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리보는 MWC] '제조사-이통사', 新 제품·기술 뽐내기 준비 '이상무'

'삼성-LG' 각각 '갤럭시탭S3-G6' 선봬…'화웨이·모토로라'도 제품 알리기 나서
SKT '5G 커넥티드카', KT 'VR' 등 5G 필요 기술 내놓을 듯
'포켓몬고' 체육관 설치 등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돼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2.17 06:21:3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MWC 홈페이지 캡처

 

세계 최대 모바일 전시회인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17'이 오는 27일 막을 올리는 가운데, 모바일 제조사 및 이통사들이 '新 제품·기술 뽐내기'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아울러 MWC 주최 측도 행사 기간 동안 올해 새로움을 더할 다양한 이벤트들을 함께 마련해 행사의 재미를 더할 전망이다.

17일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에 따르면, 오는 27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MWC 2017' 행사에 2200여개 기업, 200여개 국가, 10만1000여명의 방문객이 몰릴 전망이다.

올해 전시회 주제는 '모바일, 그 다음 요소(Mobile. The Next Element)'로, 황창규 KT 회장, 에릭 수 화웨이 대표,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 라지브 수리 노키아 대표, 다케시 이데자와 라인 대표, 리드 헤이스팅스 넷플릭스 공동창립자 겸 대표 등이 기조 연설을 할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서 삼성전자는 태블릿인 '갤럭시탭S3'만 선보일 예정이다. 2014년 이후 3년 연속 MWC에서 갤럭시 S 시리즈 신제품을 공개했지만, 갤럭시 S8의 경우 공개 일정을 MWC 2017 이후로 미뤘다.

LG전자와 화웨이는 각각 'G6'와 'P10'을 공개한다. LG전자는 G6로 적자인 모바일 커뮤니케이션(MC) 사업본부의 실적 반등을 꾀하고 있으며, 중저가 기기로 성장한 화웨이는 P10으로 프리미엄 시장을 노린다.

모토로라와 노키아도 신제품을 내놓는다. 모토로라는 중저가 스마트폰 '모토G5'와 '모토G5 플러스'를, 노키아는 프리미엄 스마트폰 '노키아8'를 각각 공개한다.

이통사들의 경우, 5G 기술과 관련된 솔루션을 뽐낼 전망이다. 아직 5G 통신기술의 세계 표준이 정해지지 않은만큼 시장 주도권을 잡는데 초점이 맞출 것이란 분석이 지배적이다.

국내 이통사들은 담주 중으로 구체적인 전시운영 계획을 내놓는다는 입장이지만, 5G가 필요한 가상현실(VR), 증강현실(AR), 커넥티드 카(Connected Car), 사물인터넷(IoT) 등의 기술들을 전시할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SK텔레콤은 5G 커넥티드카 전시에 주력할 것으로, KT는 평창동계올림픽에 초첨을 맞춘 VR 체험관을 전면에 내세울 것으로 전해졌다.

이와함께 MWC 측은 다양한 이벤트들도 함께 준비했다.

먼저 행사 기간 내내 모바일 산업 분야의 성차별을 줄이기 위한 '위민포테크(Women4Tech)'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이 프로그램은 모바일 산업의 여성 참여를 늘리는데 초점을 맞췄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페이스북, 구글 등 글로벌 기업 임원들이 성 평등 실현을 위한 방안을 논의하고, 성 역할을 다양화하는 전략을 제시한다.

청소년을 위한 모바일 축제인 '요모(YOMO·The Youth Mobile Festival)'도 진행된다. 본 행사는 스페인 전역에서 온 10∼16세 청소년 참가자 2만여 명에게 워크숍과 교육용 전시 등을 통해 최신 기술을 체험할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지난해 전 세계에서 선풍적 인기를 모은 증강현실 기반 모바일 게임 '포켓몬고'도 MWC에서 만날 수 있다. 주최 측은 개발사 나이앤틱과 협력해 포켓몬들이 대결을 벌이는 체육관과 아이템 보급소인 포켓스탑을 행사장 곳곳에 마련할 계획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MWC  모바일  제조사  이통사  2017


"소비심리를 살려라"… 백화점업계, 일제히 여름세일 돌입
백화점 업계가 여름을 맞아 정기세일에 돌입한다. 이번 세일기간 백화점업계는 대규모 경품 및 높은 할인율을 적용해 침체된 소비심리를 제고한다는 방침이다.롯데백화점은 29일부터 7월16일까지 여름 정기세일을 진행한다. 총 3억원 상당의 고급 리조트 회원권과 휴가 지원금을 증정하는 경… [2017-06-25 15:18:59] new
CJ그룹, 글로벌 'CSV' 박차… 베트남 고춧가루 가공공장 준공
이재현 회장의 경영 복귀로 활력을 되찾은 CJ그룹이 글로벌 CSV(공유가치창출) 사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CJ그룹과 한국국제협력단(이하 KOICA)가 베트남 농가소득 증대와 자생력 강화를 목표로 펼쳐온 글로벌 CSV 사업이 눈부신 결실을 맺고 있는 것. 25일 CJ그룹에 따르면 지난 23일 베트남 닌투언성 땀응2마을에서 고춧가루 가공공장 준공… [2017-06-25 12:20:02] new
공정위, 불공정 하도급거래 혐의… 현대위아 '과징금 3억원·검찰고발'
현대위아가 불공정 하도급 대금거래 혐의로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과징금 부과 및 검찰에 고발당할 위기에 놓였다.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는부당 하도급 대금결정·감액을 한 현대위아에 과징금 3억6100만원 부과하고 검찰에 고발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현대위아는 2013년 9월… [2017-06-25 12:12:07] new
국내 완성차 5사, 상반기 판매 '먹구름'
국내 완성차업계의 올해 상반기 국내외 판매량이 일제히 감소하는 등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25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올해 1~5월 국내 완성차업계와 수입차시장 합산 판매량은 73만4241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 판매량보다 1.4% 감소했다. 이중 수입차 판매량은 올해 9만4397대로 전년 대비 1.2% 증가했으나, 국내… [2017-06-25 12:07:00] new
보루네오, 29년만 '상장폐지' 굴욕
지난 1988년 유가증권시장(코스피)에 상장한 가구업계 최고령 상장사 보루네오가구가 29년만에 상장폐지 절차를 밟는다.2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보루네오는 오는 26일부터 7거래일간 정리매매를 거친 뒤 내달 5일 상장폐지된다.1966년 설립된 보루네오는 1970~1980년대 고도성장 시… [2017-06-25 11:51:4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