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외부패방지법 적용 가능성에, 글로벌 네트워킹 차질 우려까지"

이재용 구속..."여론 휩쓸린 법조계, 경제 발목 책임론 확산"

"미래사업 투자 결정 불투명 등 매출 330조 거대기업 경영차질 불가피"
부패기업 낙인 등 美 전장기업 '하만' 인수 첫 발 부터 삐그덕

윤진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2.17 05:54:57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뉴데일리DB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영장이 발부되면서 경제계는 충격에 빠졌다. 여론에 휩쓸린 법원의 판단에 경제 파장은 현실이 됐다. 한국경제가 맞이할 위기에 대한 책임론도 확산됐다.

법원은 17일 새벽 5시 40분 이재용 부회장에 대한 구속 전 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 결과를 발표했다. 특검이 청구한 구속영장을 받아들이면서 서울구치소에서 대기하고 있던 이 부회장은 삼성 창업 이래 처음으로 영어의 몸이 됐다.

삼성의 경영 공백에 우려의 목소리가 터져나왔다. 도주나 증거 인멸 우려가 없는 상황에서 글로벌 기업 오너를 굳이 구속해야할 필요가 있냐는 비난이다.

법원이 법과 원칙 보다 여론에 의지한 판단을 내렸다는 목소리도 나왔다. 조의연 판사에 대한 비판여론을 경험한 법원 영장전담부가 비판여론을 의식한 판단을 내렸다는 주장이다. 

특검이 제기한 혐의에 대해서도 논란이다. 특검은  삼성이 삼성물산 합병에 대한 대가로 최 씨 일가에게 막대한 자금을 지원한 것으로 판단했다. 이 부회장에게 뇌물공여,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 등에 관한 횡령, 국회에서의 증언·감정에 관한 법률 위반, 재산국외도피, 범죄수익은닉 등의 혐의를 적용한 것도 같은 이유에서다. 

재계 한 관계자는 "이런 논리라면 미르·K스포츠재단에 출연금을 낸 18개 그룹 모두가 뇌물죄를 저지른 것"이라며 "특검과 법원이 박 대통령과 최순실을 엮기 위해 특정 기업을 과도하게 옥죄고 있다"고 토로했다.

한편 그룹 총수가 구속됨에 따라 삼성의 경영차질은 불가피해졌다. 당장 미국 전장기업 하만의 주주총회 결과가 문제다. 하만은 17일 열리는 주총에서 삼성과의 합병안 가결 여부를 결정한다. 이 부회장에 대한 구속영장이 발부되면서 부패기업이라는 낙인으로 인수 백지화 가능성도 높아졌다.

이 부회장 구속을 빌미로 미국 정부가 삼성에 해외부패방지법을 적용할 가능성도 있다. 대외 경쟁력 하락이 우려에서 현실이 된 것이다. 글로벌 네트워킹에서도 큰 차질이 생겼다. 당장 3월 개최 예정인 중국 보아오포럼과 주요 이사회 참석은 불가능해졌다. 

삼성 관계자는 "그룹 수뇌부가 구속됨에 따라 다양한 개혁 작업들이 동력을 잃게 됐다"며 "올해에는 미래사업에 대한 투자와 결정이 힘들지 않을까 싶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보험개발원 "군 운전경력 확인, 車보험료 할인받으세요"
군 운전병 복무자와 외국 체류자 등은 자동차 보험료를 더 냈는지 확인해볼 필요가 있다. 운전경력이 인정되면 보험료를 할인받을 수 있기 때문이다. 보험개발원은 운전경력을 보험사에 알리지 않은 것 같다면 보험개발원의 '자동차보험 과납보험료 통합조회시스템'에서 확인할 수 있다고 15일… [2017-08-15 20:52:01] new
지난달 9일 이후 유통 달걀 위험… '피프로닐' 한 달간 잔류
국내 친환경인증 농가의 달걀에서 사용이 금지된 살충제 성분이 검출돼 유통이 금지된 가운데 이 농가에서 지난달 9일 이후 생산·유통된 달걀이 위험군에 속하는 것으로 알려졌다.기존에 사놓은 달걀의 안전성 여부는 식품의약품안전처에서 늦어도 내일 중 대책을 내놓을 예정이다.농림축산… [2017-08-15 19:22:49] new
김영록 농식품부장관 "16일부터 달걀 물량 25% 유통"… 수급차질 최소화
김영록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이 달걀 살충제 성분 검출과 관련해 수급 차질을 막기 위해 16일부터 일부 물량을 유통하겠다고 15일 밝혔다.김 장관은 이날 오후 정부세종청사에서 열린 제2차 관계기관 대책회의에서 모두 발언을 통해 "오늘 중으로 20만 마리 이상 대규모 산란계(알 낳는 닭) 사육… [2017-08-15 16:52:55] new
사흘 내 전국 산란계농장 1430여곳 살충제 전수조사… 검사증명서 발급 후 유…
정부가 검사기관을 총 가동해 사흘 안에 전국의 모든 산란계(알 낳는 닭) 농장에 대해 살충제 전수조사를 시행한다. 적합 판정을 받은 달걀에 대해선검사증명서 발급 후 유통할 계획이다.농림축산식품부는 15일 0시부터 모든 산란계 농장의 달걀 출하를 중지시키고 살충제 전수 검사를 개시했다… [2017-08-15 16:17:07] new
포스코, 2020년까지 총 6000명 신규 채용… 4차산업 인재 대폭 확충
포스코그룹이 2020년까지 총 6000명을 신규 채용, 일자리 창출에 적극 나선다.포스코그룹은 정부의 일자리 창출에 적극 동참하고, 4차 산업혁명 시대 도래에 따른 미래 회사성장을 위한 인적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2020년까지 매년 1500명의 신입사원을 모두 정규직으로 채용한다고 15일 밝… [2017-08-15 15:13:3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