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1분기 호실적에 초대형IB도 '긍정적'

올 1Q 순이익 1301억 업계 ‘1위’
“기업 자금공급력 타사 대비 우위”

박예슬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7 16:46:1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 한국투자증권

한국투자증권(사장 유상호)이 올 1분기 업계 최고의 순이익을 기록하며 하반기 진출 예정인 초대형 투자은행(IB) 사업에도 청신호가 켜졌다.

 

17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투자증권은 올 1분기 연결기준 순이익 1301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동기 대비 104.4% 증가한 수치며 2위인 미래에셋대우(1102억원)와 비교해도 200억원 가량 많다.

 

한국투자증권은 개막전의 낭보를 발판삼아 올 하반기 개시되는 초대형 IB 사업에서도 타사 대비 우위를 점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비치고 있다.

 

앞서 회사는 지난해 11월 유상증자로 자기자본을 4조원대로 늘려 초대형 IB 요건을 충족시켰다.

 

회사 관계자는 초대형 IB 취지상 기업에 대한 자금공급 역량이 운용 성과를 판가름할 것이라며 운용성과를 고객과 나누는 차원에서 경쟁력 있는 상품을 제공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그간 IB 분야에서의 성적표도 나쁘지 않았다.

 

공시에 따르면 한국투자증권은 올 1분기 IB부문 수익은 315억원 수준. 전체 순익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10.7%에 달해 올해 실적상승을 견인한 요인이 됐다.

 

이 기간 동안 총 5건의 IPO를 주관, 시장점유율이 인수금 기준 28.3%, 수수료 기준 29.7%로 업계 2위를 차지했다.

 

공모증자 부문에서도 삼성증권, 대한항공 등 총 5건의 공모증자에 참여, 인수/모집금액 기준 36.0%, 수수료 기준으로는 30.9%의 시장점유율을 보였다.

 

아울러 회사채 부문에서는 인수금액 기준 업계 3, S/F 시장에서는 1위로 전 부문에 걸쳐 상위권을 점했다.

 

유상호 사장을 필두로 한 초대형 IB 사업 전개도 불이 붙을 것으로 보인다.

 

유 사장은 올초 신년사에서 초대형 투자은행에 새로 허용되는 발행어음 업무를 비롯해 자본시장 전체 파이가 커질 것으로 기대된다시장 선점으로 IB 대전에서 기필코 승리해야 한다고 강조한 바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SKC, 한국해비타트와 '윈도우필름' 후원 사회공헌 활동나서
SKC가 40년 기술력으로 만든 윈도우필름 'SK홈케어필름'으로 사회공헌 활동에 나선다. 26일 SKC는 자사의 윈도우필름인 'SK홈케어필름'을 한국해비타트(Habitat for Humanity Korea)에게 무상으로 제공하는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한국해비타트는 '모든 사람에게 안락한… [2017-06-26 15:16:35] new
[포토] 대국민사과 하는 정우현 미스터피자 창업주
미스터피자 창업주 정우현 MP그룹 회장이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미스터피자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최근 붉어진 '갑질논란'에 대해 사과하고 있다. 이어 정 회장은 사퇴를 선언했다. 검찰은 갑질논란과 광고비를 가맹점주에게 떠넘긴 의혹, 정 회장 자서전을 강매한 의혹 등으로 수사 확대… [2017-06-26 15:00:00] new
[포토] 고개숙인 미스터피자, 정우현 회장 사퇴
미스터피자 창업주 정우현 MP그룹 회장이 26일 오후 서울 서초구 본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회장 직에서 사퇴를 선언했다. 정 회장은 미스터피자 가맹점에 대한 '갑질논란'으로 검찰 조사를 받은 바 있다. [2017-06-26 14:59:43] new
'갑질 논란' 정우현 MP그룹 회장 사퇴… 최병민 대표이사 체제로
'갑질 논란'으로 검찰의 수사 선상에 오른 정우현 MP그룹 회장이 일련의 사태에 대한 책임을 지고 26일 회장직에서 물러난다.정 회장은 이날 오후 2시 서울 방배동 미스터피자 본사 사옥에서 열린 기자간담회에서 국민에게 사죄의 뜻을 전하며 대국민 사과문을 발표했다.정 회장은 "미스터피자… [2017-06-26 14:55:39] new
"공무원 증원의 문제점도 협의하겠다"… 野 찾은 김동연 부총리 "추경 통과" 읍…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이 26일 또 국회를 찾았다.김 부총리는 지난 12일 취임식도 미룬 채 국회를 찾아 일자리 추가경정예산안(추경) 처리를 당부했다. 그로부터 2주가 흘렀으나 여야의 논의는 단 한발짝도 움직이지 않은 채 시간만 보냈다.문재인 대통령의 연이은 인사 강행에… [2017-06-26 14:51:1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