모든 가능성 염두에 두고 채무 재조정 나서

잘 나가던 은행株, 대우조선해양 워크아웃에 발목 잡혀

1분기 수익 내고도 수 천억 충당금 발생
美금리인상 호재 속 기업 구조조정 악재

차진형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6 16:17:1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신증권


연초 주가 상승으로 분위기가 좋았던 은행주들이 다시 침울한 표정이다.

미국 금리인상 영향으로 국내 시중금리 역시 오름세를 띠면서 수익성도 함께 개선될 것으로 예상됐다. 하지만 대우조선해양이 워크아웃에 돌입될 것이란 전망에 또다시 수 천억원의 충당금을 쌓아야 될 판이다.

16일 업계에 따르면 금융당국은 국책은행 뿐만 아니라 시중은행, 회사채 채권자 등 대우조선해양과 관련된 모든 이해관계자와 채무 재조정을 논의할 예정이다.

일단 금융당국은 △자구안을 확대하는 선에서 현상 유지 △채권단 공동관리인 자율협약 △기업구조조정촉진법의 구속을 받는 워크아웃 △법정관리 △법정관리와 워크아웃을 결합한 투 트랙 등 모든 가능성을 놓고 채권단과 협의에 이를 계획이다.

문제는 대우조선해양이 워크아웃 또는 법정관리 형태로 진행될 경우 은행들이 부담해야 될 충당금이 많다는 것이다.

시중은행들은 대우조선해양과 관련된 여신을 요주의로 분류하고 있다.

국책은행을 제외한 은행권의 여신 규모는 약 1조9000억원으로 이 중 현재 충당금 적립잔액은 2970억원에 불과하다.

이는 전체 여신 규모의 15.3%로 대우조선해양 여신을 고정이하로 재분류할 경우 추가 충당금 적립이 불가피하다.

은행별 여신(RG 포함) 규모는 하나금융지주가 7700억원, KB금융지주의 경우 6470억원에 이른다. 신한금융은 2500억원, 우리은행도 2000억원에 달한다.

대신증권 최정욱 연구원은 “지원 방안이 자율협약으로 진행 시에도 대우조선 건전성에 변화가 없지만 은행들은 개별 평가로 충당금 적립 방법을 변경할 가능성이 높다”며 “향후 개별평가 결과가 나와봐야 알겠지만 충당금 적립률이 약 20~30% 수준으로 상향될 여지가 있다”고 전망했다.

이어 그는 “워크아웃으로 진행될 경우 고정이하로 건전성이 재분류돼 충당금 적립률이 60~70%에 달한다”라며 “이 경우 하나금융과 KB금융이 상당한 충당금 압박을 받게 돼 상승세를 타던 주가가 조정을 받을 수 있다”고 덧붙였다.

실제 은행주는 연초부터 실적 개선과 함께 상승세를 타고 있었다.

하나금융지주, KB금융지주는 지난 14일 52주 신고가를 기록했으며 신한지주, 우리은행 역시 최근 1년 동안 가장 높은 가격에서 거래되고 있다.

전일 주식시장에도 미국 금리인상 호재로 인해 상승세를 이어갔지만 대우조선해양 워크아웃 전망이 흘러 나오자 상승하던 흐름은 주춤한 상태다.

대신증권 최정욱 연구원은 “최근 은행주 상승은 외국인 매수세에 의해 이뤄지고 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라며 “은행 실적에 대한 기대치가 상당한 만큼 대우조선 관련 충당금 이슈를 이들이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 단기 주가 향방이 좌우될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BYC, 냉감 신소재 '2017년형 보디드라이' 출시
BYC는 시원한 촉감의 신소재를 활용한 합리적인 가격대의 2017년형 보디드라이(BODYDRY)를 출시한다고 6일 밝혔다.보디드라이는 BYC가 선보이고 있는 S/S 시즌 대표 기능성 이지웨어다. 흡습속건과 냉감 신소재 원사를 적용해 착용 시 시원한 느낌을 주며 몸에서 배출한 땀을 빠르게 흡… [2017-04-06 15:00:57] new
'형만한 아우' 필러, 보톡스 만큼 강세
메디톡스가 보툴리눔 톡신(보톡스)은 물론 필러 시장에서도 강세를 보이며 사상 최대 매출을 기록했다. 특히 국산 필러 제품의 경쟁이 해마다 치열해지는 가운데 거둔 성과라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6일 금융감독원에 따르면 메디톡스는 지난해 매출 1332억원, 영업이익 751억원을 기록했다.… [2017-04-06 15:00:14] new
‘바다와 구두’ 세명의 젊음이 뭉쳤다
제이민, 디자인 화보집 내편안함-자연스러움 추구콜라보 작품으로 협업구두 디자이너 제이민(정민아)이 모델 이아영, 사진작가 류화정과 공동 작업 콜라보 화보를 낸다. 아트, 디자인, 패션, 엔터네인먼트 등 트렌디한 산업 분야에선 ‘나홀로 패션쇼’보다 분야가 다른 여러 아티스트가 함께 쇼를 열어 시너지 효과를 얻는 게 대세다.3인의 젊은 아티스트… [2017-04-06 14:53:19] new
대우조선 노사, 임금 반납 등 4가지 이행 합의... '고통분담'
대우조선해양 노사가 임금반납 등 고통분담에 합의했다. 올해 흑자 전환 실패 시 경영진이 연대책임을 지겠다는 강한 생존 의지도 보였다. 대우조선해양 노사는 6일 구성원들 스스로 회사의 주인이라는 생각으로 4가지 사항을 이행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주요 내용으로는 ▲경영정상화시… [2017-04-06 14:52:34] new
임파서블닷컴, 증강현실 '오픈소스 플랫폼' 공개… '애플AR'에 도전장
글로벌 IT기업 임파서블닷컴이 증강현실(AR) 오픈소스 플랫폼 '글림스'를 5일 13시 서울 여의도 글래드호텔에서 최초로 공개했다.글림스는 스마트폰 카메라로 인간을 비롯한 사물을 실시간으로 스캔해 아바타 같은 3D캐릭터를 만드는 기술(앱)이다. 국내 IT기업 이에스브이(ESV)와 함께 조인트벤처를 설립, 아시아 지역 기술 적용 확대에 나서고 있다… [2017-04-06 14:50:23]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