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험업계 퇴직연금 시장 1년새 14% 증가… '빈익빈 부익부' 여전

삼성생명 퇴직연금 20조4305억원으로 '톱'
일부 보험사는 제한적으로 운영

김문수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8 08:56:3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퇴직연금 시장 경쟁이 치열해지는 가운데 보험업계 적립금 규모가 1년 전보다 두자릿 수 증가율을 보였다. 18개 보험사 중 17곳은 적립금이 일제히 증가했지만 대형사 위주의 '빈익빈 부익부'는 여전한 것으로 나타났다.

18일 퇴직연금 사업자인 생명보험사 12곳, 손해보험사 6곳의 올해 3월 기준 퇴직연금 적립금은 45조5224억원으로 1년 전(39조9181억원)보다 14% 증가했다.

삼성생명의 퇴직연금 적립금은 20조4305억원으로 보험업계 전체 적립금의 45.9%를 차지했다. 이어 교보생명(5조2441억원), 한화생명(3조4790억원) 등의 순으로 대형사들이 상위권에 랭크됐다.

반면 한화손보 42억원, 메트라이프생명 245억원으로 1000억원을 밑돌아 대조를 이뤘다. 메트라이프생명의 경우 확정급여형(DB형)을 제외한 확정기여형(DC형)과 개인IRP만 취급하고 있다.

퇴직연금은 기업이 재직 근로자의 퇴직금 재원을 금융기관에 적립해 운용하다가 퇴직시 연금이나 일시금 형태로 지급하는 제도로 2005년에 도입됐다.

퇴직연금 시장점유율 1위인 삼성생명의 적립금 규모는 압도적이다. 삼성생명의 퇴직연금 적립금은 DB형 17조1701억원, DC형 2조2917억원, 개인IRP 9687억원 등이다.

퇴직연금은 도입 9년만인 2014년 말 적립금이 100조원을 돌파한 가운데 삼성생명은 2014년 3월 적립금이 11조2803억원을 기록했다. 삼성생명은 매년 증가세를 보이면서 지난해 말 20조원까지 불어났다.

퇴직연금이 장기적으로 운용하는 특징이 있다 보니 대형자 위주로 자금이 몰리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보험업계 관계자는 “퇴직연금 가입률이 높아지면서 적립 규모가 증가하고 있지만 물량 잡기가 버거운 중소형사는 시장에서 밀리고 있다”며 “경쟁력에서 밀리는 보험사는 퇴직연금을 철수하거나 제한적으로 운영하는 양상을 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관련태그
보험


주택금융공사, 7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주택금융공사가 26일 장기 고정금리 및 분활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을 동결했다.이에 따라 은행 방문없이 인터넷을 통해 신청할 수 있는 ‘아낌e-보금자리론’의 경우 연 2.80%(10년)가 적용된다.이 상품은 현재 신한, 우리, KEB하나은행에서 이용 가능하다.공사 홈페이지에… [2017-06-26 12:57:04] new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 "주주들과 상장 논의 지속, 자금 확보 필요"
에어부산이 기업공개(IPO)를 위해 주주들과 지속적인 협의를 펼치고 있다. 아직까지 구체적인 시기에 대해 특정된 바 없지만, 자금 확보의 필요성은 분명하다는 입장이다.26일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은 기자와의 전화 통화에서 "주주들과의 기업공개 관련 논의는 그간 지속해서 진행해오던 것"… [2017-06-26 12:55:02] new
中 여행사 씨트립, 한국 진출… "국내 여행사 인수합병 염두"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Ctrip)이 최근 '씨트립코리아'와 '씨트립인터내셔널트래블코리아' 법인을 설립하고 한국 시장에 진출했다. 중국 내 온라인 여행 여행 시장 점유율 80% 이상을 차지하는 공룡 기업 씨트립이 한국 시장으로 눈을 돌린 것은 국내 시장 직접 진출이 아닌 인수·합병… [2017-06-26 11:43:51] new
[대신금융그룹 人事] 윤중식 부서장 외
[신규선임]◇대신증권▲부서장△업무개발부 윤중식 △컴플라이언스부 임유신[승진]◇대신증권▲3급 과장△경영기획실 이상엽 △미래전략실 정준영 △IT개발부 박범준 △상품기획부 김준헌 △해외투자영업부 오성재 △자산운용본부 유정현 △리스크관리부 천승기▲3급 차장△신촌지점 윤성환 △목동지점 차정훈 △도곡역지점 유효정 △해운… [2017-06-26 11:29:00] new
'文의 남자' 이상직 이스타항공 회장, 일자리위원회 위촉… 정치 재기 발판
이상직 이스타항공그룹 회장(전 국회의원)이 문재인 정부가 들어서면서 정치 재기의 발판을 마련했다. 아울러 이스타항공이 LCC업계에서 선두권으로 진입할 수 있는 역량 확보의 계기가 됐다는 관측도 나온다.26일 정재계에 따르면 이스타항공그룹의 이상직 회장이 지난 21일 대통령 직속… [2017-06-26 11:27:14]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