변창흠 사장 "지방공기업에도 주택도시기금 지원해야"

"도시재생사업, 지방정부가 지역맞춤형 추진해야"
국회 토론회서 지방공기업 AMC 겸영 등 주장

성재용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0 08:51:3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변창흠 SH공사 사장이 주제발표를 하고 있다. ⓒ서울주택도시공사


변창흠 서울주택도시공사(SH공사) 사장이 주택도시기금을 한국토지주택공사(LH)뿐만 아니라 SH공사 등 지방공기업에도 지원해야 한다는 주장을 펼쳤다.

10일 SH공사에 따르면 변창흠 사장은 전날 국회에서 열린 '지방분권형 도시재생정책' 토론회에서 "도시재생사업은 지역 특성을 잘 아는 지방정부가 지역맞춤형으로 추진하는 게 바람직하다"며 "주택도시기금 출자·출연·융자 대상을 국가공기업으로 한정하지 말고 지방공기업에도 지원해야 하며 나아가 도시재생활성화를 위한 공사채 승인제도 등도 필요하다"고 밝혔다.

본 토론회는 전현희 의원(더불어민주당, 국토교통위원회)과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 주최로 열린 것으로, 이 자리에서 변 사장은 '지방분권시대 맞춤형 도시재생을 위한 제도개선 과제'를 주제로 발표를 진행했다.

이와 함께 변 사장은 신규투자사업 타당성 검토 기준도 LH와 같은 수준으로 완화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현재 SH공사는 지방공기업법에 따라 총 사업이 200억원 이상은 외부전문기관 타당성 검토를 거쳐야 하는 반면, LH 등은 총 사업비 1000억원, 공공기관 부담액 500억원 이상일 때만 한다. 또 공익사업이나 국가정책 필요사업은 제외될 수 있다.

또한 그는 "지방공사는 공유재산 및 물품관리법에 의한 공유지(시·구유지) 위탁개발사업 참여가 가능하지만, 국유재산관리법에 의한 국유지 위탁개발사업에는 지방공사의 참여가 불가하다"며 "국유지 위탁개발사업에도 지방공사가 참여할 수 있도록 국유재산법령을 개정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실제로 서울 중랑구 용마산역(수도권지하철 7호선) 인근 1만4000㎡에 달하는 부지는 시유지가 84.4%이지만, 국유지(등기소) 8.5%, 구유지 7.1%가 섞여 있어 활용계획을 세우는 데 애로가 있는 상황이다. 일괄 개발시 SH공사가 위탁개발에 참여하기 어렵기 때문이다.

이밖에 LH뿐만 아니라 지방공기업도 자산관리공사(AMC)를 겸영할 수 있게 허용할 것을 요구했다. 지방공사가 부동산투자회사를 활용, 임대사업을 하거나 도시재생사업을 하는 경우가 늘고 있지만, 리츠에 출자하는 방식 외에는 실질적 참여가 어렵다는 것이다.

이어진 두 번째 주제발표에서는 장철순 국토연구원 산업입지연구센터장이 '신산업 육성을 위한 노후 산업용지 리모델링 활성화 방안'을 주제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산업의 지속적인 활성화와 도시경쟁력 강화를 위한 재생사업이 필요하다"며 "복잡한 이해관계 및 민간참여 활성화의 한계로 사업 추진이 어려운 실정인 만큼 공공과 민간의 주체별 역할을 분명하게 규정하는 등 제도개선이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주제발표에 이어 김현수 단국대 교수(도시계획부동산학부)를 좌장으로 진행된 토론에서는 △이홍수 국토교통부 도시재생과장 △정석 서울시립대 교수(도시공학) △이재우 목원대 교수(금융보험부동산학) △이주원 두꺼비하우징 대표 △이삼수 토지주택연구원(LHI) 수석연구원 등이 토론자로 참여해 지방분권시대에 도시재생정책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논의했다.

전현희 의원은 "구도심은 노후화로 활력을 잃고, 저층주거지역은 열악한 환경에 노출되는 주거 양극화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며 "관련 전문가들이 대거 참여하는 이번 토론회가 지방분권형 도시재생의 초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국내 철강사, 이번엔 '선재' 반덤핑 제소 당해... 美, 무역규제 갈수록 높여
미국의 무역 규제 수위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특히 철강재는 전 품목으로 퍼져나가는 모양새다. 열연, 냉연강판 등은 지난해 이미 반덤핑 판정이 내려졌으며, 후판, 유정용강관은 이달내 최종판정을 앞두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미국 철강사들이 국산 선재(Wire rod)마저 걸고 넘어지면서… [2017-03-30 09:28:36] new
KT, 세계 최초 '2페어즈 랜 기가 인터넷' 솔루션 상용화
KT가 랜(LAN) 선을 이용하는 구형 아파트에서도 추가 증설없이 최고 1Gbps 속도를 제공하는 '2페어즈 랜 기가 인터넷(2pairs LAN GiGA Internet)' 솔루션을 세계 최초 상용화했다고 30일 밝혔다. 이 솔루션은 기존 노후화된 아파트나 빌딩의 랜 선(2Pairs) 환경을 그대로 둔 채… [2017-03-30 09:22:06] new
LGU+, 제1회 인천공항공사 선정 '우수기업' 뽑혀
LG유플러스가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주관한 '인천 에어포트 어워즈'에서 이동통신 3사 중 유일하게 상업시설 서비스 분야 우수상을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LG유플러스는 그동안 인천국제공항 내 이통 3사 중 가장 많은 로밍 안내데스크를 운영했으며, 로밍 업무 원스톱 전용 전산 시스템을… [2017-03-30 09:19:09] new
SK하이닉스, '차세대 모바일 D램' 등 산학협력 우수 '연구-발명' 5건 선정
SK하이닉스가 '제5회 산학연구과제 우수발명 포상식'에서 서울대학교 정덕균·김수환 교수의 연구 등 총 5건을 우수발명으로 선정했다고 30일 밝혔다.SK하이닉스는 2013년부터 매년 산학협력연구자의 사기진작과 우수 특허 개발을 장려하기 위해 연구과정에서 출원된 특허 중 우수발명… [2017-03-30 09:14:55] new
대림산업, e편한세상 춘천 한숲시티 2차 계약 8일만 '완판'
강원도 내 최대 규모 브랜드아파트인 'e편한세상 춘천 한숲시티'가 지난해 말 공급된 1차에 이어올해2차까지 연타석 완판행진을 이어갔다. 대림산업에 따르면 강원도 춘천시 퇴계동 산 25-9번지 일원 e편한세상 춘천 한숲시티 2차는 지난 21일 계약을 시작, 8일 만에 1423가구에 대한 계약… [2017-03-30 09:12:3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