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중공업, 단조공장에 세계 최대 규모 '1만7000톤 프레스' 설치

이대준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4 07:06:49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두산중공업

 

두산중공업은 지난 21일 경남 창원시에 있는 단조공장에 세계 최대 규모의 1만7000톤 프레스를 설치하고 준공식을 열었다고 24일 밝혔다.

 

‘현대식 대장간’으로 일컬어지는 단조공장은 쇳물을 녹여 만든 강괴(쇳덩어리)를 가열하고 프레스로 두드려 원하는 형상으로 제작하는 곳이다.
 
이번에 설치한 1만7000톤 프레스는 높이 29m, 너비 9m로 성인 남성 24만명이 동시에  누르는 것과 같은 힘으로 강괴를 가공할 수 있다. 4개 기둥(4 column) 방식의 프레스 가운데 세계 최대이다.
 
두산중공업은 그 동안 쌓아온 주·단조 소재 제작 경험을 바탕으로 2014년부터 자체기술로 직접 1만7000톤 단조 프레스 제작에 나서 지난 4월 3일 상업운전에 성공했다.
 
또 지난 35년간 운영해온 1만3000톤 프레스를 1만7000톤으로 대체함에 따라 단조공장 규모도 기존보다 약 34% 늘린 7만3748㎡로 증축했다.

 

단조공장에서는 각종 발전 및 산업설비 소재를 생산하고 있으며, 1만7000톤 프레스만으로 중형자동차 5만여 대의 무게와 맞먹는 연간 8만톤의 단조품을 생산할 수 있다. 
 
전적 두산중공업 주단BG장은 “1만7000톤 단조 프레스 도입으로 일본과 이탈리아, 중국 등의 경쟁사보다 한발 앞선 경쟁력을 갖추게 됐다”면서 “앞으로 차세대 신형 원전설비 등 발전 및 산업 분야의 초대형 단조품 시장 공략을 가속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두산중공업은1만7000톤 프레스와 함께 4200톤, 1600톤 프레스 등 총 3기의 프레스를 보유하고 있으며 연간 14만톤의 단조품을 생산할 수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2017 결산] 유통업계 달군 올해의 10대 뉴스
문재인 정부 출범과중국의 사드 보복 등 굵직한 변화들이 이어지면서2017년 유통가는 그 어느때보다 어려운 시기를 보냈다. 1인 가구 증가와 IT 기술 발전은 '가정간편식'과 '무인점포' 등의 트렌드를 가속화했고 새 정부의 규제 강화과 최저임금 인상 결정 등은 유통업계에 직격탄을 날렸다.… [2017-12-14 06:39:43] new
[2017 결산] 식음료 업계 달군 올해의 10대 뉴스
문재인 정부 출범과중국의 사드 보복 등 굵직한 변화들이 이어지면서2017년 유통가는 그 어느때보다 어려운 시기를 보냈다. 1인 가구 증가와 IT 기술 발전은 '가정간편식'과 '무인점포' 등의 트렌드를 가속화했고 새 정부의 규제 강화과 최저임금 인상 결정 등은 유통업계에 직격탄을 날렸다.… [2017-12-14 06:39:25] new
[2017 결산] 유통街 달군 올해의 10대 뉴스
문재인 정부 출범과중국의 사드 보복 등 굵직한 변화들이 이어지면서2017년 유통가는 그 어느때보다 어려운 시기를 보냈다. 1인 가구 증가와 IT 기술 발전은 '가정간편식'과 '무인점포' 등의 트렌드를 가속화했고 새 정부의 규제 강화과 최저임금 인상 결정 등은 유통업계에 직격탄을 날렸다.… [2017-12-14 06:39:12] new
[이재용 2심] '국정농단의 폭로자'… 고영태 증인신문 불발
삼성 뇌물사건 항소심의 핵심 증인으로 꼽히던 고영태 전 더블루K 이사에 대한 증인신문이 결국 무산됐다. '국정농단의 폭로자'로 불려온 만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 피고인들의 유·무죄를 판가름할 주요 인물로 지목돼 왔지만, 연이은 불출석에 따라 증인신청도 철회됐다.고씨에 대한… [2017-12-14 06:37:08] new
박용만 대한상의 회장, 한-중 비즈니스포럼서 FTA 후속협상 기대감 드러내
박용만 대한상공회의소 회장이 13일 한-중 FTA에 대해 "양국 협력뿐 아니라 동아시아 통합에도 기여하는 협력의 틀로 자리매김 하면 좋겠다"며 후속협상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박 회장은 이날 오후(현지시각)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중국국제무역촉진위원회와 공동으로 개최한 '한-중 비… [2017-12-13 18:40:25]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