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택시장 호황·저금리에 함박웃음

작년 부동산신탁사 순이익 3933억…사상최대

전년比 77% 급증…11개사 모두 흑자
차입형 토지신탁보수 비중 증가는 문제

데스크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09 07:27:4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지난해 저금리 기조와 주택분양시장 호조에 힘입어 부동산신탁회사의 순이익이 70% 넘게 급증했다.

 

다만 차입형 토지신탁보수의 비중이 늘고 있어 향후 부동산 경기나 금융시장의 흐름이 바뀔 경우 위험부담이 늘어날 수 있다는 점은 우려스럽다.


9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작년 11개 부동산신탁회사의 당기순이익은 전년 대비 77.0% 증가한 3933억원으로, 사상최대치를 기록했다.


부동산신탁사의 순이익은 2012년 1132억원에서 2013년 1223억원, 2014년 1481억원에서 2015년 2222억원 등으로 최근 들어 급증 추세다.


부동산신탁사 11곳 모두 작년에 흑자를 기록했다.

영업이익은 7862억원으로 전년보다 2271억원(40.6%) 늘었다.


이는 토지신탁 수탁고가 47조1000억원으로 전년과 비교하면 20% 넘게 늘었고 차입형·관리형 토지신탁보수를 중심으로 신탁보수가 증가한 데 따른 것이다.


분양대금 수납·관리, 공사비 지급 등 자금 관리 업무를 대리 수행해 얻은 부수 업무수익도 전년대비 68.6% 급증했다.


영업외수익은 331억원으로 전년의 26억원 손실에 비해 358억원 늘었다.


다만 영업외수익 증가는 하나자산신탁이 작년 5월 하나자산운용 지분을 대주주인 하나금융지주에 매각하면서 발생한 403억원의 수익 덕분이다. 이 금액을 제외하면 영업외손실이 70억원 발생한다.


임직원 수와 판관비 증가로 영업비용은 전년보다 530억원, 20.2% 증가한 3160억원으로 집계됐다.


작년 말 기준 부동산신탁사의 총자산은 2조7738억원으로 전년보다 36.9% 늘었다.


재무 건전성을 가늠하는 지표인 영업용순자본비율(NCR)은 평균 869.7%로 전년말 대비 205.5%포인트 하락했다. 다만 적기시정조치 기준인 150%는 크게 상회했다.


필요유지 자기자본 요건인 70억원은 11개사 모두 충족했다.


작년 말 기준 이들 부동산신탁사의 수탁고는 155조9000억원으로 전년보다 11.8% 증가했다. 이는 관리형 토지신탁, 담보신탁, 차입형 토지신탁 증가에 따른 것이다.


특히 차입형 토지신탁 보수는 2660억원으로, 전체의 33.8%를 차지했다.


이 비율은 2012년 19.9%에서 2013년 26.9%, 2014년 28.0%, 2015년 30.6%로 꾸준히 늘어나는 추세다.


차입형 토지신탁은 신탁회사가 자금을 직접 조달해 사업을 벌이는 방식이어서 부동산 경기가 나빠지면 위험부담이 커질 수 있다.


금감원 관계자는 "부동산신탁회사의 차입형토지신탁 증가 추이와 주택분양시장 동향 등 리스크요인에 대한 모니터링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KEB하나은행, 하이로보 인기 고공행진…3000억 가입 '돌파'
KEB하나은행이 선보인 로보어드바이저 '하이 로보' 인기가 날로 높아지고 있다.KEB하나은행은 하이 로보(HAI Robo) 출시 4개월 만에 가입 손님 2만5000명, 가입 금액 3000억원을 돌파하고 체험 손님 수 8만명, 가입 펀드 계좌 수 11만개를 넘었다고 14일 밝혔다.하이로보는 친절한 설… [2017-11-14 11:25:14] new
인천터미널 영업권 둘러싼 '롯데·신세계 분쟁' 5년 만에 '롯데 勝'
유통업계 맞수 롯데와 신세계가 인천종합터미널 영업권을 두고 5년째 펼쳐온 분쟁에서 대법원이 롯데의 손을 들어주면서 최종 마무리됐다.14일 대법원 민사 3부는 신세계가 롯데와 인천광역시를 상대로 낸 인천종합터미널 소유권이전 등기 말소 소송에서 원고패소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2017-11-14 11:24:07] new
삼성화재, '지속가능성지수' 평가 2년 연속 1위
삼성화재는 한국표준협회가 주관한 '2017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 평가에서 2년 연속 손해보험부문 1위에 올랐다고 14일 밝혔다. '대한민국 지속가능성지수(KSI, Korea Sustainability Index)'는 사회적 책임에 대한 국제표준인 ISO 26000을 기반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이… [2017-11-14 11:23:28] new
교비 횡령-노동력 착취-성희롱… 대학가 시끌
미래 인재를 육성하는 대학들이 교비 횡령, 노동력 착취, 성희롱 의혹 등이 불거지면서 잡음이 일고 있다.투명성이 요구되는 교육기관의 역할이 아닌 여러 구설수에 오르내리면서, 상아탑에 대한 부정적인 시선이 확산될 수 있다는 우려마저 나오는 상황이다.14일 교육계에 따르면 교육부 사학… [2017-11-14 11:22:59] new
LG전자, 모니터 영토 확장… "의료용 영상기기 '풀라인업' 선봬"
LG전자가 진단용 모니터를 첫 공개하며 의료용 영상기기 풀라인업을 구축했다.LG전자는 이달 13~16일(현지시간)까지 독일 뒤셀도르프에서 열리는 국제의료기기 전시회 'MEDICA 2017'에 참가해 의료용 영상기기 풀라인업을 공개했다고 14일 밝혔다.MEDICA 2017은 전 세계 70개국 약… [2017-11-14 11:22:5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