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BQ "치킨 값, 당장 안올린다"… 가격 인상안 보류

"소비자 물가 안정을 위한 정부 정책에 적극 협조하기 위해 당분간 가격 인상 안할 것"

김수경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5 18:24:3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달 중 치킨 가격을 올릴 예정이었던 비비큐(BBQ)가 입장을 바꿔 가격 인상을 보류했다. 

비비큐 관계자는 15일  "원재료 가격 및 임대료, 인건비 등 부대 비용 상승, AI 여파에 따른 닭고기 값 상승 영향으로 가격 인상을 검토해왔으나 소비자 물가 안정을 위한 정부 정책에 적극 협조하기 위해 당분간은 치킨 가격을 올리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비비큐는 당초 오는 20일부터 모든 메뉴 가격을 평균 10% 가량 인상할 예정이었지만 정부가 외식업계의 과도한 가격 인상에 대한 제재에 나서자 당분간은 가격을 조정하지 않기로 했다.

농림축산식품부가 배포한 보도자료에서도 비비큐는 "가맹점주의 강력한 요청으로 가격 조정을 내부적으로 신중히 검토하는 단계"라며 "그러나 AI 등 닭고기 파동에 따른 닭고기 가격 상승으로 정부의 물가 안정정책에 어려움이 따르는바, 정부의 물가안정 정책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밝혔다.

이는 가격 인상을 잠시 보류한 것일 뿐 추후 가격 인상 폭과 시기는 꾸준히 검토할 것으로 보인다.

앞서 농식품부는 비비큐의 가격 인상 계획이 알려지자 긴급 수급 안정 대책을 발표하고 치킨 프랜차이즈 등 유통업계가 AI로 혼란스러운 틈을 타 가격을 인상하는 경우 국세청 세무조사와 공정거래위원회 조사 의뢰를 하겠다고 밝혔다.

비비큐가 정부 방침에 따라 가격 인상안을 보류하면서 당분간 다른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들도 치킨 가격을 올리지 못할 것으로 예상된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기아차 노사, 2017 임협 잠정합의안 도출… 18일 노조 찬반투표
기아차가 2017 임금협상에 대한 잠정합의를 이끌어냈다. 지난 5월 11일 상견례 이후 8개월여 만이다.기아자동차 노사는 지난 15일 27차 임금교섭에서 잠정합의안을 도출했다고 16일 밝혔다.기아차 노사는 어려워진 경영환경에 대한 상호 이해와 2017년 교섭 마무리를 더 이상 늦출 수 없다… [2018-01-16 07:19:47] new
현대차 노조, 임단협 2차 잠정합의안 찬성 61%로 '가결'… 극적 타결
현대차 노사간 임금 및 단체협상이 해를 넘겨가며 난항을 거듭한 끝에 최종 타결됐다.현대차 노조는 2017년 임단협 2차 잠정합의안에 대한 조합원 찬반투표를 실시한 결과, 전체 조합 가운데 4만6082명(92.78%)이 투표에 참여해 찬성 2만8137명(61.06%), 반대 1만7714명(38.44%)로 가결… [2018-01-16 07:11:33] new
[취재수첩] 멈춰 선 'M&A 시계'… CES 극찬 속 '삼성의 고민'
세계 최대 가전·IT전시회 'CES 2018'이 지난 12일(현지시간) 대단원의 막을 내렸다.한 해의 기술 트렌드와 출시를 앞둔 혁신 제품들이 대거 공개되는 자리인 만큼 전 세계적으로 내로라하는 기업들이 모두 모여 열띤 탐색전에 나섰다. 이들 기업의 수장들도 전시회에 참석해 자사 브랜드 홍… [2018-01-16 06:54:01] new
스마트시티 다음은 '로봇'… 삼성-LG, 같은 듯 다른 전략
삼성전자와 LG전자가 미래먹거리로 로봇 사업을 집중 육성하고 있다. 로봇이 4차산업혁명을 이끌 핵심 산업으로 급부상하고 있기 때문이다.하지만 방향은 미묘하게 다르다. 연구개발 조직을 거쳐 무선사업부(IM부문)에서 안착시킨 삼성전자와 달리 LG전자는 HA사업본부와 최고기술책임… [2018-01-16 06:48:15] new
이통사, '블록체인' 육성 나서… "4차혁명 '보안-투명성' 확보"
최근 가상화폐가 세간의 '뜨거운 감자'로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올해 이통사들이 가상화폐 기반 기술인 블록체인 개발에 적극 앞장설 것으로 보인다.4차 산업의 핵심기술로 주목받고 있는 5G, AI, IoT 외 블록체인 전담조직을 따로 만들거나, 다양한 기관과 협력을 통해 관련 기술 개발에 박차… [2018-01-16 06:44:5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