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사, 플랫폼 경쟁 치열…"KT-LGU+, '음원-네비-IoT' 협공"

SKT, CJHV M&A 공동 대응 이후 연합전선 견고해져
가입자 규모 확대 벗어나 새로운 가치 추구해야 지적도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1 13:16:41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경제DB

이동통신사간 플랫폼 경쟁이 치열하게 진행되고 있는 가운데, KT와 LG유플러스가 다양한 분야에서 손을 맞잡고 SK텔레콤에 협공을 진행하고 있다.

통신업계 점유율 2, 3위를 각각 차지하고 있는 KT와 LG유플러스가 1위인 SK텔레콤을 잡기 위해 '오월동주'에 나선 것.

그러나 업계는 이들이 시너지 효과를 얻기 위해선 가입자 규모를 확대하는 것에서 벗어나 새로운 가치 주는 서비스 출시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21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LG유플러스는 최근 음악사업 경쟁력 제고를 위해 KT그룹의 음악서비스 전문 그룹사 'KT뮤직'에 지분 15%를 인수, 2대 주주로 전격 참여했다. KT뮤직 사명 역시 '지니뮤직'으로 변경할 예정이다.

'KT-LG유플러스'는 향후 '음악콘텐츠 수급-공동 마케팅' 등 다양한 영역에서 협력을 추진하고, 'SM-YG-JYP' 등 기존 주주기획사들과 함께 음악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시도를 진행하게 된다.

이와 함께 양사는 협대역 사물인터넷(NB-IoT) 상용화를 공동으로 추진하고 있다. SK텔레콤이 지난해 7월 로라(LoRa) 기술을 활용해 선제적으로 IoT 전국망을 구축하자, 두 회사가 NB-IoT 기술 조기 상용화를 위해 손을 맞잡은 것이다.

이뿐만이 아니다. 차량용 내비 사업자인 팅크웨어와 손잡고 각각 '올레 아이나비', 'U내비'라는 네이밍으로 내비를 론칭했다.

각 사에서는 회사만의 독자적인 기능과 UI(사용자 인터페이스)를 제공하지만, 내비게이션의 기본요소인 경로안내는 양사가 동일하다.

업계는 이들이 '오월동주'를 감수하면서 협력을 진행하는데는 업계 1위 'SK텔레콤'이 아직 넘기힘든 '산'으로 작용하고 있단 분석이다.

음원시장의 경우 '멜론-벅스' 투트렉 전략으로 SK텔레콤이 음원 시장 선점을 견고히 하고 있다는 설명이다.  

현재 음악 스트리밍 서비스 1위는 '멜론'인데다, 멜론은 원래 SK텔레콤의 자회사인 SK플래닛 서비스로, SK텔레콤 가입자를 대상으로 성장했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더욱이 SK텔레콤은 또다른 음원서비스 업체인 '벅스'와 최근 업무 협약을 맺고, 'band YT' 요금제와 연계한 '벅스 익스트리밍' 음악 상품을 내놓기도 했다.

아울러 사물인터넷 표준 기술을 놓고도 SK텔레콤은 '로라' IoT 망의 서비스 확장에 발빠른 행보를 보이고 있다.

로라는 비면허대역이라 망을 새로 구축해야하는 번거로움이 있으나, NB-IoT에 비해 칩·모듈 가격이 저렴하다는 특징이 있다. 사물인터넷의 생태계를 키우기 위해선 가격을 저렴하게 책정해야 한단 생각 때문인 것으로 풀이되고 있다.

뿐만 아니라 모바일 내비게이션 'T맵' 고도화를 빠르게 진행하며, 국내 내비 시장 중심이 되어가고 있다. 최근 'T맵'의 검색 단위를 아파트 '동' 단위까지 정밀화하는 것은 물론, 최근 열린 'MWC 2017'서 T맵 정확도를 지금보다 10배 높일 것이라고 예고하기도 했다.

업계 한 관계자는 "지난해 상반기 KT와 LG유플러스가 SK텔레콤의 CJ헬로비전 인수합병(M&A)에 공동으로 대응한 것을 시작으로 이들의 연합전선이 점점 견고해 지고 있다"면서 "하지만 내비게이션 사업에서 T맵의 아성을 넘지 못하는 등 이들이 아직 큰 시너지를 얻지 못하고 있는 만큼, 다른 분야에서도 큰 성과를 얻을 수 있을지 지켜봐야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들의 협공에 SK텔레콤의 입지가 쉽사리 무너지지는 않을 것"이라며 "단순히 가입자 규모만 확대하는 것에서 벗어나 새로운 가치를 주는 서비스 출시에 올인해야 한다. 그래야만 협업의 효과가 나타날 것"이라고 내다봤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이통사  SKT  KT  LGU+  연합


'국가기밀' 귀막은 고용부…장관-국장, 정보공개 외고집
고용노동부와 삼성이 반도체공장 작업환경 측정보고서의 정보공개 여부를 놓고 대립각을 세우는 가운데 논란의 근간에 정부의 '삼성 손보기'가 있다는 견해가 적지 않다.노동계 출신인 김영주장관은 취임 전부터 삼성을 정조준하겠다고 별렀다. 행동대장 격인 담당국장 자리엔 삼성과 악연 있… [2018-04-15 22:56:53] new
SK이노베이션, 자회사 루브리컨츠 IPO로 기업가치 상승 기대감
SK이노베이션이 자회사인 SK루브리컨츠의 5월 중 IPO(기업공개)를 앞두고 기업가치 상승에 탄력을 받을 전망이다.15일 업계에 따르면 기업 공개 절차가5월 중 마무리되면 구주 매출을 통해SK이노베이션에 유입되는 현금만 최소1조원에서 최대1.2조 가량(세전 기준)이 될 것으로 전망된… [2018-04-15 19:24:29] new
국민은행, 10년간 장애대학생 1031명에 디지털학습보조기구 지원
KB국민은행이 10년간 꾸준히 새내기 장애대학생들의 출발을 지원하고 있다.KB국민은행은 제38회 장애인의 날을 기념해 새내기 장애대학생 152명에게 디지털학습보조기구를 전달했다고 15일 밝혔다.이날 새내기 장애대학생들은 노트북, 태블릿PC, PC센스리더(화면낭독프로그램), 트랙… [2018-04-15 12:04:44] new
하나금융 "3년內 직장·국공립어린이집 100개 세우겠다"
하나금융지주가 범사회적 차원에서 저출산 및 고령화 문제 극복과 일-가정 양립을 위한 보육시설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섰다.하나금융지주는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국공립어린이집 90개 및 직장어린이집 10개 등 총 100개의 어린이집 건립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국공립어린이집은 민자… [2018-04-15 11:40:34] new
이마트24, 치킨·맥주 패키지 등 '가심비' 상품 선봬
이마트24가 소비자의 가심비를 겨냥한 차별화된 패키지 상품 출시를 통해 영업활성화에 나선다.이마트24는 봄 나들이객 뿐 아니라 혼자서 치킨을 즐기는 '혼닭족'에게 적합한 '치킨파티팩'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치킨업체가 인건비 인상으로 인해 배달료를 별도로 부과하겠다고 발… [2018-04-15 11:01:5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