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태원 SK 회장, '도시바 인수' 위해 출국

4개월 만에 출국금지 풀려, 글로벌 경영 첫 출발
사흘 예정 출장…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에 전력

이보배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4.25 06:35:0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

 

최태원 SK그룹 회장이 출국금지 해제 후 첫 해외출장 길에 올랐다. 24일 도시바 반도체 부문 인수를 위해 일본으로 건너간 것. 최 회장은 비행기에 오르기 전 인수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이면서도 말을 아꼈다.


이날 오후 2시께 서울 김포공항에 위치한 전용기 출입국장 김포비즈니스 항공센터에 모습을 드러낸 최 회장은 기자들의 질문에 "일본에 가서 현장을 보고 오겠다"고 말했다.


이어 도시바 경영진과 무슨 이야기를 나눌 것이냐는 질문에는 "다녀와서 얘기해 드리겠다"고 즉답을 피했다.


일본 나리타 공항으로 향한 최 회장은 사흘 일정으로 일본에 머물 것으로 알려졌으며, 이번 일본 방문에서 도시바 경영진을 만나 강한 인수의지와 SK의 반도체 사업 전략을 밝힐 예정이다.


4개월간 최 회장의 발목을 붙잡고 있던 출국금지가 풀리면서 첫 행선지로 택한 일본행이 어떤 결과를 가져올지 아직 예단하긴 이르다. 하지만 이번 출장이 SK하이닉스의 도시바 인수 가능성에 중요한 분수령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현재 1차 예비입찰을 마무리한 도시바 낸드 메모리사업 인수전은 SK하이닉스를 비롯해 미국 반도체기업인 웨스턴디지털, 미국 사모펀드인 실버레이크파트너스, 대만 훙하이 등 4파전으로 압축된다.


이와 관련 도시바 측은 내달 2차 입찰을 거쳐 6월 안에 우선인수대상자를 선정하고, 내년 3월까지 매각을 완료한다는 계획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서금회 다음은 경금회?…금융 공기관 수장 거취 촉각
문재인 대통령의 내각 구성이 속도를 내면서 공공기관장 인선도 빨라질 것이란 관측이 나온다.특히 문 대통령의 금융정책이 서민금융에 중점을 두면서 박근혜 정부서 정부주도의 구조조정을 이끌었던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의 수장의 교체설까지 대두되고 있다.◇ 임기와 무관…정권과 함께… [2017-05-12 18:07:13] new
아이에스동서, 1분기 영업익 769억원… 전년比 32% 증가
아이에스동서는 2017년 1분기 잠정 실적보고서(연결기준) 공시를 통해 매출 4285억원·영업이익 769억원·순이익 371억원의 영업실적을 달성했다고 밝혔다.매출과 영업이익은 지난해 1분기에 비해 29.4%·32.1% 증가한 반면, 순이익은 8.8% 감소했다. [2017-05-12 17:42:48] new
쌍용차, 도서지역 고객 위한 '무상점검' 서비스
쌍용자동차는 정비 서비스를 평소에 받기 힘든 도서지역 고객을 대상으로 무상점검 서비스를 실시한다고 12일 밝혔다.이번 무상점검 서비스는 오는 15일부터 19일까지 5일간 진행된다. 서비스 지역은 울릉도 및 인천 옹진군 백령도를 비롯해대청도, 소청도, 전남 신안군의 6개 섬(흑산도, 비… [2017-05-12 17:41:30] new
한국타이어, 창립 76주년 기념 '장기근속자' 1665명 표창
한국타이어는 지난 8일 창립 76주년을 맞아 회사 성장에 기여한 장기근속자 1665명을 표창했다고 12일 밝혔다.이번 표창 대상자는10년상(779명), 15년상(331명), 20년상(295명), 25년상(155명), 30년상(98명), 35년상(7명) 등이다.15년, 20년, 30년상을 수상한 장기근속 직원은 한국타… [2017-05-12 17:36:30] new
합병가액 높은 롯데쇼핑, 실적 따라 지주사 전환 시 변수될까
롯데그룹이 지주사 체제 전환을 위해 주요 계열사 4곳에 대한 분할합병을 추진하고 있는 가운데 '합병가액' 조정 가능성에 눈길이 쏠리고 있다. 합병가액은 자본시장과 금융투자업에 관한 법률 시행령에 의거 투자사업부문의 본질가치로 평가하도록 규정하고 있고, 통상 자산가치와 수익가치가… [2017-05-12 17:31:0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