룽투코리아–엠게임, '열혈강호' 중화권 사업협력 맞손

PC 온라인 기반 모바일 게임 공동개발 등 추진

송승근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1.12 10:53:03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최성원 룽투코리아 사업총괄 이사(왼쪽)과 권이형 엠게임 대표(오른쪽)ⓒ 룽투코리아


룽투코리아는 12일, 엠게임과 PC 온라인 기반의 '열혈강호' 모바일 게임 공동개발에 전격 합의하고 '열혈강호 온라인' 그래픽 리소스를 사용할 수 있는 권리를 확보하는 전략적 제휴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 계약을 통해 룽투코리아는 '열혈강호 온라인'의 모바일 게임을 공동개발하고, PC 온라인 게임의 향수를 느낄 수 있도록 개발해 중화권(중국, 대만, 홍콩, 마카오) 시장에 적극적으로 진출한다는 계획이다.
 
'열혈강호 온라인'은 인기 무협만화 '열혈강호'를 기반으로 개발된 코믹 무협 온라인 게임으로 귀엽고 깜찍한 5등신 캐릭터와 화려한 무공, 원작을 코믹하게 재해석한 게임성 등으로 지난 2004년 오픈 이후 글로벌 시장에 진출하며 대표적인 온라인 게임으로 자리매김해왔다.

특히, 중국에서 2005년 서비스돼서 당시 동시 접속자 수 50만 명을 돌파하는 등 현재까지도 인기만화 '열혈강호'와 함께 중국 현지인들에게 사랑받는 유명 IP로 평가받는다.
 
룽투코리아는 엠게임과 협업하여 '열혈강호 온라인' 고유의 그래픽을 활용한 모바일 게임을 모바일 대세 장르인 MMORPG(다중접속역할수행게임)으로 개발할 예정이다.
 
룽투코리아는 이번 계약을 통해 온라인게임 '열혈강호 온라인' IP 기반의 모바일 라인업을 추가 확보함으로써 더욱 탄탄한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이외에도, 룽투코리아는 지난해 말 인기만화 '열혈강호'에 대한 모바일 게임 개발 및 서비스권을 갖고 있는 '타이곤 모바일'을 전격 인수함으로써 열혈강호 모바일 게임 라인업만 12종을 확보해둔 상황이다.
 
최성원 룽투코리아 사업총괄 이사는 "열혈강호 온라인은 인기만화 IP '열혈강호'를 기반으로 PC 온라인게임, 웹게임 등으로 개발해 성공한 대표적인 트랜스미디어 성공사례"라며 "룽투그룹의 개발 및 서비스 노하우를 더해 모바일 게임으로도 중화권 서비스 성공 가능성을 높이는 데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설 선물로 'PS4-엑스박스' 인기... 판매량 1월 대비 최대 80% 증가
민족 대명절인 설을 앞두고 콘솔 게임기인 소니(SIEK)의 플레이스테이션4과 마이크로소프트의 엑스박스 판매량이 1월 대비 크게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15일 온라인 가격 비교 업체인 다나와에 따르면, 1월 첫째 주부터 2월 첫째 주까지 PS4와 엑스박스 원의 판매량은 최대 80%까지 올랐… [2018-02-15 08:20:36] new
건설업계, 설 앞두고 협력사 대금 조기지급… '상생' 강화
민족 최대 명절인 설 연휴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가운데 협력업체에 공사대금 등을 미리 지급하는 건설사가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협력업체들이 상여금 지급 등 자금 운영에 어려움을 겪지 않도록 하기 위해서다.15일 업계에 따르면 대림산업은 지난 9일 3872억원 규모의 협력업체 2월분… [2018-02-15 08:19:22] new
설 연휴에 알아두면 좋은 다양한 택배 '꿀팁'
설 명절하면 빼놓을 수 없는 것 중 하나가 택배다. 명절 기간에는 선물로 택배를 보낼 일도, 받을 일도 많아진다.15일 택배업계에 따르면 업체들은 설 명절에 증가하는 물량에 대응하기 위한 다양한 특화 서비스를 선보였다. 연휴동안 여행을 위해 공항을 찾는 고객을 배려한 이색 택배 서비스도… [2018-02-15 08:17:50] new
짧은 설 연휴에는 간편식이 안성맞춤… "떡국·전·만두 3분이면 OK"
매년 설 밥상에 빠지지 않고 오르는 떡국, 전, 만두 등 손이 많이 가는 명절 음식을 가정간편식(HMR)이 빠르게 대체하고 있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이번 설은 4일간의 다소 짧은 연휴로 시간과 여유가 부족한 가정이 많기 때문에따로 장을 보거나 오랜 시간 음식을 마련할 필요 없는 가정간편식… [2018-02-15 08:17:22] new
[르포] 통신사 보조금 감소 여파… 설 앞두고 한산한 집단상가
"설날이 코 앞인데 상가를 찾은 사람이 이 정도 밖에 안되면 여기도 죽었다고 봐야죠. 보조금 액수가 워낙 크게 떨어져 어느 매장을 보더라도 판매량이 눈에 띄게 줄었습니다"지난 14일 찾은 신도림·강변 등 집단상가는 매년 명절을 앞두고 북새통을 이루던 것과 달리 대체적으로 한산한 모습을… [2018-02-15 08:17:0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