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특허기술 300개 중소기업에 무료 개방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2.17 17:10:4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포스코가 보유기술 300개를 중소기업에 무료로 개방한다.

 

포스코는 한국산업기술진흥원(KIAT)과 협력해 보유기술을 중소기업에 무상 개방하는 '기술나눔'을 시행한다고 17일 밝혔다.

 

무료 개방 대상 기술은 산업용 기계, 설비시스템, 강재, 시험계측, 신재생 에너지와 관련된 특허 300건이다.

 

포스코는 산업기술진흥원과 협력해 중소중견기업에 기술나눔을 실시함으로써, 대·중소기업간 동반성장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국내 중소·중견기업의 기술 경쟁력 강화에 기여할 계획이다.

 

산업기술진흥원은 2013년부터 국내 대기업과 함께 기술나눔을 시행해왔다. 그동안 현대차, 삼성전자 등 6개 대기업이 193개 중소기업에 588건의 기술을 무료 개방했다.

 

이번에 개방하는 기술에 대한 이해를 돕기 위해 다음달 3일 경상북도 포항테크노파크에서 포스코 기술담당자가 직접 기술을 설명하는 '2017년 포스코 기술나눔 설명회'도 개최할 예정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뉴스

0 1 2 3 4

자동차

+ 더보기

크리에이티비티

+ 더보기

금융·산업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