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효성 등도 주총…이사 수 조정 등 안건

현대차·네이버 등 178개사 오늘 일제히 주총 열어

'최순실 사태' 연루 국민연금, 정몽구 현대차 회장 이사선임 찬반 주목

편집국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7 07:10:0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연합뉴스

 

현대자동차, LG전자 등 12월 결산 상장사 178곳이 금일 일제히 주주총회를 연다.

특히 이날 정몽구 현대자동차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여부 등이 결정될 것으로 보여 시장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코스피 110개사, 코스닥 65개사, 코넥스 3개사 등 178개사의 주주총회가 17일 열린다.

정몽구 회장의 이사 선임 안건이 상정된 현대차 주총에서는 지분의 8.02%를 보유한 국민연금이 어떤 방향으로 의결권을 행사할지가 관전 포인트다.

정 회장은 정의선 부회장과 함께 3년 임기가 끝날 때마다 주총에서 재선임되는 절차를 밟아 왔다.

국민연금은 2008년, 2011년에는 정 회장의 이사 선임을 반대했는데, 정 회장의 횡령·배임 전력을 문제 삼았다. 반면 2014년에는 연임에 찬성했다.

이번 주총을 앞두고 국민연금은 최순실 사태와 관련, 정부 고위층의 압력에 따라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에 찬성표를 던졌다는 의혹에 휩싸인 상태인 만큼, 어떤 결정을 내릴지에 관심이 쏠린다.

국민연금은 "의결권 행사 지침에 따라 장기적으로 주주가치 증대에 기여하는 방향으로 결정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LG전자의 주총도 이날 열린다. 주총에서는 정관상 이사의 정원을 최대 9인에서 7명으로 변경하고 구본준 ㈜LG 부회장과 정도현 LG전자 대표이사 CFO 사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는 안건이 상정돼 있다.

상법상 사외이사는 3명 이상을 두고 이사 총수의 과반수가 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7인 체제에서 사외이사는 4명, 사내이사는 3명이 되어야 한다.

LG전자는 그동안 사업본부장들이 각자 대표를 맡으며 이사회에 참여해왔지만 작년 말 조성진 부회장 1인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하면서 조준호 사장은 각자 대표직을 내려놓을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주주총회에서는 변대규 휴맥스홀딩스 회장과 한성숙 네이버 대표 내정자가 기타비상무이사, 사내이사로 각각 선임될 것으로 보인다. 변 회장은 이사회를 거쳐 창업자인 이해진 의장에 이어 이사회 의장을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효성은 주총에서 지난 1월 승진한 조현준 회장을 대표이사 회장으로 선임할지 관심이 쏠렸지만, 당분간 조석래 회장과 이상훈 부회장의 2인 대표체제를 유지할 전망이다.

또 한 주 뒤인 24일에는 삼성그룹, SK그룹 계열사를 포함해 무려 928개사가 한꺼번에 주총을 개최한다.

특히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된 이후 처음 열리는 삼성전자의 주총에 가장 많은 관심이 쏠린다. 이 부회장은 작년 10월 등기이사에 올랐다.

삼성전자 주총에서는 작년 11월 공식화한 지주회사 전환 검토를 포함해 '주주가치 제고 방안'에 관한 주주들의 질의와 회사의 언급이 있을 전망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식약처, "라면 원재료 미국산 밀가루에 유전자변형 대두·옥수수 미량 혼입"
라면의 원재료인 미국산 밀과 밀가루에서 유전자변형 대두와 옥수수가 미량 혼입된 것으로 확인됐다.식품의약품안전처는 라면 제품에서 유전자변형 대두와 옥수수가 검출된 경위를 조사한 결과, 면의 원료가 되는 미국산 밀과 밀가루에 유전자변형 대두나 옥수수가 미량으로 혼입된 것으로 확… [2017-06-30 17:29:22] new
P2P업체, 카드론·현금서비스 대환대출 잇따라
"p2p받아서 카드론 상환했는데 신용등급이 어떻게 변화할지 궁금하다""P2P업체 000에서 대환 대출 2000만원 받아서 대부업체 대출 3건 납부하고 00은행 신용대출 받아서 마이너스통장 카드론이랑 마이너스통장 대환했다. (중략) P2P로 대부대환, 다시 1금융으로 P2P대환은 신용등급 상… [2017-06-30 17:18:29] new
신동빈 롯데 회장, 박근혜 27차공판 출석…70억 추가출연 '강요·기부' 공방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 관련 박근혜 전 대통령 뇌물죄 혐의 27차 공판에서 롯데그룹이 K스포츠재단에 70억원을 추가출연한 경위에 대해강요였는지,기부였는지를 놓고공방이 벌어졌다. 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합의22부(부장판사 김세윤)는 30일 K스포츠재단 정현식 전 사무총장과 박헌영… [2017-06-30 17:16:31] new
KB금융, KB손보·캐피탈 주주에 자사주 444만주 이전
KB금융이 KB손해보험과 KB캐피탈 완전 자회사 편입을 위해 자사주 444만주를 KB손해보험과 KB캐피탈 주주에게 주식 교환의 대가로 이전한다고 30일 공시했다.처분 가격은 주당 4만8676원으로 총 2161억원이다. 내달 7일 처분할 예정이다. [2017-06-30 17:13:44] new
코스피 , 外人·기관 매도 공세에 뒷걸음… 2391포인트 마감
코스피 지수가 2400선 돌파를 앞두고 소폭 하락하며 다시 2390대 초반으로 내려왔다.30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3.87포인트(0.16%) 하락한 2391.79포인트로 마감했다.이날 코스피 지수는 전날 기술주 급락 여파로 하락한 뉴욕 증시의 영향을 받아 외국인과 기관의 매도 공세에 약세를 보였다. 이후 하락폭이 축소되면서 2390선에 턱걸이했다… [2017-06-30 16:57:1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