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큰손 모시고 일본·동남아 VIP 받들고

파라다이스시티 '금한령' 버겁다… 4200억 매출 난망

'매스 카지노' 전략 수정, VIP 마케팅 강화-국내 관광객 유치
큰손 마케팅, 기존 16개 외국인 카지노 나눠먹기될 판

김희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14 07:14:3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파라다이스 시티 외관 ⓒ 파라다이스시티


동북아 최초 카지노 복합리조트인 인천 영종 파라다이스시티의 개장이 6일 앞으로 다가왔다.

오는 20일 문을 여는 파라다이스시티는 사드여파에 따른 금한령으로 중국 관광객이 대폭 줄어들 것으로 에상되면서 부득불 개장 전략을 수정하고 있다.

애초 마이스 산업과 연계한 이른바 '매스 카지노'를 표방했지만 다시금 10%의 VVIP 공략으로 전략을 바꾸고 있다.  대상도 중국 일변도에서 벗어나 일본과 동남아의 큰 손 모시기를 함께 추진하고 있다.

인천국제공항 국제업무단지에 들어서는 파라다이스시티는 지난 2011년부터 파라다이스그룹이 일본 세가사미홀딩스와 공동으로 1조3000억원을 투자해 조성한 카지노 복합리조트다.

동북아 최초의 시설로 카지노 뿐만 아니라 마이스 산업의 신기원을 이룰 것으로 큰 기대를 모았다. 지난 2월 미국의 모건스탠리는 파라다이스시티가 올 한해 6개월 동안 4200억원의 매출을 올릴 것으로 전망하기도 했다.

440대 규모의 카지노와 711실 6성급 호텔, 1600명 수용 컨벤션센터를 기반으로 매스고객을 끌어들여 카지노 시장의 외연을 크게 확장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를 모았다.

파라다이스시티 역시 중국과 지근거리인 입지적 기반과 국내 16개 외국인 전용 카지노 전체 방문객 중 60% 이상이 중국인이었다는 점을 감안해 주타깃을 중국으로 삼고 적극적인 마케팅 활동을 펼칠 계획이었다.

하지만 난데없는 금한령으로 궤도 수정이 불가피한 상태다.

갑자기 불어닥친 금한령으로 파라다이스시티는 '매스 카지노'는 잡시 접고 기존 VIP고객을 집중 공략해 매출 타격을 최소화하겠다는 입장이다. 중장기적인 전략을 고려해 이번 기회에 중국 의존도를 낮추고 일본이나 동남아, 미주 등으로 새로운 시장 개척에 나서겠다는 복안이다.

▲파라다이스시티 내부 로비 ⓒ 파라다이스시티


파라다이스시티 관계자는 "사드가 복합카지노에 미치는 영향은 면세점이나 다른 관광업종에 비해서는 제한적일 것"이라며 "카지노를 주로 찾던 중국의 VIP 고객들은 복수비자나 장기비자를 갖고 있어 금한령에도 불구하고 입국에 큰 어려움이 없을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어 "합작사인 세가사미홀딩스를 통해 일본 시장을 강화하고 호텔, 컨벤션 센터 등 일반 시설에는 동남아시아와 국내 관광객을 유치해 매출 감소를 극복해 나갈 것"이라며 "이미 컨벤션센터는 국내기업을 중심으로 예약이 활발한 상황"이라고 밝혔다.

한국카지노업관광협회 관계자도 "국내 카지노 매출은 10% 정도의 최상류층 고객에서 창출되는 구조로 저렴한 관광 상품으로 방문하는 중국 단체 관광객들에게는 크게 영향을 받지 않을 것"이라고 같은 의견을 보였다.

▲파라다이스시티 내부 수영장 ⓒ 파라다이스시티


복합리조트 개장으로 지역경제 활성화를 기대했던 인천시도 중국의 빈자리를 동남아, 미국 등으로 채워나갈 계획으로 파라다이스시티와 공조 움직임을 보이고 있다.


앞서 유정복 인천시장은 "파라다이스시티 개장 이후 5월부터는 매출 성장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복합리조트 사업이 인천의 마이스산업과 문화관광산업 발전에 큰 영향을 미치는 만큼 양질의 콘텐츠 개발 등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지난해 인천시 마이스 관광객은 2만3000여명이었으며 중국이 90%를 차지했다. 올해는 4만4000여명 유치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인천시 관계자는 "현재 동남아, 미국, 중동 등으로 마이스 산업 유치 대상을 확대하고 있으며 중국과의 관계 회복도 예의 주시하고 있다"면서 "동남아 국가의 경우 현지 박람회를 개최하는 등 이미 활발한 마케팅을 벌이고 있다"고 말했다.

파라다이스시티는 오는 20일 1차 개장에서 440대의 최신 게임 기구를 갖춘 국내 최대 규모의 외국인 카지노를 비롯해 711실 규모의 6성급 호텔, 1600명 수용 가능한 컨벤션센터 등을 공개한다. 내년 상반기 예정인 2차 개장에서는 부티크 호텔, 아트 갤러리, 스파, 클럽 등을 추가로 오픈할 예정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롯데百, 부산에 청년 일자리 허브 센터 조성… 부산시와 MOU
롯데백화점과 부산시는 14일부산시청에서 '청년일자리허브 Y+센터' 20년 무상 사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한다고 밝혔다. |청년일자리허브 Y+센터는 롯데백화점이 지역 청년들의 취업과 창업, 문화활동을 지원하기 위해 부산시에 신설하는 복합문화공간이다. 부산시 서면 롯데백화… [2017-04-14 09:53:47] new
KT, '뽀로로파크-아쿠아플라넷' 입장료 할인 등 멤버십 영유아 혜택 확대
KT가 뽀로로파크, 아쿠아플라넷과 신규 제휴를 맺고 오는 17일부터 멤버십 혜택을 강화한다고 14일 밝혔다. 그동안 KT는 에버랜드 통신사 멤버십 단독 할인, 롯데월드 더블할인 멤버십 최대 70% 할인 등 가족 단위 방문 테마파크서 다양한 혜택을 제공해 왔다.KT는 이번 '뽀로로파크'와… [2017-04-14 09:52:44] new
[부고] 문종박 현대오일뱅크 대표이사 빙부상
▲송중근씨 별세. 문종박 현대오일뱅크 대표이사 빙부상. 2017년 4월 13일 오후 5시. 서울아산병원 장례식장 35호. 발인 15일 오전 8시. 02-3010-2295 [2017-04-14 09:50:23] new
[주말 쇼핑 가이드] "올여름 최악의 폭염 예고"… '에어컨' 홈쇼핑에서 미리…
4월부터 20도가 넘는 날이 많아지면서올여름 역대 최악의 폭염이 찾아올 것이라는 전망이 나온다.올 여름엔 평년 기온23.6도보다 높을 것으로 관측된다. 특히 지난해 최고치를 갱신했던 폭염일수가 올해 갱신될 것으로 예측된다.지난해 폭염일수는 16.7일로 1973년 이래 최고치였다. 폭염은… [2017-04-14 09:07:39] new
금어기 앞두고 정부 비축 수산물 7천t 푼다
금어기 시작을 앞두고 수산물 가격 안정을 위해 정부가 비축물량을 시장에 푼다.해양수산부는 17일부터다음달 26일까지 40일간 갈치·조기·오징어 등 주요 수산물 6700여t을 방출한다고 14일 밝혔다.금어기는 자원보호를 위해 포획·채집이 금지되는 기간으로, 어기면 법적 처벌을 받는다… [2017-04-14 08:54:3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