객과 1300개 이상의 기업이 참여하는 북미 최대 규모의 건축 박람회다.

건축 자재와 설계 시스템, 소프트웨어, 난방 기기 등 주택건축과 관련된 최신 트렌드를 한 자리에서 만나볼 수 있어 매년 큰 관심을 받고 있다.

경동나비엔은 현장에서 '나비엔 홈 IoT'를 선보이며 건물 에너지 관리에 대한 효율적 솔루션을 제시한다. 나비엔 홈 IoT는 콘덴싱보일러를 중심으로 IoT 기술을 접목해 건물 내 냉난방 및 조명, 가스 등의 제어를 가능하게 하는 솔루션이다.

또한 경동나비엔은 미국 시장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는 프리미엄 순간식 콘덴싱 가스온수기 'NPE'와 콘덴싱보일러 'NHB'를 전시한다.

이 외에도 상업용 시장에서 더욱 효율적인 에너지 활용을 가능하게 하는 캐스케이드 시스템 등을 선보였다. 캐스케이드는 콘덴싱보일러 및 온수기를 병렬로 연결해 중대형 보일러를 대체하는 시스템으로, 현장에 따라 20~40%의 에너지 절감 효과를 누릴 수 있다.

홍준기 경동나비엔 사장은 "콘덴싱 기술력을 기반으로 경동나비엔은 주거 환경 중 가장 중요한 요소인 난방과 관련해 소비자에게 최고의 브랜드로 인정받았다"며 "앞으로 사물인터넷 기술 등 관련 기술과의 융합을 통해 난방은 물론 소비자의 다양한 생활 환경 속에 기여하는 생활환경 에너지솔루션 기업으로 도약해나갈 것이다"라고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르포] 중국인 사라진 인천 '차이나타운', 썰렁한 거리엔 뿌연 미세먼지만
"36년 동안 차이나타운에 살면서 요즘처럼 중국인이 없는 건 정말 처음 봤습니다. 매일 수천명씩 중국인 관광객이 들어오던 인천항 부둣가도 썰렁하고 대형 관광버스가 한 대도 안보여요. 명동도 썰렁하다던데 여기가 더 심한 것 같네요." -자영업자A씨(남·36세)인천 차이나타운에 중국인 관… [2017-03-22 11:42:35] new
우리은행, 한국영화 전문투자 펀드 결성…600억 투자한다
우리은행은 중견 벤처캐피탈 컴퍼니케이파트너스와 함께 한국영화 전문투자 펀드를 결성했다고 22일 밝혔다.우리은행은 주요투자자로 30억을 출자하고 CJ EM·NEW·SHOWBOX도 출자에 참여한다. 펀드규모는 약 120억, 투자대상은 국내 3대 메이저 투자배급사(CJ EM, NEW, SHOWB… [2017-03-22 11:27:59] new
세월호 시험인양, 수평작업에 달렸다… 66개 와이어로 1-2미터 인양
22일 세월호 시험인양 착수는 국내외 복수의 기관에서 이날 기상 상황을 양호하게 예보했기 때문이다.시험인양 과정에서는 무게중심이 선미(고물) 쪽에 쏠려 있는 세월호의 무게중심을 고려한 선체 수평 작업이 주로 이뤄질 예정이다.해양수산부는 이날 오전 10시께부터 세월호 시험인양에 착… [2017-03-22 11:14:52] new
여신전문금융사 지난해 순익 16.5% 증가…가계·기업대출 늘어
할부금융·리스업체 등 여신전문금융사의 순이익이 1년새 20%가까이 증가했다. 22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카드사를 제외한 할부금융·리스·신기술금융사 등 78개 여신전문금융회사의 순이익은 지난해 1조5400억원으로 전년대비 16.5% 증가했다.가계·기업대출이 증가로 이자수익이… [2017-03-22 11:09:41] new
주식시장 ‘바이 코리아’ 열풍…코스피 최고점 도달까지 가시권
주식시장이 뜨겁게 달아 오르고 있다.22일 주식시장에 따르면 코스피 지수는 전일 2178.38포인트로 거래를 마쳤다. 상승폭은 0.99%에 그쳤지만 지난 열흘 동안 서서히 상승 곡선을 그리고 있다.코스피 지수의 역대 최고치는 지난 2011년 5월 2일 세운 2228.96포인트다. 사실상 최고치까지… [2017-03-22 11:04:5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