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 미수습자 가족 "현 수색방법 실패… 손으로 펄 떼는 수준"

모든 방법 동원해 대안 미리 마련하고 즉각 적용해야
해수부 등 실패 알고도 쉬쉬… "세월호 사태 현재 진행형" 지적도

임정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1 15:04:52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 기자회견.ⓒ뉴데일리DB


세월호 미수습자 가족이 현재의 선체 수색 방법이 실패했다며 근본적이고 전면적인 대안을 마련해달라고 촉구했다.

미수습자 가족은 대안도 실패할 수 있으므로 해양수산부와 세월호 선체조사위원회, 선체 정리업체인 코리아쌀베지는 제3, 제4의 대안도 미리 마련해야 한다고 주문했다.

일각에서는 세월호 현장수습본부와 선조위 등이 작업 실패 인정과 관련해 서로 총대를 매려 하지 않는다며 세월호 참사가 아직도 진행 중이라고 꼬집었다.

미수습자 가족은 21일 오후 세월호가 거치된 목포신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현재 수색작업은 사실상 실패했다"고 주장했다.

미수습자 가족 이금희씨(단원고 조은화양 어머니)는 "수색·수습 작업을 벌인 지 사흘이 지나도록 전혀 진척된 게 없다"며 "펄(개흙)과 장애물로 출입구부터 막혀 진입할 수 없는 상태"라고 밝혔다.

미수습자 가족은 작업현장에 설치한 폐쇄회로(CC)TV를 통해 선내 작업상황을 실시간으로 살펴보고 있다.

이씨는 "모종삽으로는 장애물에 붙은 펄을 뗄 수가 없어 손으로 양동이에 퍼담는 수준"이라며 "해수부는 수습이 곧 될 것처럼 발표하지만, 이런 식이면 얼마나 시간이 걸릴지 막막하다"고 강조했다.

이씨는 "해수부와 선조위, 코리아쌀베지는 전문가이니 안전한 작업을 전제로, 근본적이고도 전면적인 대안을 마련해 미수습자 가족에게 설명해야 한다"며 "(접근통로를) 뚫는 방법이나 위치 등을 고려해 다양한 대안을 미리 준비하고, 실패하면 즉시 다른 대안으로 수색작업을 진행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이씨는 "지금도 선내는 바깥보다 10도(℃)가 높다. 미생물이 자라고 냄새도 심하다. 6~7월에는 더 열악한 상황이 된다"며 "저 냄새 나는 펄 속에 우리 가족이 있는 게 싫다"고 호소했다.

미수습자 가족은 4·16가족협의회가 작업 속도를 높이고자 선체 왼쪽에 뚫은 출입구를 추가로 잘라내 통로를 넓히는 방법을 제안한 것과 관련해 "얘기 들은 바 없다"고 말했다.

다만 세월호 유가족 측 양한웅 조계종 사회노동위원회 집행위원장은 사견을 전제로 "(진상규명과 거리가 있는) 좌현 쪽 객실부 출입구를 더 넓히는 방법을 고려할 만하다"고 밝혔다.

해수부와 선조위, 코리아쌀베지가 수색의 어려움을 알면서도 실패를 인정하고 대안을 내놓는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는 질책도 나왔다.

양 집행위원장은 "지난 18일 해수부가 발표한 수습 방법으로는 어렵다. 투입한 인부가 작업을 못 하는 상황으로 실패가 확인되고 있다"며 "실패했으면 즉각 대안을 제시해야 하지만, 그렇게 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작업 실상을 모를 리 없는) 해수부, 선조위, 코리아쌀베지가 상황에 미온적으로 대처하는 것을 보면 세월호 참사는 아직도 현재 진행 중"이라며 "2014년 4월16일 참사 당일 해경, 해수부 등이 서로 미루며 (황금시간을) 놓쳤던 상황에서 전혀 달라진 게 없다"고 역설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신동빈 롯데 회장, 日롯데홀딩스 지분 4%로 확대... '개인 최대주주'
최근 실형 선고를 받고 구속된 신동빈 롯데그룹 회장이 일본 롯데홀딩스 지분을 확대해 개인 최대 주주로 올라섰다.22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신 회장의 일본 롯데홀딩스 지분율은 현재 4%인 것으로 확인됐다.그동안 신 회장이 보유한 롯데홀딩스 지분율은 1.38%로 알려졌으나 지분… [2018-02-22 18:46:33] new
[주목! 이 단지] 한강 품은 서울생활권… 김포 '힐스테이트 리버시티'
김포 향산지구 도시개발사업이 본격화됨에 따라 현대건설이 자체사업으로 진행하는 김포 '힐스테이트 리버시티' 분양에 나선다. 현대건설은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향산리 일대에 '힐스테이트 리버시티'를 오는 3월말 분양할 예정이라고 22일 밝혔다. 힐스테이트 리버시티는 총 3510가구로 지… [2018-02-22 18:24:23] new
동원F&B, 나트륨 함량 국내 최저 '짜지않는 치즈' 출시
동원FB는 국내 체다 슬라이스 치즈 가운데 나트륨 함량이 제일 적은 '덴마크 짜지않은치즈 고칼슘비타민'을 출시했다고 22일 밝혔다.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체다 슬라이스 치즈의 나트륨 함량은 1장당 150~200mg 수준이지만, 덴마크 짜지않은치즈 고칼슘비타민는 1장당 나트륨 함량을100… [2018-02-22 17:47:21] new
보쉬, '커넥티드 모빌리티 서비스 사업부' 신설
보쉬그룹은 모빌리티 서비스 공급업체로의 변화를 지속 추진하기 위해 '커넥티드 모빌리티 서비스 사업부'를 신설한다고 22일 밝혔다.신설 사업부는 600명 이상의 직원들로 구성되며, 디지털 모빌리티 서비스 개발 및 판매의 업무를 전담하게 된다.디지털 모빌리티 서비스에는 차량 및 라이드… [2018-02-22 17:40:58] new
롯데관광개발, 평창 우수 자원봉사자 '크루즈 여행' 쾌척
롯데관광개발(대표이사 백현)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 강원도 우수 자원봉사자에게 크루즈 승선권을 전달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은 김기병 롯데관광개발 회장을 비롯해 백현 사장·최문순 강원도지사·박종인 강원도 자원봉사센터 이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강릉 씨마크 호텔에서 진… [2018-02-22 17:31:2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