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트라이프생명, 설계사 이탈로 1인당 평균 수당 감소

지난해 1인당 비례수당 4970만원으로 1년 전보다 감소
2015년 5230만원…설계사 정착 지원 강화

김문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1 10:52:1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최근 설계사 모집에 적극 나서는 메트라이프생명의 설계사 평균 수당이 줄어든 것으로 나타났다. 설계사 수당이란 보험사가 신계약비나 유지비 등 보험계약에 비례해 설계사에게 주는 금액을 말한다. 

21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지난해 메트라이프 설계사들의 1인당 평균 수당은 4970여만원을 기록했다. 신계약 수당 1731억원, 유지비 관련 비례수당 70억원을 기록했고 지난해 말 설계사 수 3627명이었다.

설계사들의 평균 수당은 1년 전보다 5% 가량 감소했다. 

▲ⓒ뉴데일리


2015년 메트라이프의 설계사 1인당 평균 수당은 5230여만원이었다. 당시 신계약 수당은 2156억원, 유지비 비례수당은 77억원으로 총 2233억원을 기록했고 설계사 수는 4268명을 나타냈다.

메트라이프생명은 지난해 고능률 설계사 수가 감소하면서 수당 수령액이 줄어든 것으로 분석된다.

메트라이프생명 관계자는 “지난해 6월 자회사형 GA(General Agency 독립법인대리점)인 ‘메트라이프 금융서비스’를 출범하면서 고능률 설계사 67명이 설립 멤버로 이동했고, 평균 수당이 소폭 감소하게 된 것”이라며, “하지만 여전히 업계 최상위 수준의 인당 평균 수당을 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메트라이프는 지난 2012년 보험업계의 설계사 스카우트 전쟁이 심해진 이후 고능률 설계사들이 이탈한 바 있다.

2012년 설계사 1인당 수당은 5400만원 수준이었고 당시 설계사 수는 6296명에 달했다.  

하지만 AIA생명이 계약직전 2년의 평균소득의 150%까지 보전해주고 월별로 목표를 달성하면 최대 100%의 성과급을 지급한다는 정책을 내걸면서 설계사의 이탈이 발생했다. 결국 메트라이프생명 설계사 100명 이상이 한꺼번에 빠졌고 그로인해 분쟁이 발생한 바 있다.

최근 메트라이프가 거액의 정착금을 지원하는 것도 고능률 설계사들을 모으기 위한 전략이다. 신입 설계사가 매월 50만원 이상의 실적을 유지하면 2년간 기본급 300만원을 보장하는 등 파격적인 조건을 제시하고 있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메트라이프가 신입 설계사를 끌어 모으기 위한 안정적인 정착금을 지원하는 모양새”라며 “다만 설계사가 계약 체결 후 2년이내에 그만두면 환수금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을 염두해 둬야 한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보험


'SKY 제친 대학을 아세요'… 방통대 '국회의원-지자체장' 배출 과잉 홍보
매년 신입생·재학생 충원율이 하락하고 있는 한국방송통신대학교가 타 대학 명칭 등을 이용한 홍보를 벌이고 있어 빈축을 사고 있다.평생교육의 수요를 담당하며 손쉬운 입학이 가능한 학교가, 유명 대학들보다 우월하다는 표현으로 오히려 서열화를 조장하고 있다는 지적이다.19일 대학가에… [2017-06-19 13:44:16] new
[포토] 삼시세끼 이서진, 프랑스 칸 무대 연사로 오르다
배우 이서진이 18일 오후 프랑스 칸 '팔레 데 페스티벌(Palais des Festivals)' 루미에르 극장에서 열린 제일기획과 CJ EM이 '지루함이 평범한 사람에게 얼마나 특별할수 있는가?(the Power of Boredom How ordinary Can Be Extraordinary)'라는 주제의 세미… [2017-06-19 13:19:36] new
'러브 액추얼리' 리처드 커티스 감독 칸 '라이언하트' 수상
2017년 칸 라이언즈 크리에이티비티 페스티벌(칸 국제광고제)에서 ‘러브 액츄얼리’ 등으로 국내서도 유명한 영국의 영화감독 리처드 커티스(Richard Curtis)가 라이언하트(LionHeart) 상을 받게 됐다. 2014년 출범된 라이언하트 상은 상업브랜드의 힘을 통해 공익사업을 해온 개… [2017-06-19 13:00:30] new
"크리에이티비티가 기업 좌우" 칸 라이언즈 광고주 직접 출품 늘어
[칸=이연수 기자]2017년 칸 라이언즈 크리에이티비티 페스티벌(칸 국제광고제)가 17일(프랑스 현지 시간) 프랑스 칸에서 개막됐다.17일부터 24일까지 칸 국제영화제 개최장소로도 유명한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열리는 올해 칸 라이언즈에는 모두 24개 부문에 41,170점이 출품됐다. 이는… [2017-06-19 12:55:03] new
"교통사고 피하려면 몸이 이렇게...." 호주 캠페인 그랑프리
[칸=이연수 기자]2017년 칸 라이언즈 크리에이티비티 페스티벌(칸 국제광고제)의 건강복지(Health Wellness) 부문과 제약(Pharma) 부문 수상작이 6월 17일 저녁(현지 시간) 프랑스 칸의 팔레 데 페스티발에서 발표됐다.전세계에서 모두 2245점이 출품된 건강복지 부문에는… [2017-06-19 12:44:0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