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짜 마케팅 등 허위과장 광고, 소비자 혼란"

[취재수첩] "갤럭시S8 공짜…이통사, 눈속임 고객몰이 자제해야"

특정 제휴카드 및 사용 실적 따라 할인액 달라… "고객 혼란 부추겨"
"정부, 모니터링 한계…자율적 '고객 가치' 원칙 준수 아쉬워"

전상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0 07:02:2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LG G6에 이어 최근 갤럭시S8 등 잇따른 프리미엄 폰 출시로 통신시장이 그야말로 후끈 달아오르고 있다.

특히 갤럭시S8 시리즈는 사전 예약자들을 대상으로한 개통 첫날 약 26만대가 개통된 것으로 집계돼 그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는 국내 휴대전화 역사상 최고치로, 지난해 8월 갤럭시노트7 개통 첫날 15만∼16만대가 개통된 것에 비해 2배 가량 높은 수치다.

그러나 이 같은 흐름 속 이통사들의 눈속임 공짜 마케팅이 성행해 소비자들의 눈쌀을 찌푸리게 하고 있는 모양새다. 정부 단속에도 불구, '공짜' 마케팅 등 허위과장 광고를 진행, 소비자들의 혼란을 야기시키고 있다.

실제 SK텔레콤은 제휴카드의 청구 할인 및 할부금 1년 유예 혜택과 잔여 할부금 지원을 더해 사용 기간 할부금 부담을 '제로'로 만들어 준다는 내용의 갤럭시S8 할부금 지원 프로그램 'T갤럭시클럽 제로'를 선보인 바 있다.

하지만 막상 프로그램을 사용하려면 이용료 월 5500원을 내야 하고, 카드 청구 할인도 최대 수준까지 받으려면 매달 70만원 이상을 카드로 결제를 해야한다.

KT 공식 대리점도 '갤럭시S8 무료 찬스'라는 현수막과 포스터를 내걸었지만, 그 밑에 작은 글씨로 단말기 할부금 지원 프로그램과 제휴카드 할인을 더한 혜택이라는 설명을 기재해 영업 중이다.

LG유플러스는 역시 예약판매 초기 대리점에 '갤럭시S8 무료 찬스'라는 현수막을 내걸었다가 조건을 구체적으로 명시해야 한다는 방송통신위원회의 지적을 받고 다시 오프라인 홍보물을 제작한 것으로 전해졌다.

사실상 특정 제휴카드 사용은 물론 사용 실적에 따라 할인액도 달라지며, 할부금 지원 프로그램도 비싼 고가 요금제가 아니라면 월 이용료를 내야하는 등 무료가 아닌 셈이다.

더 큰 문제는 이통사들의 눈속임 공짜 마케팅이 어제 오늘의 일이 아니라는 것이다. 프리미엄폰 출시 때마다 정부가 단속을 시행하며 이통사들에게 주의를 주고 있지만, 뒤로는 구태를 답습하고 있다.

단속 부처인 방통위도 속수무책이다. 단속과 규제를 늘리고 모니터링을 지속하고 있지만, 수 만여개에 달하는 전국 이통사 유통점을 상대로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결국 이통사가 자율적으로 '무료'를 앞세운 고객몰이를 자제해야 한다는 지적이다. 고객이 있어야 기업이 있고, 고객이 우선되야 한다는 기업의 기본 '고객 가치' 원칙만 준수한다면 어려울 것이 없기 때문이다.

100만원에 가까운 스마트폰을 공짜로 구매할 수 있다는 솔깃한 제안에 막상 구매에 나서면 이것저것 조건이 붙는 행위는 소비자들을 혼란에 빠뜨릴 수 있다.

이통사간 경쟁력 제고든, 서비스 경쟁이든 소비자가 더 혜택을 누릴 수 있는 방향으로 모든 결정을 내려야 한다. LG G6에 이어 삼성전자의 갤럭시S8 출시로 모처럼 활기를 찾아가고 있는 이통시장에 눈속임 공짜 마케팅 광고로 찬물을 끼얹어서는 안된다.

▲갤럭시S8 개통 사진ⓒ뉴데일리DB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배구공만한 '수퍼양파' 보러 오세요~!
현대백화점은 29일까지 압구정본점·무역센터점 등 4개 점포에서 일반 양파의 5~6배 크기의 '수퍼양파'를 한정 판매한다. 경북 안동에서 재배한 수퍼양파는 평균 무게 1kg에 달하며, 최대 지름 21cm 크기다. 수퍼양파를 재배한 김채구 농민은 약 7개월간의 생육기간 중 단계별로 비료의 양… [2017-06-25 15:20:25] new
"소비심리를 살려라"… 백화점업계, 일제히 여름세일 돌입
백화점 업계가 여름을 맞아 정기세일에 돌입한다. 이번 세일기간 백화점업계는 대규모 경품 및 높은 할인율을 적용해 침체된 소비심리를 제고한다는 방침이다.롯데백화점은 29일부터 7월16일까지 여름 정기세일을 진행한다. 총 3억원 상당의 고급 리조트 회원권과 휴가 지원금을 증정하는 경… [2017-06-25 15:18:59] new
CJ그룹, 글로벌 'CSV' 박차… 베트남 고춧가루 가공공장 준공
이재현 회장의 경영 복귀로 활력을 되찾은 CJ그룹이 글로벌 CSV(공유가치창출) 사업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CJ그룹과 한국국제협력단(이하 KOICA)가 베트남 농가소득 증대와 자생력 강화를 목표로 펼쳐온 글로벌 CSV 사업이 눈부신 결실을 맺고 있는 것. 25일 CJ그룹에 따르면 지난 23일 베트남 닌투언성 땀응2마을에서 고춧가루 가공공장 준공… [2017-06-25 12:20:02] new
공정위, 불공정 하도급거래 혐의… 현대위아 '과징금 3억원·검찰고발'
현대위아가 불공정 하도급 대금거래 혐의로 공정거래위원회로부터 과징금 부과 및 검찰에 고발당할 위기에 놓였다.공정거래위원회(이하 공정위)는부당 하도급 대금결정·감액을 한 현대위아에 과징금 3억6100만원 부과하고 검찰에 고발할 예정이라고 25일 밝혔다.현대위아는 2013년 9월… [2017-06-25 12:12:07] new
국내 완성차 5사, 상반기 판매 '먹구름'
국내 완성차업계의 올해 상반기 국내외 판매량이 일제히 감소하는 등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다. 25일 한국자동차산업협회,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올해 1~5월 국내 완성차업계와 수입차시장 합산 판매량은 73만4241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 판매량보다 1.4% 감소했다. 이중 수입차 판매량은 올해 9만4397대로 전년 대비 1.2% 증가했으나, 국내… [2017-06-25 12:07:0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