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금폭탄 맞을라… 땅값 내려주세요"

'땅값 오른' 토지주들, 공시지가 하향조정 요청 빗발

정부 공시지가 현실화로 세금 부담… 제주·세종 등 공시지가 급등지서 두드러져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9 08:56:1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자료사진. ⓒ연합뉴스


#. 충북 청주시 흥덕구 운천동에 사는 A시는 정부가 공개한 올해 개별공시지가를 열람한 뒤 걱정이 커졌다. 지난해 ㎡당 45만원이었던 공시지가가 올해 50만원으로 껑충 뛰었기 때문이다. 수년 전 37만원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짧은 기간에 공시지가가 50% 가까이 오른 셈이다. A씨는 공시지가 상승에 따라 재산세 등 토지 관련 세금이 덩달아 많이 부과될 것이 걱정돼 토지가격 하향조정을 요구하는 '개별공시지가 의견서'를 구청에 제출했다.

A씨는 "소유한 땅의 가치가 오른 것은 반갑지만, 당분간 팔 계획도 없는데 공시지가가 올라본들 세금만 더 내게 된다"며 "공시지가를 낮춰달라고 요구했다"고 말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충북도가 최근 올해 발표된 공시지가에 대한 의견을 받은 결과 1207건이 접수됐다. 이 중 공시지가를 낮춰달라는 의견이 전체의 63.1%인 762건에 달했다. 상향 조정 요구는 445건(36.9%)에 불과했다.

정부가 공시지가 현실화를 위해 시세에 근접하는 수준으로 끌어올리면서 최근 들어 공시지가를 낮춰달라는 이의신청이 몰리고 있다.

충북도의 한 관계자는 "예전에는 공시지가가 낮다면서 올려달라는 요구가 많았는데, 몇 년 전부터는 상황이 완전히 역전됐다"고 설명했다.

토지를 팔 생각이 없거나 보상을 기대할 수 있는 개발지역에 편입되지 않은 토지의 공시지가가 상승하면 세금 부담이 커지기 때문이라는 것이 이 관계자의 분석이다.

이 같은 현상은 충북도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마찬가지다.

지난해 전국적으로 개별공시지가와 관련, 2만1322건의 이의신청이 이뤄졌다. 상향조정 요구는 8081건에 그쳤지만, 하향조정 요구는 1만2504건에 달했다. 공시지가 이의 제기 토지주 가운데 60%가량이 자신의 땅값을 내려달라고 요구한 것이다.

하향조정 요구는 특히 공시지가 급등 지역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지난해 제주도의 공시지가 평균 상승률은 27.7%에 달했다. 이 때문에 2142건의 이의신청이 접수됐는데, 지가를 낮춰달라는 요구는 2093건이 몰렸지만, 상향조정 요구는 49건에 불과했다.

지난해 공시지가가 15.2% 오른 세종시에서도 하향 조정(453건) 이의신청이 상향조정(105건)의 4배를 넘었다.

공시지가가 11% 오른 울산 역시 616건의 이의신청 가운데 508건이 가격을 낮춰달라는 요구다.

정부는 이의가 접수된 토지의 개별공시지가는 감정평가사 검증과 해당 시·군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이달 말 결정, 고시할 예정이다.

업계 한 관계자는 "정부의 공시지가 현실화 방침에 따라 올해도 전국적으로 공시지가가 평균 4% 이상 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관계자는 "서울 등 대도시의 경우 공시지가와 시세가 비슷하게 조정됐지만, 농촌 지역은 여전히 공시지가와 실거래가 차이가 적지 않다"며 "공시지가 상승에 따른 이의신청도 농촌에서 몰릴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롯데마트, 21일까지 1등급 한우 전품목 30% 할인 행사
롯데마트가 24일까지 전 점에서‘1등급 한우 전 품목’을 30% 할인 판매한다고 19일 밝혔다.대표상품으로 등심(100g)을 엘포인트(L.POINT) 회원일 경우 5670원(기존 판매가 8100원)에, 국거리·불고기(100g)를 3430원(기존 판매가 4900원)에 판매한다.한우협회와 한우자조금협회… [2017-05-19 08:57:54] new
'땅값 오른' 토지주들, 공시지가 하향조정 요청 빗발
#. 충북 청주시 흥덕구 운천동에 사는 A시는 정부가 공개한 올해 개별공시지가를 열람한 뒤 걱정이 커졌다. 지난해 ㎡당 45만원이었던 공시지가가 올해 50만원으로 껑충 뛰었기 때문이다. 수년 전 37만원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짧은 기간에 공시지가가 50% 가까이 오른 셈이다. A씨는 공시지가… [2017-05-19 08:56:11] new
현대차, 상품성·경제성 강화 '2017 엑센트' 출시
현대자동차는 우수한 가성비의 '2017 엑센트'를 19일 출시했다.'2017 엑센트'는 4도어 모델인 '엑센트'와 5도어 모델인 '엑센트 위트'로 구성됐다. 내·외장 디자인 변경과 4도어 모델에 상품성 및 경제성을 강화한 '밸류 플러스' 트림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밸류 플러스 트림은 엔트리 트림… [2017-05-19 08:55:04] new
101개 점포 통폐합 앞둔 씨티은행, 정규직 전환 카드 꺼냈다
대규모 점포 통폐합으로 논란의 중심에 서 있는 씨티은행이 정규직 전환 카드를 치켜세웠다.이에 준법투쟁을 시작한 노조는 더 격렬히 반발하고 있어 노사대치국면은 점점 심화되는 양상이다.19일 업계에 따르면 씨티은행은 노조와의 최종교섭이 결렬된 다음 날 무기계약직 300여명을 정규직… [2017-05-19 08:53:40] new
프리미엄 SUV 경쟁 가열… 내년부터 신차 줄줄이 출시
향후 2~3년간 국내 자동차시장에서 전례 없는 '프리미엄 스포츠유틸리티차(SUV) 대전'이 펼쳐질 전망이다. 레저 붐을 타고 SUV시장이 급성장하는 가운데 제네시스, BMW, 메르세데스-벤츠, 아우디 등 주요 업체가 앞 다퉈 고가의 SUV 라인업을 줄줄이 선보일 예정이기 때문이다.19일 업계… [2017-05-19 08:43:5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