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이렉트뱅킹의 반면교사

[취재수첩] 인터넷전문은행 무엇이 차별화인가

차진형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07 14:10:0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금융증권부 차진형 기자.ⓒ뉴데일리경제

다이렉트뱅킹을 기억하나요?

다이렉트뱅킹은 10년 전 HSBC은행이 선보인 수시입출금 상품이다. 당시 일반계좌인데도 불구하고 연 3.5%의 금리를 줌으로써 출시와 동시에 선풍적인 인기를 끌며 시중은행을 긴장케 했다.

이후 지점망이 부족한 산업은행, 전북은행 등에서도 소매금융 확대를 위해 다이렉트뱅킹을 시도했지만 지금은 그 흔적조차 찾을 수 없다.

실패요인은 비대면 채널의 한계, 고금리로 인한 역마진 등을 꼽을 수 있다.

당시 지금과 같은 휴대폰 화상전화, 신분증 촬영과 같은 IT기술이 보급화되지 못했다. 결국 다이렉트뱅킹을 개설하기 위해선 본인 확인을 위해 지점을 한번 찾아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었다.

또 고객들에게 높은 이자를 지급하기 위해선 대출 외 채권발행 등 다양한 자금조달 방식이 필요했지만 이를 해결하지 못한 채 역마진에 시달리며 다들 사업을 축소하거나 접어야 했다.

HSBC는 결국 소매금융사업부를 폐쇄했으며 산업은행과 전북은행은 상품명을 바꾸고 신규 가입을 제한하고 있다.

얼마 전 출범한 케이뱅크도 시중은행보다 높은 예금금리로 고객들의 폭발적인 호응을 이끌어 냈다.

역시 앞서 설명한 다이렉트뱅킹처럼 초기 고금리 수신 전략으로 시장 진입에 성공했다는 평가다.

하지만 기대했던 통신과 금융이 융합된 차별화된 상품은 기대 이하다.

높은 수신금리, 낮은 대출금리 전략은 고객들을 끌어들이는 데 주요한 마케팅이 될 수 있지만 향후 자금운영 면에선 독이 될 수 있다는 점도 다이렉트뱅킹에서 배웠다.

금리 상승기에 접어들면 고객들은 보다 높은 수신금리를 요구하게 되고 이에 대한 요구를 수용하기 위해 다소 무리가 따르는 투자로 이어지는 악순환이 반복될 수 있다.

다이렉트뱅킹도 금리 경쟁에 의해 실패한 점을 감안하면 고금리 전략보다 시중은행과 다른 차별화 전략이 필요하다는 것이다.

오히려 휴대폰 할부 구입 시 발생하는 비용을 획기적으로 지원해 주거나 1만원 이상의 통신비 절약 패키지 등 KT를 통해 과감 없이 시행할 수 있는 금융상품이 더 환대를 받지 않았을까 생각해 본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KEB하나은행 印尼 공략 가속…은행권 영업전쟁 '후끈'
포스트 차이나로 떠오른 인도네시아를 향한 시중은행들의 관심이 뜨겁다. 안정적인 경제성장률을 등에 업고 성장 잠재력을 뽐내는 인니 시장 선점에 공을 들이고 있다.7일 업계에 따르면 KEB하나은행은 올해 상반기 인도네시아 지점 3곳을 추가 신설하기로 했다.프르워크르토(Purwoker… [2017-04-07 13:40:08] new
인하대 송도行 버겁다… 부지잔금 500억 못내, 계약 파기 위기
송도캠퍼스 부지 잔금 납부기한을 코앞에 둔 인하대가 재정난으로 인천경제청에 잔금을 납부하지 못해 양 기관의 토지매매계약이 파기될 위기에 놓였다.인천경제청은 인하대가 오는 19일까지 캠퍼스 부지 잔금의 10%인 59억4000만원을 납부하지 않으면 연체이자를 부과하고 연체 지속 시에… [2017-04-07 12:54:49] new
'1만6천톤' 세월호 운반에 운송장비(MT) 120대 추가… 10일까지 뭍으로
세월호를 뭍으로 내려놓기 위해 특수운송장비 '모듈 트랜스포터'(MT) 120대가 추가로 투입된다. 이를 위해 세월호가 얹혀진 인양용 받침대(리프팅 빔) 일부를 연장한다.선체 수색을 위한 사전 조사작업도 진행한다.해양수산부는 지난 6일 MT 480대를 2차로 시험 운용해 세월호를 들어 올린… [2017-04-07 12:53:40] new
NH투자증권, 홍콩에서 일냈다…순이익 전년比 166배 성장
NH투자증권이 홍콩 법인에서 1년 새 160배가 넘는 순이익 성장세를 보여 그 배경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NH투자증권의 홍콩 법인인 NH Investment Securities H.K는 지난해 당기순이익으로 71억5200만원을 기록했다. 바로 전년도에는… [2017-04-07 12:30:26] new
한국거래소, 투르크메니스탄 증권시장 개설 협력 나선다
한국거래소는지난 6일(현지시간)투르크메니스탄에서아쉬하바드증권거래소(AGB)와증시설립 관련상호협력을골자로하는양해각서(MOU)를체결했다고 7일밝혔다.투르크메니스탄은지난해 8월증권거래소(AGB)를설립했으나증권시장은 아직개설되지 않았다.이번MOU는산업통상자원부에… [2017-04-07 11:55:4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