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해 평균 70명, 200여건 적발… 지난해 28억

마사회 감사 재무조치금액 2배 증가... 처벌은 솜방망이

박종국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0 13:46:0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양호 한국마사회 회장(왼쪽)과 경마모습ⓒ연합



지난해 마사회(이양호) 임직원들의 비위행위로 인한 감사 적발금액이 크게 늘었지만 직원징계는 솜방망이 처분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다.

마사회의 최근 3년간 감사결과에 따르면 감사 처분건수는 2014년 198건, 2015년 195건, 2016년 203건으로 해마다 200여건에 달하고 조처 인원은 평균 70여명 안팎이었다.

하지만 감사에 적발돼 예산삭감이나 환수를 당한 금액은 2014년 4억5000만원, 2015년 1억4300만원에서 지난해에는 28억2800만원에 달해  최근 3년간 가장 큰 규모였다.

▲3년간 감사결과(2014~2016)ⓒ마사회


감사에 적발된 주요 내용은 지사의 무인경비시스템 용역계약을 수의계약으로 맺은 뒤 관련 비용을 20억원 가량 부풀리거나 테마파크 고객진입로 환경개선 공사 역시 같은 방법으로 수억원 부풀려 책정한 것 등이었다.

피해금액과 적발인원은 늘고 있지만 마사회의 처벌은 솜방이 수준에 그쳤다. 경고, 주의, 시정이 대부분을 차지했고 인사조치는 승용마전환사업 목적으로 집행된 기부금 환수를 못한 담당자 1명에 그쳤다.

한편 마사회 직원들의 기강해이 등은 해마다 국감에서도 도마에 오른 바 있다.

지난해 9월 더불어민주당 김철민 의원(안산 상록을)은 마사회 직원들간 고급선물 제공과 금품수수 등 비리가 잇따르고 있지만 처벌 수위가 경미하다며 마사회를 질책했다.

당시 김 의원실이 분석한 최근 2년간 마사회 직원들의 징계현황에 따르면, 각종 비리와 직무소홀 등으로 징계를 받은 직원 19명에 달했지만 청소용역 업체로부터 상습·지속적으로 금품 수수를 받은 직원 1명만 면직처리됐다.

그외 나머지 직원들은 정직 3명, 감봉 3명, 근신 2명, 견책 10명 등 경미한 처분에 그쳐 봐주기 논란이 일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사상 최대 랜섬웨어 공격에 전세계 '혼돈'… 피해 100개국 육박
전 세계를 혼란에 빠뜨린 랜섬웨어 공격으로 타격을 받은 기업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다.14일 업계에 따르면 랜섬웨어 파장이 전 세계적으로 보고되고 있는 가운데 국내기업 2곳도 피해를 입은 것으로 파악됐다.국내 피해기업들은 한국인터넷진흥원에 신고 후 현재 복구단계에 돌입한 것으로 알… [2017-05-14 12:20:33] new
새정부 재벌개혁, 공정위 정책방향에 달렸다
문재인 대통령이 강조한 '재벌개혁'과 관련해공정거래위원회 조직확대, 조사국 신설 등으로 공정위 기능이 강화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특히 공정위원장 인선이 향후개혁방향을좌우할 것으로보인다.후보시절 문 대통령은 재벌 불법경영승계·부당특혜·황제경영 등을 지적하며, 재벌개혁… [2017-05-14 12:15:56] new
코스피 고공행진에도 상장사 절반 주가 '폭락'
올 들어 국내 상장사 10개 종목 가운데 4개 이상의 주가가 하락했다.14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유가증권시장과 코스닥시장을 합친 전체 상장기업의 45.1% 가량이 주가가 내려간 것으로 집계됐다.코스피가 장중 2300선을 뛰어넘고 코스닥지수는 연중 최고치를 갈아치우는 등 고공행진을 이어… [2017-05-14 12:00:29] new
한반도 미세먼지 강타… 새정부, 경유값 인상여부 곧 결정
한반도를 강타하고 있는 미세먼지와 관련해 새 정부의 향후 방향성 설정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미세먼지 특별대책으로 정부는 에너지 세제개편 방안을 담으면서 경유가격 인상 가능성이 제기됐었다. 특단의 조치가 필요하다는 것이다.하지만 서민부담이 증가할 수 있다는 우려에 올해 7~8월… [2017-05-14 11:40:38] new
대형주·소형주 온도차 극심… 소외되는 개미투자자
코스피가사상 최고치를 찍었지만 대형주와 소형주 간 확연한 편차를 보이고 있는 것으로나타났다.14일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연초 이후 코스피 대형주는 14.78% 오른데 비해 소형주 상승률은 1.71%로 2%에도 못 미쳤다.중형주 상승률도 8.47%에 불과했다.코스피가 6년 만… [2017-05-14 11:35:4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