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월 프리미엄 신차 출격, 'G4렉스턴·스팅어' 하반기 판매 선봉

쌍용차 'G4렉스턴' 티볼리 영광 재현 및 흑자전환 실적 유지 중요
기아차 프리미엄 스포츠 세단, 최초 후륜 구동 방식, 엠블럼 변경 등 프리미엄 이미지 강조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7 15:33:1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쌍용차 'G4 렉스턴(왼쪽)'과 기아차 '스팅어(오른쪽)' 모습.ⓒ뉴데일리


쌍용자동차와 기아자동차가 이달 각각 'G4 렉스턴'과 '스팅어'를 앞세워 올해 1분기 부진했던 실적 만회에 나선다. 양사는 모두 '프리미엄'을 내걸고 고급스러움과 강력한 성능에 초점을 맞춰 승부수를 띄운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쌍용차는 지난달 G4 렉스턴 1호차 양산에 성공했으며, 이달부터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갔다. 기아차의 스팅어는 이달 말 출시를 앞두고 있다.

G4 렉스턴과 스팅어의 성과는 올해 1분기 부진한 쌍용차와 기아차의 실적 개선에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예상된다.

쌍용차는 올해 1분기 매출액 7887억원으로 전년 동기 대비 3% 떨어졌다. 영업손실은 155억원을 기록해 적자로 돌아섰다.

같은 기간 기아차는 매출액 12조8439억원으로 전년 대비 1.5% 개선됐지만, 영업이익이 3828억원으로 전년 대비 39.6% 감소했다. 이는 2010년 국제회계기준(IFRS) 도입 이후 가장 저조한 실적이다.

 
G4 렉스턴은 e-XDi220 LET 디젤엔진을 탑재해 최고출력 187마력, 최대토크 42.8km.g를 발휘한다. 특히 벤츠에서 직수입한 7단 자동변속기를 활용해 다이내믹한 주행성능 및 정숙성을 실현했다.

크기는 전장 4850mm, 전폭 1960mm, 전고 1825mm이며 신규 개발한 4중 구조 강철 프레임(쿼드프레임) 등으로 차량 경량화를 이끌었다. 공인연비는 2륜 자동 7단 10.5km/L, 4륜 자동 7단 10.1km/L다.

경쟁 모델은 기아차의 모하비다. 쌍용차도 이를 의식한 듯 올해 목표 판매대수를 지난해 모하비 판매량보다 5000대 높게 잡았다. 현재까지는 이달 12일 누적 기준 실계약 건수 5000대로 순항 중이다.

▲기아자동차 '스팅어'.ⓒ뉴데일리


스팅어는 전장 4830mm, 전폭 1870mm, 전고 1400mm로 넓은 실내 공간을 확보했다. 낮은 전고는 고급스러우면서도 스포티한 이미지를 연출한다.

엔진 라인업은 2.0 터보 가솔린과 3.3 터보 가솔린, 2.2 디젤 등 총 3개 라인업으로 구성됐다. 

2.0 터보 모델은 최고출력 255마력에 최대토크 36.0kgf·m의 성능을 발휘하며, 8단 자동 변속기를 기본 장착했다.

3.3 터보 가솔린 모델은 최고출력 370마력, 최대토크 52.0kgf·m, 제로백 4.9초의 폭발적인 가속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2.2 디젤 모델의 경우 최고출력 202마력과 최대토크 45.0kgf·m의 디젤 엔진을 탑재해 강력한 토크와 탁월한 효율로 성능·경제성을 모두 잡았다.

경쟁 모델로는 BMW 3시리즈, 벤츠 C클래스 등이 꼽힌다. 스팅어는 경쟁 모델 대비 가성비가 뛰어난 것이 강점이다. 판매 예정가격은 3500만원에서 4060만원 수준으로 BMW 3시리즈 대비 최대 1000만원 이상 저렴하다.

기아차는 스팅어를 시작으로 후륜구동 기반의 프리미엄 차종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내년에는 K9 후속 라인업이라고 할 수 있는 럭셔리 대형 세단을 선보일 예정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원전 내진설계 계속 강화… 23기 6.5-신고리 3호 7.0-신고리 5,6호 7.4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지진으로 인한 원자력발전소의 피해는 발생하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경주 지진 1년 만에 포항에서 역대 2위 규모인 5.4 강진이 발생하면서 원전 안전에 대한 우려가 확산되고 있다.정부는 여진 발생여부를 주시하면서 비상대비태세를 유지한다는 방침이다.한국수력원… [2017-11-16 10:28:18] new
배틀그라운드, '스팀-카카오' 국내외 서버 통합 추진
글로벌 FPS로 자리매김한'플레이어언노운스 배틀그라운드'의 개발사인 펍지주식회사가 국내외 서버를 통합한다는 계획을 내비쳤다.16일 김창한 펍지주식회사 대표는"스팀(글로벌) 서버와 국내 서버의 통합을 당장 진행하려는 계획은 아직 없다"면서도"(기존에 발표했었던 대로) 스팀과 카카… [2017-11-16 10:27:24] new
LG전자, '지스타 2017'서 최신 IT기기 11종 선봬
LG전자가 국내 최대 게임 전시회 '지스타 2017'에 참가해 노트북 신제품 등 최신 IT기기를 선보인다.LG전자는 이달 19일까지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지스타 2017에서 'LG 그램'을 비롯해 게이밍 노트북, 게이밍 모니터 등 IT기기 11종을 공개한다고 16일 밝혔다.회사 측은 270㎡ 규모… [2017-11-16 10:24:31] new
삼성전자 하반기 임원 승진 221명… "역대 최대 규모"
삼성전자가 16일 '2018년 정기 임원인사'를 진행했다.삼성전자는 부사장 27명, 전무 60명, 상무 118명, Fellow 1명, Master 15명 등 총 221명을 승진시켰다. 사상 최고 실적을 낸 DS부문은 99명이 승진해 역대 최대를 기록, 철저한 성과주의 인사원칙을 재확인했다.또 조직의 유연함과… [2017-11-16 10:23:57] new
㈜아모레퍼시픽, '테크업플러스' 프로그램 시즌2 모집… 스타트업 육성
㈜아모레퍼시픽이 뷰티∙헬스케어 부문 스타트업 육성에 적극 나선다. ㈜아모레퍼시픽은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 퓨처플레이와 함께 뷰티∙헬스케어 분야의 스타트업 육성 프로그램인 '아모레퍼시픽 테크업플러스(AP TechUP+)’ 시즌 2를 공동 진행하고 12월 18일까지 참가 스타트업… [2017-11-16 10:23:5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