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격호 총괄회장, 법정에서 지팡이 휘두르며 소란… 지병 깊어 진 듯

이대준, 옥승욱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0 15:32:2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 신격호 총괄회장이 법원에서 나오면서 차량 탑승을 거부하며 소란을 피우고 있다. ⓒ이종현 기자


20일 오후 2시 25분쯤 출석한 신격호 롯데 총괄회장은 법정에 출석한지 25분만에 퇴정했다. 원활한 재판 진행이 어렵다고 판단한 재판부가 서면으로 대체할 것을 결정했기 때문이다.

 

신 총괄회장은 여기가 어디냐고 물었고 수행원들이 법원이라고 답하자, 왜 내가 여기에 있냐고 반문했다. 검찰이 횡령 혐의로 기소했기 때문이라고 하자, 신 총괄회장은 “이 회사는 내가 만들었고, 내가 100% 주식을 갖고 있는데, 누가 날 (횡령) 기소했냐”며 목소리를 높였다.

 

결국 재판부는 퇴정하라고 했지만, 완강히 거부했다. 그는 지팡이를 집어던지고 괴성을 지르는 등 잠시 소란을 피웠다.

 

심지어 비서를 비롯한 수행원들에게도 지팡이를 휘두르고 격렬하게 거부 몸짓을 보냈다.

▲롯데 신격호 총괄회장이 법원에서 나오면서 차량 탑승을 거부하며 소란을 피우고 있다.ⓒ이종현 기자

치매 증상을 보이고 있는 신 총괄회장에게 이번 재판 출석은 처음부터 무리였던 것으로 보인다. 이미 신 총괄회장은 성년후견인 최종심을 앞두고 있을 정도로 정신건강이 쇠약한 상태이다.

 

결국 법정 밖에서도 대기하고 있던 자동차 탑승도 거부하며, 여기가 어디냐는 등 재차 소란을 피웠다. 수행원들이 수차례 신 총괄회장을 안정시키자 겨우 차량에 탑승한 채 법원을 나섰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KT, 음성통화 '배터리 소모 줄여… "절감 기술 전국망 적용"
KT가 음성통화시 배터리 소모를 절감할 수 있는 네트워크 기술을 전국 LTE 상용망에 적용했다고 15일 밝혔다.KT는 지난해 상반기 데이터 배터리 절감 기술(Connected mode Discontinuous Reception, 이하 C-DRX)을 LTE 전국망에 적용한데 이어 이를 음성… [2018-01-15 09:19:43] new
美 '세탁기' 관세 반격… "정부, 22일 '보복 관세' 신청"
미국 정부의 한국산 세탁기 반덤핑 관세 부과와 관련해 우리 정부가 반격에 나섰다. 세계무역기구(WTO)에 문제를 제기해 미국의 통상 압박에 맞서겠다는 의지다.15일 업계에 따르면 산업통상자원부는 미국으로 수출되는 한국산 세탁기가 미국의 반덤핑관세로 연간 7억1100만달러(약 7600… [2018-01-15 09:16:41] new
LGU+, 삼천리와 NB-IoT 기반 '도시가스 망 관리' 시스템 선봬
LG유플러스가 종합에너지기업 ㈜삼천리와 NB-IoT(협대역 사물 인터넷) 기반 '스마트 배관망 관리시스템' 구축 및 상용 서비스를 시작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스마트 배관망 관리시스템은 배관의 상태를 원격 모니터링하고 수집된 데이터를 분석해 도시가스를 보다 효율적이고 안정적으… [2018-01-15 09:08:08] new
'생계형 창업' 늘었다… 영세 자영업자 5년 만에 최대 증가
혼자 일하는 영세 자영업자 증가율이 5년 만에 가장 큰 것으로 나타났다. 반면 안정적인 일자리인 상용직 취업자 수 증가율은 지난해 15년 만에 가장 낮게 집계됐다.15일 통계청에 따르면 지난해 고용원이 없는 자영업자는 전년 대비 1.2% 증가한 405만6000명을 기록했다.증가율 1.2%는 20… [2018-01-15 08:48:37] new
가상화폐 중독된 20~30대… 청와대 규제 반대글 '쇄도'
최근 가상화폐에 중독된 20∼30대 청년이 많은 것으로 추정되는 인터넷 인증글이 잇따라 올라오고 있다.20~30대들이 수익 인증을 인터넷에 올리며 가상화폐 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것이다. 실제 주변 인물의 가상화폐 투자 성공담에 모방 투자도 줄을 잇고 있다는 후문이다. 한 회사원 유모씨… [2018-01-15 08:24:29]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