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17] "SKT '터치에서 음성으로', AI 패러다임 바꾸다"

'차세대 AI 로봇-펫봇-커머스봇' 등 '음성인식 + AI' 움직임 가속화
"'자연어 처리' 기술 보강으로 'AI 대중화 시대' 연다"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2.28 15:49:2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SKT 차세대 AI 로봇 '소셜봇' ⓒ전상현 기자

 

[바르셀로나(스페인)= 전상현 기자] "오늘 기분 우울해. 신나는 음악 틀어줘~."

말만 하면 뭐든 이뤄주는 '램프의 요정'을 SK텔레콤이 MWC 2017 행사장에서 현실화해 보였다.

이용자가 원하는 요구를 들어주는 AI 기술이 음성인식 기술과 만났을 때 시너지가 날 것으로 내다보고 다양한 '음성인식 + AI' 기기들을 선보인 것이다.

특히나 경쟁사인 KT가 '5G 평창올림픽'에 주력하며 AI 서비스들을 전시아이템에서 제외, SK텔레콤의 AI 서비스들은 세계인들의 관심을 한 몸에 받았다.

SK텔레콤 AI 체험관 앞은 수십명 넘는 사람들이 만든 긴 줄로 장사진을 이뤘고, 본보 기자가 관련 체험을 하는데도 긴 대기 시간을 감수해야했다. 

 

▲SKT AI 체험관 앞 줄이 늘어선 모습 ⓒ전상현 기자


SK텔레콤이 이번에 선보인 ▲자사 차세대 AI 로봇 ▲외부 개발사 AI 연동 로봇 ▲왓슨 기반의 AI '에이브릴'과 연동된 '누구' 등은 감탄사가 절로 나오는 서비스들이었다.

SK텔레콤의 차세대 AI 로봇은 음성 인식 기술에 영상 인식 기술을 더한 탁상형 기기로, 기존 AI 기기와 달리 머리와 같이 카메라 및 화면이 장착됐다.

이용자가 기기를 부르면 헤드 화면 부분이 이용자 방향으로 회전한 뒤 계속 이용자를 따라다녔다. 헤드의 움직임, 화면 그래픽을 활용해 더 풍부하게 정보를 전달하거나 일부 감성적 표현도 가능해 마치 친구와 대화하는 듯한 느낌을 받았다.

손 동작 인식 기능도 적용해 통화 중 손바닥을 내밀어 '그만' 표시를 하는 것 만으로도 작동을 멈출 수 있었다.

SK텔레콤은 유아용 토이봇(Toy Bot) 시제품도 선보였다. 직접 개발한 실시간 커뮤니케이션 솔루션을 적용해, "엄마 보고 싶어"라고 말하면 보호자와 통화를 바로 할 수 있다.

아울러 SK텔레콤은 인공지능 '누구'와 연동한 펫봇과 커머스봇 등 외부 개발사의 AI로봇 시제품 2종도 함께 선보였다.

강아지를 닮은 펫봇(Pet Bot)인 IPL사의 '아이지니'는 '누구'와 연동해 사람의 말을 이해하고 명령을 수행할 수 있다. 카메라를 통해 홈 모니터링도 가능하다.

 

▲커머스봇ⓒ전상현 기자


퓨처로봇사의 커머스봇(Commerce Bot) '퓨로 데스크(FURo-DESK)'는 결제 서비스를 제공하는 상점용 로봇이다. 손님 접견과 안내가 가능하며 향후 AI가 접목될 경우 고객별·상점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것으로 기대된다.

뿐만 아니라 SK텔레콤은 현재 시판중인 '누구' 스피커와 IBM왓슨 기반 SK(주) C&C '에이브릴'의 연동 서비스도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연동 서비스는 '에이브릴'의 영어 대화 기능이 '누구'에 도입된 것으로, 집안에 인공지능 영어 회화 선생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이에대해 회사 측 관계자는 "언어 구조를 분석, 재조합, 표현하는 '자연어 처리(Natural language processing) 기술'만 조금 더 보강된다면, 음성인식과 인공지능이 생활 전반을 획기적으로 바꿔 'AI 대중화 시대'가 도래할 것"이라며 "공유·개방을 통해 AI 생태계 자체가 커질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할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SKT  MWC  AI  음성  터치


BYC, 냉감 신소재 '2017년형 보디드라이' 출시
BYC는 시원한 촉감의 신소재를 활용한 합리적인 가격대의 2017년형 보디드라이(BODYDRY)를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보디드라이는 BYC가 선보이고 있는 S/S 시즌 대표 기능성 이지웨어다. 흡습속건과 냉감 신소재 원사를 적용해 착용 시 시원한 느낌을 주며 몸에서 배출한 땀을 빠르게 흡… [2017-04-06 15:00:57] new
'형만한 아우' 필러, 보톡스 만큼 강세
메디톡스가 보툴리눔 톡신(보톡스)은 물론 필러 시장에서도 강세를 보이며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국산 필러 제품의 경쟁이 해마다 치열해지는 가운데 거둔 성과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메디톡스는 지난해 매출 1332억원, 영업이익 751억원을 기록했다.… [2017-04-06 15:00:14] new
‘바다와 구두’ 세명의 젊음이 뭉쳤다
제이민, 디자인 화보집 내편안함-자연스러움 추구콜라보 작품으로 협업구두 디자이너 제이민(정민아)이 모델 이아영, 사진작가 류화정과 공동 작업 콜라보 화보를 낸다. 아트, 디자인, 패션, 엔터네인먼트 등 트렌디한 산업 분야에선 ‘나홀로 패션쇼’보다 분야가 다른 여러 아티스트가 함께 쇼를 열어 시너지 효과를 얻는 게 대세다.3인의 젊은 아티스트… [2017-04-06 14:53:19] new
대우조선 노사, 임금 반납 등 4가지 이행 합의... '고통분담'
대우조선해양 노사가 임금반납 등 고통분담에 합의했다. 올해 흑자 전환 실패 시 경영진이 연대책임을 지겠다는 강한 생존 의지도 보였다. 대우조선해양 노사는 6일 구성원들 스스로 회사의 주인이라는 생각으로 4가지 사항을 이행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으로는 ▲경영정상화시… [2017-04-06 14:52:34] new
임파서블닷컴, 증강현실 '오픈소스 플랫폼' 공개… '애플AR'에 도전장
글로벌 IT기업 임파서블닷컴이 증강현실(AR) 오픈소스 플랫폼 '글림스'를 5일 13시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최초로 공개했다.글림스는 스마트폰 카메라로 인간을 비롯한 사물을 실시간으로 스캔해 아바타 같은 3D캐릭터를 만드는 기술(앱)이다. 국내 IT기업 이에스브이(ESV)와 함께 조인트벤처를 설립, 아시아 지역 기술 적용 확대에 나서고 있다… [2017-04-06 14:50:2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