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스트투자증권 매각 흥행예고…한중일 3개국 기업들 관심

아프로서비스그룹·中 중신그룹 등 국내외 우량 후보군 입질
매각 희망가 5천억 확보 무난할 듯…매각의지·당국승인 관건

정성훈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1 09:22:43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베스트투자증권

M&A 시장에 다시 나온 이베스트투자증권의 매각작업이 순항 중이다.

국내외 6개 인수 후보가 실사 작업을 진행 중인 가운데 희망 매각가격인 5000억원 이상을 적어낸 후보군들이 나온 상황이다.


21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이베스트투자증권 매각이 예상과 달리 초반 분위기가 달아오르고 있다.


당초 5000억원 수준의 가격에는 마땅한 후보군이 없을 것으로 생각했지만 한국과 중국 등 유력 금융사와 사모펀드(PEF) 등이 인수전에 참여했다.


우선 예비입찰에 OK저축은행과 아프로파이낸셜(러시앤캐시)을 계열사로 둔 아프로서비스그룹이 적극적으로 인수를 추진 중이다.


아프로서비스그룹은 이베스트투자증권 예비입찰에 참여해 5000억원대 가격을 제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지난 2004년 대부업체로 시작해 OK저축은행 인수 등으로 발을 넓히고 있는 아프로서비스 그룹은 이베스트투자증권 인수로 종합금융사로 한단계 더 도약을 꿈꾸고 있다.


이미 아프로서비스그룹은 지난 2015년에는 LIG투자증권, 2016년 리딩투자증권 인수를 추진했지만 모두 실패한 바 있다.


이같은 관점에서 이베스트투자증권은 증권업계 M&A 시장에 당분간 마지막 중소형 매물이 될 것이라는 점에서 인수가 절실한 상황이다.


특히 태생이 대부업체라는 부정적 인식을 버리기 위해서도 증권업 진출이 필요하다.


아프로서비스그룹은 이미 'OK투자증권'이라는 상호를 특허청에 출원해 인수 의지를 불태우고 있으며, 이베스트투자증권 인수가 확정되면 상호 역시 OK투자증권을 바꿀 가능성이 높다.


중국 최대 국영 금융기업 중신그룹(CITIC)도 이베스트투자증권 인수전에 뛰어들었다.


자산 규모 750조원대의 거대 기업 중신그룹은 지속적으로 한국시장 진출에 공을 들이고 있는 곳이다.


지난해 중신그룹은 옛 KDB대우증권(현 미래에셋대우) 인수도 검토한 바 있으며, 2015년에는 삼성증권과 전략적 제휴를 통해 국내 시장정보를 모니터링하고 있다.


중신그룹은 특히 이베스트투자증권이 온라인 거래에 특화돼 비교적 쉽게 증권업에 진출할 수 있다는 점에 초점을 맞추고 인수작업을 진행 중이다.


이밖에 대만의 대표 금융그룹인 푸본그룹, 국내 PEF 등이 이베스트투자증권 인수를 타진 중이다.


이처럼 인수전 뚜껑이 열리자 예상과 달리 국내외 다수 후보군들이 이베스트투자증권에 관심을 보이고 있는 가운데 실사를 통한 매각가격 조율이 관심사로 떠오르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LS네트웍스가 낮은 가격에 이베스트투자증권 매각을 추진하지 않고 있는 상황에서 실사를 통한 가치평가가 어느 정도 수준이 될 것인가가 매각 성사의 관건이 될 것"이라며 "유력 후보군인 아프로서비스그룹과 중신그룹이 각각 대부업체와 중국자본이라는 약점도 안고 있어 당국의 승인 여부도 장담하기는 어렵다"고 말했다.


한편 이베스트투자증권 최대주주는 사모펀드(PEF) G&A사모투자전문회사로, 지분율은 84.6%이며 G&A 최대주주는 LS네트웍스 로 지분율은 98.8%다.


LS네트웍스는 재무구조 개선을 위해 이베스트투자증권을 M&A 시장에 내놨다.


반면 지난 2012년 부터 5년 동안 매각 추진과 철수를 반복해오며 매각 진정성에 대한 의구심도 제기되고 있는 상황이다.


업계 관계자는 "그동안 이베스트투자증권의 매각 의지가 적극적이지 않아 적정 매각가격에 대한 협상이 제대로 이뤄지지 않았다"며 "이번에 실시하는 매각 결과에 따라 대주주의 의중이 드러날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하나금융 "3년內 직장·국공립어린이집 100개 세우겠다"
하나금융지주가 범사회적 차원에서 저출산 및 고령화 문제 극복과 일-가정 양립을 위한 보육시설 확대에 적극적으로 나섰다.하나금융지주는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국공립어린이집 90개 및 직장어린이집 10개 등 총 100개의 어린이집 건립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국공립어린이집은 민자… [2018-04-15 11:40:34] new
이마트24, 치킨·맥주 패키지 등 '가심비' 상품 선봬
이마트24가 소비자의 가심비를 겨냥한 차별화된 패키지 상품 출시를 통해 영업활성화에 나선다.이마트24는 봄 나들이객 뿐 아니라 혼자서 치킨을 즐기는 '혼닭족'에게 적합한 '치킨파티팩'을 선보인다고 15일 밝혔다. 최근 치킨업체가 인건비 인상으로 인해 배달료를 별도로 부과하겠다고 발… [2018-04-15 11:01:52] new
백화점 휴무일, '온라인 쇼핑족' 잡아라!… 롯데百, '사이버먼데이' 행사
롯데백화점은 오는 16일 백화점 정기 휴무일에 인터넷 쇼핑몰 엘롯데에서 다양한 상품을 할인 판매하는 '사이버먼데이' 행사를 진행한다. 15일 롯데백화점에 따르면 이번 '사이버먼데이' 행사는 방풍자켓 비롯해 반소매 폴로티, 등산화, 바지 등 야외 활동과 관련된 상품을 합리적인 가격에 온… [2018-04-15 10:59:09] new
김기식 원장 거취 논란 일파만파…금감원 조직 '흔들'
금융감독원 조직이 흔들리고 있다.김기식 원장의 외유성 출장 의혹으로 거취 논란이 길어지면서 조직원들 사기도 떨어지는 상황이다.15일 업계에 따르면 익명 게시판 앱인 '블라인드' 금융감독원 부분에서 김 원장의 사의 표명이 옳다는 글이 올라온 것으로 전해졌다.김 원장이 검찰 수사까지… [2018-04-15 10:48:36] new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 '급' 귀국…음성파일까지 공개
갑질 논란을 일으킨 조현민 대한항공 전무가 15일 새벽 귀국했다.이날 대한항공에 따르면 조 전무는 이날 베트남 다낭에서 출발한 대항항공 KE464편을 타고 이날 오전 5시26분 인천공항에 입국했다. 다낭으로 휴가를 떠난지 사흘 만이다.조 전무는 공항에서 만난 기자들에게 "제가 어리석었… [2018-04-15 10:22:0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