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업계 고객민원 1년새 두자릿 수 증가… DCDS 관련 민원늘어

이효정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0 11:33:3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경제


지난해 카드사들의 고객민원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현대·KB국민카드의 민원은 지난해 30% 이상 증가했다.

20일 금융당국과 업계에 따르면 지난해 전업 신용카드사 7곳(비씨카드 제외)에 대한 고객 민원건수는 총 6580건으로 전년(5922건)보다 11.1% 증가했다.

업계 전체적으로 DCDS 부당가입 민원 증가 영향이 컸다. 지난해 DCDS 부당가입과 관련한 허위 소식이 나돌면서 관련 민원이 늘어난 것이다.

DCDS는 카드사가 수수료를 받고 회원에게 사망, 질병 등 사고가 발생했을 때, 카드채무를 면제하거나 결제를 유예해 주는 채무면제·유예상품을 말한다.

금융감독원 관계자는 "지난해 DCDS 민원이 많았다"며 "이외에 카드 사용 한도나 발급 관련 민원도 많았다"고 말했다.

이처럼 업계 전체적으로 민원이 늘면서 회원 10만명당 민원은 7개사 중 5곳이 늘었다.

현대카드의 10만명당 민원건수가 지난해 11.36건으로 전년보다 32.7% 늘어 증가폭이 가장 컸다.

이어 KB국민카드 지난해 12.11건으로 전년보다 31.3% 늘었고, 신한카드 27.1% 순으로 나타났다.

현대카드의 경우는 업계 공통 이슈인 DCDS 부당 가입에다 지난해 받은 리볼빙 제재까지 겹치면서 관련 민원이 많았다.

지난해 카드업계 전체 리볼빙 민원 68건 중 19건, 27.9%가 현대카드 민원이었다.

현대카드는 금융당국으로부터 과거 리볼빙 서비스에 대한 고금리 적용 안내 누락 등 불완전 판매했다는 사실이 적발돼 지난해 기관경고 제재를 받아 관련 민원이 발생했다.

이에 현대카드는 리볼빙 관련 내부통제를 강화하는 등 잇딴 후속조치를 취했다고 있다고 설명했다.

현대카드 관계자는 "텔레마케터의 불완전 판매를 줄이기 위한 교육을 진행하고 리볼빙 판매 부서의 관리 감독 실태를 이중적으로 모니터링하는 시스템을 구축해 내부통제를 강화했다"고 전했다.

반면 하나카드의 민원은 지난해 17.91건으로 전년보다 30.2%나 감소했다.

건수만 보면 여전히 업계에서 민원 발생이 많지만 지난해 콜센터 경영 강화 노력 등으로 민원 감소폭이 컸던 것.

하나카드 관계자는 "외환카드와 통합 이후 경영이 점차 안정화된데다 우수 상담원 선발 등으로 콜센터 경영도 강화했다"며 "다수의 고객들이 건의하는 사항들을 업무에 반영하면서 고객 민원이 줄었다"고 설명했다.

우리카드는 같은 기간 민원이 1.3% 감소해 지난해 7.49건을 기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기사
- 현대카드-기아차, 기아레드멤버스 플래티넘 플러스 카드 출시 (2017/04/19)
- OK저축은행, 최대 연 2.2% 정기예금 특판 실시 (2017/04/19)
- JT저축은행, 멤버십 도입 1주년 기념 상품권 쏜다 (2017/04/19)
- 저축은행중앙회, 업계 대표 직원 모델 4명 선발 (2017/04/19)
- 신한카드-KT, 디지털 신기술 확대 나서 (2017/04/19)
- KB저축은행, 지역사회 주민과 재난안전교육 진행 (2017/04/19)
- 8퍼센트, 맥쿼리 증권 전무출신 조세열 CFO 영입 (2017/04/18)
- 신협, 전국 공동채용 실시…원서접수 21일까지 (2017/04/18)
- '팝 거장' 스팅, 이태원 소극장서 국내 팬 만난다…현대카드 5월 내한공연 추진 (2017/04/18)
- OK저축은행, 임직원 헌혈 캠페인 참여…전 계열사 동참 (2017/04/18)
- KB캐피탈, 한국GM과 새봄맞이 자동차 할인 혜택 가득 (2017/04/18)
- 고객 민원, 은행은 줄고 신용카드·보험은 늘어 (2017/04/18)
- 동부저축은행, 대학생 대상 금융교육 펼쳐 (2017/04/17)
- 신용카드 사회공헌재단 이달말 출범… 300억 규모 출연 (2017/04/17)
- 하나카드, 마케팅플랫폼 1Q Pass 개편… 가맹점 최대 11% 할인 (2017/04/17)
- 신한카드, '신한FAN' 회원 800만명 돌파 (2017/04/17)
- 인터넷 불법금융광고 폐쇄형으로 전환… 금감원 풍선효과 단속 (2017/04/17)
- 카드업계, '전국 8도' 특화상품 경쟁… 지역맛집 할인혜택 '듬뿍' (2017/04/17)
- "신차 할부 금융 이용해도 신용등급 영향 없어" (2017/04/16)



한국은행, 조선업 구조조정에 경남지역 中企 금융지원
한국은행이 조선 및 해운 업체 구조조정으로 어려움을 겪는 중소기업 지원을 활성화한다.한국은행은 금융중개지원대출 한도 중 300억원을 활용한 경남지역 중소기업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했다고 17일 밝혔다.지원대상은 최근 1년간 성동조선해양 및 STX조선해양에 납품하거나 용역을 제공… [2018-04-17 17:54:10] new
메가박스도 영화 관람료 인상… 대형 멀티플렉스 3개사 다 올랐다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오는 27일부터 영화관람료를 인상한다.17일 메가박스에 따르면 성인 일반 시간대(13시~23시 전) 관람료가 기존 대비 1000원 인상된다. MX관, 컴포트관에도 조정된 관람료가 적용되지만 더 부티크, 더 부티크 스위트, 키즈관, 발코니석 등의 특별관은 기존 요… [2018-04-17 17:50:36] new
"실버택배가 있었네"… 다산신도시 택배 분쟁 일단락
'택배갑질'로 논란을 빚었던 다산신도시 아파트가 실버택배를 통해 갈등을 해결하기로 했다.국토교통부는 17일 다산신도시 택배 문제와 관련해 입주민 대표, 택배업체를 상대로 간담회를 개최했다. 최근 다산신도시 일대 아파트 주민이 택배 배송 차량의 진입을 막아, 배송 관련 갈등이 발생한… [2018-04-17 17:34:33] new
"출시 후 일평균 약 170대 팔려"...기아차 'THE K9', 누적계약 3200대
기아자동차가 새롭게 선보인 THE K9의 인기가 심상찮다. 영업일수 19일만에 3200대 계약을 달성하며, 향후 플래그십 세단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킬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온다. 권혁호 기아차 부사장(국내영업본부장)은 17일 잠실 롯데월드타워 시그니엘서울에서 열린 THE K9 미디어 시승… [2018-04-17 17:27:38] new
한화생명, 신종자본증권 10억 달러 해외발행… IFRS17 대비
한화생명은 17일 새벽(한국시각) 마감한 해외 신종자본증권 수요예측에서 총예정금액 10억 불을 초과하는 수요가 몰리며 성공적으로 발행을 완료했다고 밝혔다.발행금리는 전일 미국채 5년물 금리(2.70%)에 가산금리(2%)를 더한 4.70%이며 입찰 참여 기관은 73개, 경쟁률은 1.6배로 나타… [2018-04-17 16:40:1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