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장인 1인당 건보료, 2001년 66만원→2015년 247만원

직장인 건강보험료 15년 동안 3.7배 늘어

매년 오르는 보험료율… 공정한 부과체계 없어 부담 늘어

편집국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14 08:18:09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연합뉴스



건강보험료율의 증가로 15년 만에 직장인 건강보험료 징수액이 3.7배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5년 동안 건강보험을 산정하는 건강보험료율이 2배 수준으로 증가했기 때문이다. 2001년 3.4%이던 건강보험료율이 2015년에는 6.47%로 두 배 가까이 늘어났다.

14일 한국납세자연맹에 따르면 2001년 5조2408억원이던 직장인 건강보험료 징수액은 2015년에는 38조9659억원으로 7.4배 증가했다.

이를 1인당 평균 보험료로 계산하면 같은 기간 66만원에서 247만원으로 3.7배 늘어난 셈이다.

반면 지역가입자의 건강보험료 징수액은 3조6154억원에서 8조1177억원으로 2.3배 증가하는 데 그쳤다.

1인당 평균 보험료도 42만원에서 106만원으로 2.5배정도 증가했다.

납세자연맹 관계자는 "공정한 부과체계가 없는 현실에서 정치인들은 선거 때마다 건강보험 보장강화를 공약하고 있다"며 "보건복지부도 건강정책심의위원회를 통해 법률 개정 없이 건강보험료율을 매년 인상하다 보니 직장인 건강보험료 부담만 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보험료율 인상을 통제하기 위해서는 세법의 세율처럼 보험료율 인상을 시행령이 아닌 법률 개정사항으로 정해 국회의 통제를 받도록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복지부 장관 인선 안갯속… 복지 전문가로 무게추 이동
보건복지부 장관 인선이 여전히 안갯속인 가운데 유력히 거론되는 후보군의 무게추가 당초 보건의료 분야에서 복지분야 전문가로 이동하는 모습이다.신설될 중소벤처기업부를 제외하고 현재 17개 정부부처 중 새 정부 출범 후 장관 인사가 발표되지 않은 곳은 보건복지부와 산업통상자원부뿐… [2017-06-23 13:34:41] new
"가전도 예뻐야 팔린다"… 대유위니아 '밥솥-에어컨-냉장고' 인기
대유위니아가 톡톡 튀는 이색 디자인 제품으로 가전 시장에서 호응을 얻고 있다.지난 2015년부터 '디자인 경영'을모토로 내세운대유위니아는 세련된 디자인의 딤채 김치냉장고, 위니아 에어컨, 딤채쿡 밥솥 등을 연이어 내놓으면서 소비자들의 눈길을 끌고 있다.제품 경쟁력 높이기 위해 디자… [2017-06-23 13:18:23] new
성인 3명 중 1명 비만·사회적 비용 年 6.8조 … 농식품부 '바른 밥상' 캠페인
농림축산식품부가 22일 서울역 광장을 비롯해 전국 17개 시·도 거점도시에서 '바른 밥상, 밝은 100세' 캠페인을 벌였다.이 캠페인은 농식품부가 바른 식생활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고자 2015년부터 펼치고 있다.첫해는 아침 결식률을 낮추기 위해 '아침밥 좋아', 지난해는 가족동반 식사… [2017-06-23 13:02:30] new
産銀 ‘KDB 키다리 아저씨' 14호 후원…백혈병 모범경찰에 1천만원 전달
산업은행은 22일 'KDB 키다리 아저씨' 14호 후원 대상으로 백혈병 치료중인 모범경찰을 선정하고, 1천만원의 후원금을 전달했다고 밝혔다.대상자는 순경으로 시작해 특수절도범 검거, 성폭력범죄 피의자 구속 등 다수의 범인검거 유공이 있으며 근면성실히 경찰업무를 수행하는 서울 송파경… [2017-06-23 12:59:26] new
[2017 Cannes Insight] 호떡집에는 불이 나지 않는다
우리 세계 패스트푸드의 지존은 맥도날드다. 최근 개봉한 영화 ‘파운더(Founder)’에서 본 것처럼 햄버거를 패스트푸드로 만든 매뉴얼도 그들의 것이다. 거대한 자본을 바탕으로 부동산을 사들이고 점포를 늘려간 것도 그들이다. 그 아성에 도전하는 ‘버거킹(Burger King)’은 그… [2017-06-23 11:46:5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