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꿀팁] 맞벌이 부부, 은행·카드 실적 합산하면 이득

소득공제 혜택 유리한 배우자 카드 사용
부부 동시 가입으로 보험료 할인 혜택도

이효정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8 14:24:16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금융감독원

맞벌이 부부인 A씨와 B씨는 중학생 자녀의 연간 학원비 1200만원을 각각의 신용카드로 절반씩 결제했다. 하지만 연말정산이 끝난 후에 부부는 후회했다.

A씨와 B씨는 각각 연봉 3000만원과 4000만원을 받고 있어 학원비 전부를 연봉이 적은 배우자의 신용카드로 결제했을 경우 약 11만원을 환급받을 수 있었다.

이처럼 맞벌이 부부가 각종 금융상품을 이용할 때 연소득과 거래실적에 따라 혜택이 달라진다.

이에 금융감독원은 18일 맞벌이 부부에 대한 금융꿀팁을 소개하며 합리적 금융거래를 안내했다.

우선 맞벌이 부부는 거래 은행을 일원화하고 거래 실적을 합산하면 예금·외환·카드 거래 실적에 따라 금리 우대나 수수료 면제를 받을 수 있다.

가족관계 증명서와 신분증을 구비해 주거래은행을 방문한 후 거래실적 합산을 요청하면 된다.

또 부부의 주거래은행이 다르면 '파인'의 자동이체통합관리(페이인포)를 통해 간편하게 주거래 은행을 바꿀 수 있다.

일부 보험회사는 부부가 여행자보험, 실손의료보험, 상해보험 등 특정 보험상품에 동시에 가입하는 경우 보험료의 1~10%를 할인해주기도 한다. 

본인과 배우자가 동일한 종류의 보험을 가입하는 경우 가급적 같은 보험회사에 가입하고 '부부가입 보험료 할인'이 가능한지를 확인해 볼 필요가 있다.

신용카드를 사용할 때도 배우자 중 소득이 적은 사람의 명의 카드를 우선적으로 사용하는 것이 유리하다.

카드 소득공제는 기본적으로 카드로 결제한 금액이 연소득의 25%를 초과하여야만 해당되고, 연소득과 카드결제금액은 부부간 합산되지 않고 각각 산정되기 때문에 혜택 기준을 넘기 위해서는 연봉이 적은 쪽의 카드가 더 유리하다.

예를 들어 남편 연봉이 5000만원, 아내 연봉이 4000만원일 경우 두 사람이 아내 명의로 된 카드를 우선 사용하면 소득공제 요건을 보다 쉽게 충족할 수 있다.

다만 연봉차이가 큰 맞벌이 부부의 경우에는 소득세율 적용구간이 달라 소득이 많은 배우자의 카드를 집중 이용하는 것이 소득공제금액면에서 유리할 수도 있다.

남편 연봉이 7000만원, 아내 연봉이 2000만원일 경우 카드사용액 전부(예: 연 2,500만원)를 남편 명의의 신용카드로 사용하면 아내 명의의 신용카드를 사용한 경우 보다 약 10만원을 더 환급받을 수 있다.

또 카드 포인트를 본인의 것과 배우자의 것을 합산해 사용하는 것도 고려해볼 필요가 있다.

부부의 포인트를 합산하기 위해서는 가족관계를 입증할 수 있는 서류를 준비해 카드사 영업점을 방문하거나 ARS고객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다만 포인트의 양도는 동일한 카드사의 포인트에 대해서만 가능하기 때문에 카드포인트 합산활용 등을 위해서는 평소에 부부가 같은 카드회사가 발급한 카드를 이용하는 것이 좋다.


연금저축도 세액공제를 위해 소득이 적은 배우자 명의로 우선 납입하는 것이 좋다.

연금저축의 세액공제율은 총 급여가 5500만원(종합소득 4000만원)을 초과하면 13.2%가, 5500만원(종합소득 4000만원) 이하이면 16.5%가 적용되기 때문이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금융꿀팁] 맞벌이 부부, 은행·카드 실적 합산하면 이득
맞벌이 부부인 A씨와 B씨는 중학생 자녀의 연간 학원비 1200만원을 각각의 신용카드로 절반씩 결제했다. 하지만 연말정산이 끝난 후에 부부는 후회했다. A씨와 B씨는 각각 연봉 3000만원과 4000만원을 받고 있어 학원비 전부를 연봉이 적은 배우자의신용카드로 결제했을 경우 약 11만원을… [2017-05-18 14:24:16] new
LG생활건강, '컨설팅 프로그램' 통해 협력회사 지원 강화
LG생활건강이 서울 중구 대한상공회의소 지하 1층 회의실에서 15개 협력회사 대표 등 5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LG생활건강 생산성혁신 파트너십’ 발대식을 진행하고 협력회사 지원사업에 나선다고 18일 밝혔다. LG생활건강 생산성혁신 파트너십은 화장품·생활용품 산업의 내수확대… [2017-05-18 14:21:16] new
셀트리온, 항암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 독일 발매
셀트리온은 영국, 한국에 이어 독일에서도 최초의 혈액암 치료용 항체 바이오시밀러 '트룩시마'의 공식 발매에 돌입했다고 18일 밝혔다. 트룩시마는 혈액암의 일종인 비호지킨스 림프종 및 류마티스관절염 등의 치료에 쓰이는 항체 바이오시밀러로 트룩시마의 오리지널의약품은 세계에서 한 해 약 7조원 이상의 매출을 올리는 블록버스터 의약품이다. 특… [2017-05-18 14:19:17] new
"승진시 한달 유급휴가" 한화건설, 일 스타일 변화… 기업경쟁력 제고
"4주간의 휴가를 통해 평소 버킷리스트 중 하나였던 800㎞ 거리의 스페인 산티아고 '순례자의 길'을 도보로 다녀왔습니다. 직장인이라는 생각도 잊고 새로운 곳에서, 새로운 사람들을 만나면서 다양한 생각과 아이디어를 얻을 수 있었죠." (이정화 한화건설 신성장전략팀 차장)한화건설이 일하… [2017-05-18 14:17:08] new
한국형 IBM 왓슨을 꿈꾼다… 고대안암병원, 의료기관 특화 클라우드 개발
고대안암병원이 헬스케어 산업 패러다임 변화에 발맞춰 의료기관에 특화된 클라우드플랫폼을 내놨다.'고대안암 헬스클라우드'로 명명된 플랫폼은 국내 최초의 헬스케어 분야 전용으로최근 본격 운영을 시작했다.클라우드플랫폼은 환자의 의료기록 데이터를 언제 어디서든 실시간으로 수집… [2017-05-18 14:15:4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