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업계, 한국여행상품 판매 금지 직격타…"종전 예약만"

'관광객 절벽' 현실화…면세점 매출 20~30% 급감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3.21 08:45:16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한산한 면세점. ⓒ연합뉴스


중국 정부의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보복으로 중국인 관광객(유커·遊客)이 줄어들면서 관광업계가 직접적인 타격을 받고 있다. 중국 정부의 자국 여행사에 대한 한국여행상품 판매 금지 조치 시작일인 지난 15일 이후 서울시내 면세점의 매출이 크게 줄어드는가하면 호텔과 여행사에는 중국인 예약이 들어오지도 않고 있다.

업계 관계자들은 지금 당장보다는 4월 이후 관광객 '절벽'이 현실화될 수 있다고 우려하고 있다. 가장 큰 타격을 받은 곳은 매출의 70~80%를 중국인 관광객에 의존하는 면세점들이다.

21일 업계에 따르면 롯데면세점의 지난 주말(18~19일) 매출은 지난해 같은 기간(2016년 3월19~20일)보다 25% 줄었다. 올 들어 꾸준히 전년대비 20% 이상의 매출 성장세를 지속했던 것을 감안하면 상당히 큰 폭으로 감소한 것이다.

롯데면세점 관계자는 "중국여행사들의 한국관광상품 판매금지가 시작된 지난 15일부터는 계속 감소 추세"라며 "아직 개별관광객은 있지만, 단체관광객 감소가 매출 감소에 큰 영향을 미친 것"이라고 설명했다.

다른 면세점도 마찬가지다. 같은 기간 서울 신라면세점 매출도 지난해에 비해 20% 이상 줄어들었다.

신라면세점 관계자는 "15일 입국한 사람이 일부 남아 주말까지는 '관광객 절벽'이라고 할 정도는 아니었다"면서도 "보통 중국인들이 4박5일 일정으로 한국에 오기 때문에 이번 주부터 관광객이 크게 줄어들기 시작할 수 있다"고 말했다.

갤러리아 면세점 매출도 지난 15일 이후 지난해보다 30% 정도 감소했다.

갤러리아 면세점 관계자는 "15일 이전에 온 사람들이 있어 지난주까지는 괜찮았지만, 당분간 더 좋아질 일이 없으니 난감하다"며 "동남아 등으로 시장을 다변화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지만 실질적으로 효과가 나려면 시간이 더 필요하다"고 전했다.

HDC신라면세점의 15일 이후 매출은 직전주보다 30% 이상, 신세계면세점도 같은 기간 지난달 평균 하루 매출보다 약 35% 각각 감소했다.

호텔업계도 울상이다.

서울 명동의 한 비즈니스호텔 관계자는 "현재는 15일 이전에 예약한 중국인 개별관광객들이 있어 중국인 손님이 급격하게 줄진 않았다"면서도 "단체관광객뿐만 아니라 개별관광액 예약도 줄었다"고 말했다.

이 호텔의 중국인 비중은 30% 정도인데, 이 중 3분의 1이 벌써 사라졌다.

이 관계자는 "지금처럼 예약이 아예 안 들어오면 이번 달보다 4월이 더 걱정"이라고 토로했다.

여행사들도 예약이 아예 없는 상태다.

여행업계 관계자는 "15일이 되기 전부터 이미 예약이 안 들어왔다"며 "지금은 그 전에 예약한 손님들이 있어서 영업은 하고 있지만, 5월 초에 중국 노동절 연휴도 있는데 4월부터는 이 난관을 어떻게 헤쳐 나가야 할 지 막막할 지경"이라고 호소했다.

그는 이어 "관광 상품 금지가 풀리고 분위기가 회복된다고 하더라도 지금 중국 현지의 송객 여행사들의 한국 담당 부서가 아예 없어진 곳이 많아 조직 등이 다시 생기려면 시간이 또 걸릴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여름엔 '직수형 정수기'… 위생 '굿', 판매량 50만대→100만대
저수조(물탱크) 없이 수돗물을 정수하는 직수형 정수기가 붐을 이루고 있다. 지난해 발생한 저수조식 정수기의 이물질 검출 논란으로 부쩍 위생형 정수기를 찾는 소비자가 늘고 있기 때문이다. 업계는 지난해 50만대 규모였던 직수형 정수기 시장이 올해 100만대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 [2017-06-27 12:52:47] new
수은, 모잠비크 가스전 10억 달러 PF 체결
한국수출입은행은 아프리카 최대 가스전사업인 모잠비크 코랄 사우스 FLNG 사업에 10억달러를 지원하는 내용의 금융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수은 등 8개 기관으로 구성된 대주단은 26일(현지시간) 이번 프로젝트 사업주인 이탈리아 eni 및 한국가스공사 등과 이탈리아 로마 쉐라… [2017-06-27 12:44:40] new
[부고] 김관 한국수출입은행 산업혁신금융팀장 부친상
▲김갑승씨 별세, 김관·김관우·김추미씨 부친상=27일 오전 4시, 부산의료원 장례식장 특2호실, 발인 29일 오전 5시30분, 장지 전남 장성 선산. 051-607-2652 [2017-06-27 12:43:30] new
[포토] 1회 충전으로 100km 주행 가능한 전기스쿠터 '위드유'
새안자동차가 27일 오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신개념 역삼륜 전기 스쿠터 '위드유(WID-U)'를 공개하고, 사전계약에 돌입했다.이날 공개된 역삼륜 전기 스쿠터 '위드유(WID-U)'는 앞바퀴 2개, 뒷바퀴 1개 구조에 3.98kwh의 탈착식 나노리튬폴리머 배터리(LiB)를 장착했다… [2017-06-27 12:35:23] new
[포토] 역삼륜 전기스쿠터 'WID-U' 소개하는 이정용 새안 대표
이정용 새안 대표이사와 모델들이 27일 오전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새안자동차 공개 행사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공개된 역삼륜 전기 스쿠터 '위드유(WID-U)'는 앞바퀴 2개, 뒷바퀴 1개 구조에 3.98kwh의 탈착식 나노리튬폴리머 배터리(LiB)를 장착했다. 최고속도… [2017-06-27 12:31:1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