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재수첩] 머크 vs 화이자 '글로벌제약사' 경쟁 시키는 한국바이오

셀트리온·삼성바이오 바이오시밀러 파트너사로 미국 시장 경쟁

손정은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8 13:58:3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국내 매출 최상위권을 다투는 제약사들이 다국적제약사의 제품 도입에 경쟁적으로 나서는 일은 이제 익숙한 상황이다.

그런데 지금 미국에선 우리가 개발한 바이오시밀러(바이오의약품 복제약)를 글로벌 공룡제약사가 판매하는 낯선 상황이 펼쳐지고 있다.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에피스, 화이자와 머크의 얘기다.

자가면역질환치료제 '레미케이드' 바이오시밀러로 셀트리온은 '램시마'(미국 판매명: 인플렉트라)를 지난해 11월부터 미국 판매에 들어갔고, 삼성바이오에피스는 지난달 미국 식품의약청(FDA)으로부터 '렌플렉시스'를 허가받아 하반기 판매를 앞두고 있다.

레미케이드는 류마티스관절염, 크론병, 궤양성관절염 등에 쓰이며 지난해 전세계 시장에서 82억달러(약 9조3000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셀트리온의 램시마는 미국에서 레미케이드의 바이오시밀러로는 처음 판매를 시작했으며, 현지 판매는 화이자가 맡고 있다.

화이자의 1분기 실적에 따르면 램시마의 미국 내 매출은 1700만달러(약 192억원)으로 직전 분기인 지난해 4분기 400만달러(약 45억원) 대비 300%이상 늘었다.

화이자는 램시마의 유럽 판매도 맡고 있는데, 셀트리온과의 파트너십을 통해 바이오시밀러 시장 진출에 본격적인 시동을 걸고 있는 것으로 보인다.

화이자는 자체적으로 레미케이드 바이오시밀러 임상을 완료했지만 셀트리온과의 계약에 비경쟁조항이 포함돼 있어 유럽 판권을 산도스에 매각했다.

화이자로서는 한발 늦은 자체 개발 제품 판매보다는 유럽시장에 먼저 안착한 램시마를 통해 글로벌 바이오시밀러 시장에서의 임상경험과 마케팅 노하우를 축적하는 것이 장기적으로 유리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분석된다.

이런 가운데 삼성바이오에피스도 미국 FDA 허가를 받으면서 램시마와의 경쟁을 예고하고 있다. 흥미로운 점은 삼성바이오에피스의 미국 파트너사가 머크라는 점이다.

레미케이드는 존슨앤드존슨의 전문의약품 회사 얀센이 개발했지만 미국 판매는 머크가 맡고 있다. 오리지널을 판매하는 머크가 바이오시밀러까지 판매하게 되는 셈이다.

머크의 1분기 실적에 따르면 램시마 등 바이오시밀러 출시 영향에 따라 레미케이드의 매출은 2억2900만달러(2589억원)로 전년 동기 3억4900만달러 (3947억원) 대비 34% 감소했다.

결국 미국시장에서의 국산 레미케이드 바이오시밀러 마케팅 싸움은 화이자와 머크의 대결 구도가 됐다.

결과를 떠나 화이자와 머크가 국산 제품의 유통·판매를 통해 바이오시밀러 시장에 발을 디딘 다는 점은 의미가 있다.

바꿔 말하면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에피스를 대표로 한 국내 바이오기업의 바이오시밀러 개발 수준이 글로벌 시장을 리드하고 있다고 볼 수 있다. 셀트리온과 삼성바이오에피스의 다음 행보가 기다려진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대우건설 컨소시엄, 탄소자원화 파일럿 플랜트 준공
대우건설이 한국남동발전·극동이씨티 등 6개 참여기관과 연구 컨소시엄을 구축, 지구온난화 주범인 이산화탄소를 포집해 건설재료로 활용하는 기술 상용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26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이날 대우건설 연구 컨소는 인천 영흥발전본부에 설치된 국내 최대 규모 탄소자원화… [2017-06-26 13:52:52] new
인천 '부채도시' 오명 벗었다… 유정복號 3년, 이자 절반으로 줄여
유정복 인천시장이 취임 3주년을 맞아 개최한 시민과의 대화에서 인천형 일자리 창출과 경제활성화를 약속했다.인천시는 2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0여명의 시민과 함께 '시민행복+대화'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유정복 시장의 지난 3년간의 노력과 성과를 설명하는 동시에 시민과의 소… [2017-06-26 13:46:28] new
"불없이 요리하자"… 전기레인지 시장, 30만대→ 60만대
여름철 전기레인지 시장이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가스레인지보다 유해물질 방출 위험이 적고 뜨거운 불 앞에서 조리할 필요가 없다는 장점이 부각되고 있다.2013년 30만대였던 국내 전기레인지 시장은 지난해 55만대로 성장했으며 올해 60만대를 돌파할 전망이다. 개인 소비자 외에도 신… [2017-06-26 12:59:08] new
주택금융공사, 7월 보금자리론 금리 동결
주택금융공사가 26일 장기 고정금리 및 분활상환 주택담보대출인 ‘보금자리론’을 동결했다.이에 따라 은행 방문없이 인터넷을 통해 신청할 수 있는 ‘아낌e-보금자리론’의 경우 연 2.80%(10년)가 적용된다.이 상품은 현재 신한, 우리, KEB하나은행에서 이용 가능하다.공사 홈페이지에… [2017-06-26 12:57:04] new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 "주주들과 상장 논의 지속, 자금 확보 필요"
에어부산이 기업공개(IPO)를 위해 주주들과 지속적인 협의를 펼치고 있다. 아직까지 구체적인 시기에 대해 특정된 바 없지만, 자금 확보의 필요성은 분명하다는 입장이다.26일 한태근 에어부산 사장은 기자와의 전화 통화에서 "주주들과의 기업공개 관련 논의는 그간 지속해서 진행해오던 것"… [2017-06-26 12:55:02]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