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약업계 1위의 민낯, 다국적제약사 도입 품목이 매출의 75%

[취재수첩] 몸집만 키운 유한양행… R&D투자 늘려야

손정은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19 19:03:2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유한양행 본사 ⓒ유한양행


제약업계 1위 기업인 유한양행의 매출구조를 들여다보면 씁쓸함을 지울수 없다.

유한양행은 지난해 매출 1조3120억원(개별재무제표 기준) 가운데 상품매출 비중이 74.5%에 달한다.

유한양행의 상품매출은 원료의약품, '유한락스' 등의 생황용품이 포함돼 있지만, 상당부문은 다국적제약사로부터 도입해 판매하는 품목의 매출이 차지하고 있다.

고혈압치료제 '트윈스타', 당뇨치료제 '트라젠타', B형간염치료제 '비리어드' 등이 대표적으로, 특히 비리어드의 경우 지난해 매출만 1456억원에 이른다. 전체 매출의 10% 정도가 도입품목 1개 제품에서만 발생한 셈이다.

상위제약사들이 막강한 영업력을 내세워 경쟁적으로 도입품목 판매에 나서는 이유는 '몸집불리기'에 가장 용이한 수단이기 때문이다.

그 중 유한양행은 업계 최초 매출 1조를 달성하기 위한 발판으로 도입품목을 활용한 대표적 예다.

유한양행이 제약업계 1조 시대를 열었던 2014년은 김윤섭 전 사장의 임기 마지막해로, 당시 김 전 사장은 베링거인겔하임·릴리와 코프로모션(공동판매)을 맺고 있던 트윈스타, 트라젠타 등의 판매에 전사적 역량을 집중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이같은 이유로 매년 유한양행의 도입품목 비중 확대에 대한 비난은 이어지고 있다. 업계를 대표하는 회사가 사실상 다국적제약사의 도매상에 지나지 않는다는 이유에서다.

문제는 유한양행의 현재 매출구조가 장기간 지속될 가능성이 크다는 점이다. 전문경영인 체제에서 지속적 연구개발투자가 어렵다는 것이 주요인이다.

유한양행이 지난해 연구개발에 투자한 비용은 865억원으로 전체 매출의 6.5%에 불과하다. 이는 업계 평균인 7.2%에도 미치지 못한다.

유한양행의 경쟁사인 녹십자, 대웅제약, 종근당의 경우 전체 매출의 11~14%를 연구개발에 투자하는 것과 비교하면 절반 정도 수준이다. 특히 한미약품의 경우 무려 18.4%를 연구개발에 투자하고 있다.

유한양행은 창업주인 고 유일한 박사의 경영철학에 따라 오너 기업이 아닌 전문경영인 체제를 유지하고 있다. 하지만 이러한 경영구조가 오히려 장기적 투자가 필요한 제약사에는 걸림돌이 되는 상황이다.

"전문경영인은 임기기간 동안 일종의 퍼포먼스를 보여줘야한다는 점에서 신약개발에 대한 투자보다는 외형확대에 치중할 수밖에 없다"라고 설명한 업계 관계자의 말에 고개가 끄덕여지는 이유다.

유한양행 이정희 사장은 올해 신년사에서 R&D 강화를 통한 새가치 창조를 강조했다. 이정희 사장이 임기기간 동안 전문경영인 체제의 한계를 극복하고 유한양행이 변화할 수 있음을 보여줄지 기대를 걸어본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현대카드-기아차, 기아레드멤버스 플래티넘 플러스 카드 출시
현대카드와 기아자동차는 자동차 생활 전반에 활용 가능한 '기아레드멤버스 플래티넘 플러스(KIA RED MEMBERS Platinum Plus)' 카드를 출시한다고 19일 밝혔다. 결제액의 0.5~2.0%가 M포인트로 기본 적립되며, 월 100만 원 이상 카드 사용시 기본 적립 포인트의 1.5배, 월 200만… [2017-04-19 18:07:17] new
OK저축은행, 최대 연 2.2% 정기예금 특판 실시
OK저축은행은 여·수신 3조원 달성 기념 정기예금 특판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2000억원 한도로 진행되는 이번 특판은 최대 연 2.2% 금리를 제공한다. 특판 대상 상품은 OK정기예금과 OK안심정기예금이다. OK정기예금은 10만원 이상 납입·12개월 예치시 연 2.1%(세전 기준)가… [2017-04-19 17:38:29] new
기업은행, 기술보증기금과 1조 규모 보증서 담보대출 지원
IBK기업은행이 신성장기업 육성을 위해 발벗고 나섰다.IBK기업은행은 기술보증기금과 4차 산업혁명 선도기업과 기술력 우수 창업기업을 발굴·지원을 위한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이번 협약으로 기업은행은 기술보증기금에 중소기업 보증료 지원기금으로 110억원을 출연한… [2017-04-19 17:35:46] new
JT저축은행, 멤버십 도입 1주년 기념 상품권 쏜다
JT저축은행은 멤버십 서비스 도입 1주년을 맞아 오는 5월12일까지 고객 사은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선착순 365명에게 편의점 상품권을 증정하고 추첨을 통해 10명을 선정해 모바일 상품권 5만원권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멤버십 고객을 위한 정기적금 상품 금리 우대 쿠폰도 준… [2017-04-19 17:34:33] new
낙하산 보도 못막은 罪?… SR, 홍보실장 등 무보직 발령
낙하산 인사로 홍역을 치른 수서발 고속철(SRT) 운영사 ㈜에스알(SR)이 제2의 창업을 천명하며 조직개편을 단행했지만, 뒷말만 무성하게 낳고 있다.그동안 SRT 개통 준비에 애썼던 홍보실장을 무보직 상태로 인사발령 내면서 이승호 사장의 낙하산 취임 보도와 관련해 문책성 좌천 인사를… [2017-04-19 17:26:5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