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금폭탄 맞을라… 땅값 내려주세요"

'땅값 오른' 토지주들, 공시지가 하향조정 요청 빗발

정부 공시지가 현실화로 세금 부담… 제주·세종 등 공시지가 급등지서 두드러져

연합뉴스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9 08:56:11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자료사진. ⓒ연합뉴스


#. 충북 청주시 흥덕구 운천동에 사는 A시는 정부가 공개한 올해 개별공시지가를 열람한 뒤 걱정이 커졌다. 지난해 ㎡당 45만원이었던 공시지가가 올해 50만원으로 껑충 뛰었기 때문이다. 수년 전 37만원이었던 것과 비교하면 짧은 기간에 공시지가가 50% 가까이 오른 셈이다. A씨는 공시지가 상승에 따라 재산세 등 토지 관련 세금이 덩달아 많이 부과될 것이 걱정돼 토지가격 하향조정을 요구하는 '개별공시지가 의견서'를 구청에 제출했다.

A씨는 "소유한 땅의 가치가 오른 것은 반갑지만, 당분간 팔 계획도 없는데 공시지가가 올라본들 세금만 더 내게 된다"며 "공시지가를 낮춰달라고 요구했다"고 말했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충북도가 최근 올해 발표된 공시지가에 대한 의견을 받은 결과 1207건이 접수됐다. 이 중 공시지가를 낮춰달라는 의견이 전체의 63.1%인 762건에 달했다. 상향 조정 요구는 445건(36.9%)에 불과했다.

정부가 공시지가 현실화를 위해 시세에 근접하는 수준으로 끌어올리면서 최근 들어 공시지가를 낮춰달라는 이의신청이 몰리고 있다.

충북도의 한 관계자는 "예전에는 공시지가가 낮다면서 올려달라는 요구가 많았는데, 몇 년 전부터는 상황이 완전히 역전됐다"고 설명했다.

토지를 팔 생각이 없거나 보상을 기대할 수 있는 개발지역에 편입되지 않은 토지의 공시지가가 상승하면 세금 부담이 커지기 때문이라는 것이 이 관계자의 분석이다.

이 같은 현상은 충북도뿐만 아니라 전국적으로 마찬가지다.

지난해 전국적으로 개별공시지가와 관련, 2만1322건의 이의신청이 이뤄졌다. 상향조정 요구는 8081건에 그쳤지만, 하향조정 요구는 1만2504건에 달했다. 공시지가 이의 제기 토지주 가운데 60%가량이 자신의 땅값을 내려달라고 요구한 것이다.

하향조정 요구는 특히 공시지가 급등 지역에서 두드러지게 나타난다.

지난해 제주도의 공시지가 평균 상승률은 27.7%에 달했다. 이 때문에 2142건의 이의신청이 접수됐는데, 지가를 낮춰달라는 요구는 2093건이 몰렸지만, 상향조정 요구는 49건에 불과했다.

지난해 공시지가가 15.2% 오른 세종시에서도 하향 조정(453건) 이의신청이 상향조정(105건)의 4배를 넘었다.

공시지가가 11% 오른 울산 역시 616건의 이의신청 가운데 508건이 가격을 낮춰달라는 요구다.

정부는 이의가 접수된 토지의 개별공시지가는 감정평가사 검증과 해당 시·군 부동산가격공시위원회의 심의를 거쳐 이달 말 결정, 고시할 예정이다.

업계 한 관계자는 "정부의 공시지가 현실화 방침에 따라 올해도 전국적으로 공시지가가 평균 4% 이상 오를 것"이라고 내다봤다.

이 관계자는 "서울 등 대도시의 경우 공시지가와 시세가 비슷하게 조정됐지만, 농촌 지역은 여전히 공시지가와 실거래가 차이가 적지 않다"며 "공시지가 상승에 따른 이의신청도 농촌에서 몰릴 것"이라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中 사드보복 직격탄에… 롯데면세점, 2Q 영업익 전년比 96.8% '급감'
중국 당국의 사드보복에 롯데면세점이 직격탄을 맞았다. 16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호텔롯데 면세사업부의 상반기 매출은 2조5530억원을 기록했다. 이는 전년 대비 6.6%가량 감소한 수치다.같은 기간 영업이익도 2326억원에서 74억원으로 96.8% 급감했다. 롯데면세점의… [2017-08-16 18:59:14] new
이스타항공, 장애인 할인율 50%로 확대
이스타항공은 16일 기존의 장애인 할인제도를 10% 확대 실시한다고 밝혔다.국내선 전 노선에서 1~4급 장애인과 1~3급 장애인의 동반보호자 1명, 1~4급 소아 장애인을 대상으로 기존 통상운임 할인 비율을 50%로 확대 시행하는 것. 기존 할인 비율은 40% 수준이었다.할인 혜택을 받기 위해… [2017-08-16 18:13:47] new
'주가조작 혐의' 성세환 BNK금융 회장 전격 사의
성세환 BNK금융지주 회장이 구속된지 4개월 만에 전격 사의를 표명했다.BNK금융지주는 16일 성세환 회장이 BNK금융지주 대표이사 회장 겸 부산은행장, BNK금융지주 및 부산은행 이사회 의장직에 대한 사임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성세환 회장은 지난 2012년 부산은행장을 거쳐 BNK… [2017-08-16 18:13:14] new
제주항공, 여름철 맞이 '보양식' 나눔행사
제주항공은 16일 서울 강서구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보양식 나눔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이날 제주항공 임직원들은 서울 강서노인종합복지관을 방문해 500인분의 전복갈비탕을 배식했다. 또한 강서구에 거주 중인 홀몸어르신 가정을 직접 방문하며 삼계탕 및장조림 등으로 구성된 여름철… [2017-08-16 18:11:16] new
롯데시네마 매점 2차공판, 당시 계장 "임대료만 적정하다면 임대 자체는 문제…
롯데시네마 매점 불법 임대 2차 공판에서 임대료만 적정하다면 매점 임대 자체는 법적으로 문제될 것이 없다고 판단했다는 증언이 나왔다.서울중앙지방법원 형사24부(부장판사 김상동)는 16일 신격호 명예회장을 비롯해 신동빈 회장, 신영자 롯데장학재단 이사장, 서미경씨, 채정병 전 롯데카… [2017-08-16 18:08:0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