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 최대 의류·패션 전시회 개막… 국내 130개 업체 참가

중국 상하이서 열리는 CHIC… 섬산련, 최대규모 한국관 설치

윤희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5 20:39:1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국섬유산업연합회가 국내 패션 브랜드의 중국 내수시장 진출을 확대하기 위해 참가한 'CHIC(China International Fashion Fair 2017)'가 개막했다. 

15일 중국 상하이에서 개최된 CHIC는 오는 17일까지 진행된다. 한국섬유산업연합회는 국내 브랜드를 홍보하기 위한 한국관을 구성해 CHIC에 참가했다.

한국섬유산업연합회가 주도한 한국관은 올해 CHIC에 참가한 해외관 중 가장 큰 규모다. 국내 130개 패션 브랜드가 한국관을 통해 CHIC에 참가했다.

다비다, 원더멘트리테일, 씨엔씨코리아와 같이 중국에서 쇼룸을 운영하고 현지 대량 생산기반까지 갖춘 업체들이 참가해 대형백화점, 복합쇼핑몰, 편집매장 등 중국내 다양한 유통 채널 진출을 노린다.

섬산련은 전시회 기간 중 참가업체와 바이어의 1대1 매칭상담회, 중국유력 매체 초청 인터뷰 및 홍보 등 다양한 마케팅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온라인 쇼룸 운영을 통해 바이어가 한국 기업의 아이템을 손쉽게 검색하고 실질적 거래성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CHIC는 1993년 시작된 아시아 최대의 의류·패션 전시회로서 매년 20여개 국가에서 1800개사가 참가하고 있다. 2015년부터 개최지를 베이징에서 상하이로 변경하고 기존 년1회에서 년2회로 확대해 개최하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가계부채 종합대책 후 주목받는 '기업형 민간임대'
정부의 부동산정책 여파로 향후 아파트 청약시장에 규제가 더욱 강화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이렇다 보니 실수요자들 발걸음이 상대적으로 규제가 없는 기업형 임대아파트에 모일 것이라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기업형 임대아파트는 소득수준·주택소유·지역제한·청약통장 유무와 관계없이… [2017-11-15 09:20:55] new
KT, "자동차=신용카드" 실현… '커넥티드카 커머스' 기술 선봬
KT가 자사 광화문 사옥서 E1, 롯데카드, BC카드, 스마트로와 컨소시엄을 구성, '커넥티드카 커머스 분야 시범사업 개발 및 상용화 협력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KT와 ICT, 금융, 에너지/충전 각 분야의 전문 기업들은 ▲차량 결제 서비스 시나리오 개발 ▲시범사… [2017-11-15 09:17:49] new
SKT, 스마트시티 기술 '눈길'… 범죄 등 '도시문제' 해결 '척척'
SK텔레콤이 교육부와 복지부, 교통부, 경찰청, 검찰청 등 정부기관과 서울시 성동구, 부산시 강서구, 대전시, 오산시, 안양시 등 5개 지자체와 각종 도시문제 해소를 위한 스마트시티 본격화에 앞장서고 있다.15일 SK텔레콤에 따르면, SK텔레콤의 지능형 응급호출 시스템 및 안전망 이용고객… [2017-11-15 09:12:35] new
HDC신라면세점, 3분기 연속 흑자… "신규면세점 중 유일"
HDC신라면세점이 2017년 3분기 1862억원의 매출과 24억1700만원의 영업이익을 올려, 올 1월 첫 흑자를 이룬 후 3분기 연속 흑자 달성에 성공했다고 15일 밝혔다. 3분기 누계로는 4777억원의 매출과 36억1700만원의 영업이익을 올렸다. 큰 폭의 이익 개선을 이뤄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대… [2017-11-15 09:09:15] new
삼성전자, 60대 사장단 모두 떠났다… "세대교체 가시화"
삼성전자가 최근 사장단 인사를 통해 60대 이상 사장 5명을 전원 교체했다.15일 삼성전자의 3분기 사업보고서에 따르면 보고기간 종료일인 지난 9월 30일 이후 신규 선임된 임원은 4명, 퇴임한 임원은 5명이다.김종호(60) 글로벌품질혁신실장을 비롯해 윤주화(64) 삼성사회봉사단장, 이인용… [2017-11-15 09:08:5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