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걸 산은 회장, 대우조선 회사채 100% 상환 보장 약속해

산은 릴레이 설득 통했다…국민연금, 대우조선 지원할 듯

국민연금 장고 끝에 채무재조정안 수용 가닥…P플랜 안간다

최유경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14 19:40:23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대우조선이 극적으로 살아날 길을 찾았다. 최대 사채권자인 국민연금이 산업은행의 채무재조정안을 수용하기로 방향을 정했다. ⓒ 뉴데일리



대우조선이 극적으로 살아날 길을 찾았다. 최대 사채권자인 국민연금이 산업은행의 채무재조정안을 수용하기로 방향을 정했다. 

당장 17~18일로 예정된 사채권자 집회서 대우조선 채무재조정안이 통과될 가능성이 커졌다. 이로써 대우조선은 초단기법정관리인 P플랜은 피할 수 있게 됐다. 

산업은행 이동걸 회장은 지난 13일 강면욱 국민연금 기금운용본부장과 만나 산업은행의 회사채 상환 약속을 당부했다. 이후 두 사람은 수차례 통화를 한 뒤 그간에 쌓인 오해를 푼 것으로 전해졌다. 

지금껏 대우조선의 회생을 둘러싸고 두 기관의 핑퐁게임으로 조건을 주고 받았으나 접점을 찾진 못했다. 13일 오후부터 14일까지 산업은행과 국민연금 실무진이 바통을 이어받아 막바지 협상을 이어가고 있다. 국민연금은 사채권자 집회 전에 투자위원회를 열고 최종 입장을 결정, 발표할 계획이다. 

이동걸 회장은 국민연금에 3년 뒤 대우조선 회사채의 100% 상환을 보장하는 조건을 추가로 제시했다. 채무재조정안 대로 회사채 50%를 출자전환하면 나머지 만기 연장분에 대해서는 국책은행이 상환을 보장해주겠다는 것이다. 

이에 국민연금 측은 "산은이 대우조선에 책임있는 경영정상화 의지를 나타내고 '기금 손실 최소화 의지'를 이해해 상호간 협의점을 찾았다"고 밝혔다. 

국민연금은 대우조선 채무재조정 과정서 단연 '캐스팅보트'을 쥐고 있다. 

만일 국민연금이 기권이나 반대하면 채무재조정은 실패하고 대우조선은 P플랜에 돌입하게 된다. 국민연금은 대우조선 회사채 1조3500억원 중 30% 규모인 3900억원어치를 보유하고 있다.

산업은행은 이날 국민연금에 '보유 회사채 50%를 상환 유예하면 3년 뒤 반드시 갚겠다'는 내용의 최종 제안서를 보냈다. 

금융당국과 산업은행은 대우조선의 채무재조정이 마무리되는 대로 경영 정상화에 집중할 계획이다. 

일단 산은과 수은은 약속한대로 대우조선에 총 2조9000억원의 유동성 자금을 지원한다. 또 출자전환을 마무리 해 대우조선 부채비율을 300%대로 낮추게 된다. 대우조선이 정상화되는 시점인 2018년께는 매각을 추진하게 된다. 

앞서 삼정회계법인은 최종 실사에서 대우조선의 2021년 연간매출액 6조2000억원, 부채비율 257%로 전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핸드스틱 청소기 70% 폭풍 성장… 가전업체, 넘사벽 '다이슨'에 도전장
진공청소기 시장에서 무선 스틱형 제품의 입지가 더욱 넓어지고 있다. 영국산 핸드스틱 청소기 '다이슨'의 인기로 국산 가전 브랜드의 시장 진출이 활발해졌기 때문이다.14일 업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기준 핸드스틱 청소기의 판매 규모는 전체 진공청소기 판매량의 52% 정도를 차지했다. 판… [2017-08-14 11:32:03] new
[8·2대책 후속] 금융당국, 연소득 7000만원·투기지역 LTV 50% 완화
금융당국이 지난 2일 발표한 '실수요 보호와 단기투자수요 억제를 통한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이하 8·2대책)'과 관련, 세부지침을 마련했다. 이는 사전 예고 없이 발표된 8·2대책으로 대출 혼란이 가중되고, 선의의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는 지적에 따른 조치다.이와 관련 금융당국은 투기지역·투기과열지구 지정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피해를 최소화… [2017-08-14 11:30:29] new
현대차투자증권 단독출시 트러스톤백년대계펀드, 판매고 130억 돌파
현대차투자증권이 사명변경 기념 1호 상품으로 출시한 트러스톤백년대계펀드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14일 현대차투자증권은 지난 7월 3일부터 단독으로 판매하기 시작한 트러스톤백년대계 펀드가 출시 40여일만에 13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트러스톤백년대계펀드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로보어드바이저의 인공지능 전략을 바탕으… [2017-08-14 11:25:04] new
10년간 학령인구 150만명 더 준다… 교대·사범대 선호도 시들해질 듯
교사 선발 인원 감축, 학령인구 감소 등으로 인해 교육대학, 사범대의 올해 입시는 난항을 겪을 것이라는 전망이 조심스럽게 나오고 있다.취업난 속에서 직업 안정성이라는 기대감에 교대 등은 그동안 높은 선호도를 유지해왔다. 하지만 최근 불거진 학교 교사 임용절벽에 이어 학령인구 감소에… [2017-08-14 11:22:55] new
[이대준의 재계 프리즘] 한국지엠 '철수설' 진위, 제임스 김 사장 후임 누군…
한국지엠의 차기 CEO가 철수설 진위 파악의 바로미터가 될 전망이다.14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은 이르면 이번주, 늦어도 다음주쯤에는 제임스 김 사장의 후임자를 선임해 판매 부진과 노사 문제, 철수설 등 당면한 현안들에 적극 대처할 예정이다.이번 인사에 이목이 집중된 것은 한국지엠… [2017-08-14 11:11:3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