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중국 주재 외교관이 뽑은 '최고의 항공사'

이대준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2.17 16:49:5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한항공

 

대한항공이 세계 각국의 중국 주재 외교관이 선택한 최고의 항공사로 선정됐다.
 
대한항공은 지난 16일 중국 베이징에 위치한 차이나월드호텔에서 환구시보(环球时报) 주관으로 열린 ‘제 3회 외교관이 선택한 해외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최고의 톱 3 항공사로 선정됐다고 17일 밝혔다.
 
환구시보는 하루 200만부 이상 발행되는 중국 최고 권위의 시사 일간지다. 지난 2015년부터 매년 중국에 주재하는 40여개국 외교관들이 투표를 통해 중국에 진출한 해외 우수 업체를 선정하는 시상식을 열어왔다.

올해 3회째를 맞는 이번 행사에서는 기존 호텔, 교육, 의료 등의 부문 이외에 항공 서비스 부문이 처음으로 추가됐다.
 
대한항공은 외국 항공사 중 중국 최다 노선을 운항하는 폭 넓은 노선망과 중국에서 전개하고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이 높게 평가돼 '최고의 톱 3 항공사'에 선정됐다.
 
대한항공은 2008년부터 중국지역 내 사회공헌 활동 계획인 ‘애심계획 (愛心計劃)’을 발표한 바 있다. 이에 따라 중국 농촌 지역 학교에 도서와 도서실 기증 행사를 지속적으로 펼치고 있다. 또 중국 쿠부치 사막 나무심기 봉사활동 등을 통해 한∙중 양국간 우호 증진에도 꾸준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대한항공은 매년 말 환구시보 주최로 열리는 여행업계 대상 시상식에서도 중국을 취항하는 130여개의 외국 항공사 중 유일하게 8년 연속 ‘최고의 외국 항공사’로 선정된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지역난방공사-환경부, 기후변화 적응대책 업무협약
한국지역난방공사는 환경부와 공공기관 기후변화 적응대책 수립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이번 협약은 기후변화로부터 공공 기반시설을 보호하고 공공서비스 중단을 방지하기 위해 체결됐으며 지역난방공사를 비롯한 13개 공공기관고 금호고속 등 5개 민간기업이 참여한… [2017-06-28 15:59:26] new
우려스러운 '에너지 포퓰리즘'… 8조 원전·상장 올스톱
에너지 정책이 정권따라 휘청이고 있다. 문재인 정부는 탈(脫)원전 기조를 중심으로 신고리 원자력발전소 5, 6호기 공사의 일시중단을 선언했다. 동시에 향후 3개월 간 원전 건설 백지화 여부를 따지기 위한 공론화 작업에 들어섰다.박근혜정부서 추진하던 에너지공기업인 남동발전·동서발전… [2017-06-28 15:54:57] new
최저임금 사용자측 案 진통… 소상공인聯 "인상률 논의할 형편 아니다"
내년도 최저임금 심의가 시작부터 난항을 예고하고 있다. 법정 심의 기한을 하루 앞둔 가운데 본격 협상을 위한 사용자 측의 단일 최초 요구안 조율부터 쉽지 않을 전망이다.사용자 위원 중 소상공인 측은 정부가 지원대책의 진정성을 먼저 보여야 최초안 조율이 가능하다는 견해여서 최저임금위… [2017-06-28 15:51:03] new
[CEO포커스] 문철상 신협중앙회장 "조합원 금융 혜택 확대"
"신협의 새로운 도약을 위한 르네상스가 필요하다"문철상 신협중앙회 회장이 지난 2014년 2월 취임 당시 신협운동의 정체성 회복을 목표로 내세우며 언급한 말이다. 이를 위해 공동유대 통한 조합 영업기반 확대, 신협 수익모델 창출, 선진 금융기법 도입 등을 강조했다. 문 회장은 조합원 출신… [2017-06-28 15:47:48] new
아시아나항공, 올해도 '체리 수송' 최대 실적 갱신 전망… 화물 비수기 '효자'
체리가 아시아나항공의 비수기 화물 실적에 효자 노릇을 톡톡히 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 체리 수송 최대 실적을 갱신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28일 밝혔다.아시아나항공은 지난 4월부터 6월 중순까지 총 2000여톤의 ‘캘리포니아 체리’를 수송했다. 이는 지난해 같은 기… [2017-06-28 15:38:5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