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클리오, 침체된 해치백 부흥 이룰까… "인식 바꿀 절호의 기회"

르노삼성, 상반기 클리오 출시 전망…골프 부활 시 '시너지' 기대
박동훈 사장 "또 한번의 성공신화 자신"…관건은 '가격'

지현호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08 14:11:3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사진은 왼쪽 상단부터 시계방향으로 르노 클리오, 폭스바겐 골프, 현대차 i30.ⓒ각 사

 

해치백은 국내 자동차 시장에서 유독 선호도가 떨어지는 차종이다. 벤츠·BMW·폭스바겐·푸조 등 수입차는 물론 현대차 등 국산차도 해치백 모델을 선보이고 있지만, 판매량은 미비하다.


특히 지난해 해치백 시장은 그 어느 때보다 냉랭했다. 시장을 대표하던 폭스바겐의 골프가 판매정지 처분을 받았고 현대차의 i30는 신차 출시에도 오히려 전년 대비 역성장했다. 신형 i30는 '해치백은 국내 시장에서 안 된다'는 인식만 키웠다.


이러한 국내 해치백 시장에 르노삼성자동차가 도전장을 던진다. 프랑스 르노의 클리오를 통해 국내 해치백 시장의 부흥을 이뤄낸다는 목표다.


클리오는 유럽에서 연간 30만대가량 판매되며 폭스바겐 골프와 쌍벽을 이루는 인기 모델이다. 이에 르노삼성은 클리오 역시 골프와 마찬가지로 국내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클리오가 취약한 국내 해치백 시장을 활성화하고 키울 수 있을지 업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8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폭스바겐 골프의 국내 총등록대수는 4만7328대에 달한다. 지난해에도 판매가 중단되기 전인 7월까지 4217대나 팔렸다

 

르노삼성은 소형 SUV 불모지였던 국내 시장에 르노 캡처를 QM3란 이름으로 국내에 들여와 소형 SUV 시장의 부흥을 이끈 저력이 있다. 르노삼성은 이달 말 서울모터쇼에서 클리오를 공개할 예정이다. SM1·QM1 등 국내 출시명이 거론되고 있지만, 아직 확정되지는 않았다.


박동훈 르노삼성 사장은 연초 신년 기자간담회에서 "르노 클리오를 국내에 들여와 아직 여물지 않은 국내 해치백 시장에서 또 한 번의 성공신화를 이루겠다"고 자신한 바 있다.


박 사장은 과거 폭스바겐코리아 사장 재임 당시 골프를 들여와 돌풍을 일으킨 장본인이기도 하다.

▲르노 클리오.ⓒ르노


자동차 업계도 클리오 출시, 골프 재인증, i30 판매 개선 등이 시너지를 발휘하면 소비자의 인식 변화를 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클리오는 QM3와 마찬가지로 국내 생산이 아닌 전량 수입 판매로 이뤄지는 사실상 수입차다. 따라서 골프와 경쟁구도 형성 역시 가능할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해 2441대 판매에 그치며 고군분투한 현대차의 i30는 지난 2월 410대 판매되며 반전에 성공했다. 할인 등 판매조건을 완화한 결과다.


현대차는 이달에도 i30 구매 시 1% 금리에 36개월 할부 조건과 2000cc 미만 신차 구매 이력 고객 50만원 할인, 노후 경유차 우대 50만원 할인, 수입차 보유고객 50만원 할인 등 다양한 혜택을 내걸었다.


자동차 업계 관계자는 "클리오가 국내에서 성공하려면 초기 마케팅 전략이 중요하다"며 "사실상 수입차인 만큼 골프를 끌어들이는 고급화 전략을 선보일 것으로 예상되지만, 관건은 '가격'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근로·자녀장려금 사전예약 서비스 첫 도입… 대상자-신청기간 확대
5월 한달간 실시되는 근로·자녀장려금 정기 신청기간에 앞서 미리 장려금 신청을 예약할 수 있는 장려금 사전예약 서비스가 올해 첫 도입된다.19일 국세청에 따르면, 사전예약은 4월 23일부터 30일까지 국세청 홈택스와 모바일 앱을 통해 가능하며, 이 기간에 장려금 신청을 예약하면 5월 1일… [2018-04-19 13:16:09] new
藥大 입문시험 'PEET' 수만명 몰린다… 6년제 전환되면 편입 어려워
약학대학 학제 개편이 예고됨에 따라, 약대입문자격시험(PEET) 응시 규모가증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다.학제 개편안이 확정되면 대학은 현행 2+4년제와 새 통합 6년제 중 자율적으로 선택이 가능해진다. 다만 상당수약대가 6년제 학부 체제로 전환할 가능성이 높아, 약대 편입을 희… [2018-04-19 13:14:25] new
NHN엔터, 해외법인 등 기술부문 경력 공개 채용 나서
NHN엔터테인먼트가 기술부문 경력사원을 공개 채용한다.NHN엔터테인먼트는 다음달 4일까지 기술부문 경력 공개 채용 원서접수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해외 여행에 결격 사유가 없고, 만 3년 이상의 경력직 개발자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기업과 유관단체, 기관 근무 경험이 없는 석… [2018-04-19 13:12:18] new
넥슨, 온라인 게임 개발사 '엔진스튜디오' 인수
넥슨은 온라인 게임 개발사 엔진스튜디오의 지분 전량을 인수했다고 19일 밝혔다.엔진스튜디오는 PC MMORPG '수신학원 아르피엘'을 개발한 유망 회사로 넥슨, 네오플, EA 등 대형 게임사 출신의 베테랑 개발진을 보유하고 있다.또 자체 개발 엔진 및 툴을 보유해 PC와 콘솔 플랫폼을 아우… [2018-04-19 13:10:49] new
정수기 명가 '청호' 이름값 찾는다… 신제품-신사업-해외진출 잰걸음
‘정수기 명가’ 청호나이스가 이름값 찾기에 나선다. 색다른 컨셉의 신제품으로 국내 시장 공략을 강화하는 한편, 베트남 시장에 진출해 외형성장을 꾀한다는 전략이다.청호는 십수 년 전부터 업계 1위 코웨이와 어깨를 나란히 해온 렌탈 원조 기업이다. 최근엔 직수 정수기를 앞세운 후발업체… [2018-04-19 13:07:2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