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효성 등도 주총…이사 수 조정 등 안건

현대차·네이버 등 178개사 오늘 일제히 주총 열어

'최순실 사태' 연루 국민연금, 정몽구 현대차 회장 이사선임 찬반 주목

편집국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17 07:10:0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연합뉴스

 

현대자동차, LG전자 등 12월 결산 상장사 178곳이 금일 일제히 주주총회를 연다.

특히 이날 정몽구 현대자동차 회장의 사내이사 연임 여부 등이 결정될 것으로 보여 시장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국예탁결제원에 따르면 코스피 110개사, 코스닥 65개사, 코넥스 3개사 등 178개사의 주주총회가 17일 열린다.

정몽구 회장의 이사 선임 안건이 상정된 현대차 주총에서는 지분의 8.02%를 보유한 국민연금이 어떤 방향으로 의결권을 행사할지가 관전 포인트다.

정 회장은 정의선 부회장과 함께 3년 임기가 끝날 때마다 주총에서 재선임되는 절차를 밟아 왔다.

국민연금은 2008년, 2011년에는 정 회장의 이사 선임을 반대했는데, 정 회장의 횡령·배임 전력을 문제 삼았다. 반면 2014년에는 연임에 찬성했다.

이번 주총을 앞두고 국민연금은 최순실 사태와 관련, 정부 고위층의 압력에 따라 삼성물산-제일모직 합병에 찬성표를 던졌다는 의혹에 휩싸인 상태인 만큼, 어떤 결정을 내릴지에 관심이 쏠린다.

국민연금은 "의결권 행사 지침에 따라 장기적으로 주주가치 증대에 기여하는 방향으로 결정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LG전자의 주총도 이날 열린다. 주총에서는 정관상 이사의 정원을 최대 9인에서 7명으로 변경하고 구본준 ㈜LG 부회장과 정도현 LG전자 대표이사 CFO 사장을 사내이사로 재선임하는 안건이 상정돼 있다.

상법상 사외이사는 3명 이상을 두고 이사 총수의 과반수가 되도록 규정하고 있다. 이에 따라 7인 체제에서 사외이사는 4명, 사내이사는 3명이 되어야 한다.

LG전자는 그동안 사업본부장들이 각자 대표를 맡으며 이사회에 참여해왔지만 작년 말 조성진 부회장 1인 대표이사 체제로 전환하면서 조준호 사장은 각자 대표직을 내려놓을 것으로 보인다.

네이버 주주총회에서는 변대규 휴맥스홀딩스 회장과 한성숙 네이버 대표 내정자가 기타비상무이사, 사내이사로 각각 선임될 것으로 보인다. 변 회장은 이사회를 거쳐 창업자인 이해진 의장에 이어 이사회 의장을 맡을 것으로 알려졌다.

효성은 주총에서 지난 1월 승진한 조현준 회장을 대표이사 회장으로 선임할지 관심이 쏠렸지만, 당분간 조석래 회장과 이상훈 부회장의 2인 대표체제를 유지할 전망이다.

또 한 주 뒤인 24일에는 삼성그룹, SK그룹 계열사를 포함해 무려 928개사가 한꺼번에 주총을 개최한다.

특히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구속된 이후 처음 열리는 삼성전자의 주총에 가장 많은 관심이 쏠린다. 이 부회장은 작년 10월 등기이사에 올랐다.

삼성전자 주총에서는 작년 11월 공식화한 지주회사 전환 검토를 포함해 '주주가치 제고 방안'에 관한 주주들의 질의와 회사의 언급이 있을 전망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SK이노베이션, 中 사드 보복 정면 돌파…배터리 '기술-생산' 오히려 확대
중국의 사드(고고도 미사일 방어체계) 보복으로 국내 배터리업계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가운데 SK이노베이션은 기술 개발 및 대규모 투자로 이를 돌파한다는 계획이다.9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SK이노베이션은 오는 2020년까지 배터리의 에너지 밀도를 높여 1회 충전에 500km 주행이 가능… [2017-04-09 09:35:12] new
"꿈쩍 않던 객실부 들렸다"… 세월호, 이르면 9일 뭍으로 이송
추가 동원한 특수운송장비의 작동 상태가 양호해 이르면 9일 세월호를 뭍으로 옮기는 작업이 진행될 것으로 보인다.침몰 지점에 대한 수중수색도 이날 새벽부터 시작할 예정이다.선체 수색을 위한 사전조사 결과 세월호 내부는 벽체와 각종 구조물이 무너져내려 수 m 높이로 장애물이 쌓여 있… [2017-04-08 11:38:47] new
[단독]이원태 행장 '아웃'·강명석 감사 '세이프'… '3파전' 수협은행장, 1…
사령탑 선출에 난항을 겪는 수협은행이 최악의 은행장 공백 사태는 피할 것으로 보인다. 다만 은행장 후보는 막판까지 오리무중이다.유력 후보군은 희비가 엇갈렸다. 이원태 현 행장은 막판 3배수로 압축한 후보군에 들지 못한 것으로 전해졌다. 반면 강명석 수협은행 상임감사는 명단에 이름을… [2017-04-08 09:43:35]
재판부 바뀐 효성 조석래 老회장 항소심, 6월 4차 공판준비기일서 양측 PT 예…
재판부가 바뀐 효성 조석래 老회장의 항소심 재판이추가 공판준비기일을 거친 후 본격화될 전망이다. 4차 공판준비기일에서는 양측의 프리젠테이션 시간이 진행될 예정이다.조세포탈과 분식회계 혐의로 기소된 조석래 효성그룹老회장의 항소심 3차 공판준비기일이 7일 오후 4시 서울고등법… [2017-04-07 19:13:27]
삼표산업, 한일 이어 유통점 납품용 '드라이몰탈' 가격 인상
한일시멘트에 이어 삼표산업도 드라이몰탈 가격을 인상했다. 드라이몰탈 원재료인 모래가격의 상승 부담 등이 원인으로 꼽힌다.7일 업계에 따르면 삼표산업은 지난달 말 유통점에 납품하는 포장용 드라이몰탈 가격을 1포당(40kg, 수도권 기준)2500원으로 기존 대비 300원 인상했다.'드라이… [2017-04-07 19:09:55]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