직접 비행기에 몸 싣는 수장들

금융지주사, 글로벌 시장 '똑똑'… 해외 IR '활발'

기업설명회 통해 회사 알리기 적극 행보
주요 투자자 대면해 경영전략·방향 설명

윤희원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9 17:18:47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Getty Images Bank 뉴데일리


금융지주사들이 해외 투자자 모시기에 여념이 없다.

특히 각 수장들이 직접 행동에 나서며 글로벌시장에서 회사를 알리기 위해 적극적인 모습이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주요 금융지주사들은 올해에도 해외 기업설명회(IR)를 활발히 진행하고 있다.

기업설명회는 우량한 해외 투자자들을 발굴하고 주요 주주와 원만한 관계를 형성해 경영 안정성을 확보할 수 있는 절호의 찬스이다.

또한 최고경영자가 직접 주주가치 제고를 강조함으로써 주가 안정도 꾀할 수 있다. 

금융지주사들은 해외 기관투자자들을 대상으로 일대일, 소규모 그룹 미팅 등 다양한 경로를 통해 2017년 1분기 경영실적 및 전략, 주요 관심사에 대해 설명한다.

돋보이는 세일즈 행보를 보이고 있는 곳은 우리은행이다.

이광구 우리은행장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직접 해외 IR을 주관하며 주가 부양에 나섰다.

이 행장은 올해 1분기 장밋빛 성적표를 업고 지난달 23일부터 5박7일 일정으로 영국, 프랑스 등 유럽을 방문해 투자를 당부했다.

정부(예금보험공사)가 갖고 있는 지분 매각을 위한 투자자를 유치하기 위해 발빠르게 움직이는 모습이다.

이 행장의 발빠른 IR 덕분에 우리은행 외국인투자자 비중은 지난해 초 20%에서 현재 25%대로 올라갔다. 1만원을 밑돌던 주가도 크게 오른 상태다. 

조용병 신한금융지주 회장도 취임 이후 첫 해외 IR 일정을 마무리했다.

조 회장은 지난 7일부터 6박7일간의 출장을 통해 싱가포르, 베트남, 홍콩 등을 차례로 돌며 총 21곳의 기관 투자자를 대면했다.

이와 함께 최근 신한베트남은행이 인수한 호주 ANZ은행의 소매금융 부문 직원들을 직접 만나 격려하고 지난해 12월 해외에 첫 진출한 핀테크 육성 프로그램 '신한퓨처스랩 베트남' 랩(lab)장과 만나 지원 상황을 점검하는 등 광폭 행보를 보였다.

하나금융지주도 활발한 해외 IR을 펼치고 있다.

지난 3월과 4월에는 홍콩, 런던을 방문했으며 지난 16일에는 싱가폴행 비행기에 몸을 실었다. 홍콩과 싱가폴은 각각 오는 22일부터 23일까지, 24일에 다시 한번 방문해 해외 주요 기관투자자들을 만날 계획이다.
 
김정태 하나금융지주 회장도 지난 2015년을 제외하고 취임 이후 줄곧 IR을 직접 챙겨왔다. 

하나금융은 올해 상반기 깜짝 실적이 예상되는 만큼 실적 대비 저평가된 기업가치 등에 대해서도 설명할 것으로 보인다.

윤종규 KB금융지주 회장의 경우 아직까지 직접 해외 IR에 나서지 않고 있으며 최고재무책임자가 기업설명회를 담당하고 있다.

단, 윤 회장은 적극적인 해외 출장을 통해 글로벌시장 진출을 모색하는 모습이다. 올해에만 미국, 동남아시아 등을 방문해 세계의 금융현장을 직접 눈으로 확인했다.

업계 관계자는 "국내 지주사들의 해외 영업비중이 크게 늘어나면서 기업설명회에 거는 기대도 높아지고 있다"며 "각 지주사 CEO들이 직접 움직이면 자연스럽게 안정적인 전략을 취할 수 있어 일석이조의 효과를 볼 수 있다"고 말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현대重, 2년치 임단협 타결... 찬반투표서 56.4%로 가결
현대중공업이 1년 9개월을 끌어온 임금 및 단체협상을 마무리했다. 현대중공업은 9일 열린 조합원 총회에서 임단협 2차 잠정합의안이 찬성 56.4%로 가결됐다고 밝혔다. 이날 총회에는 조합원 9826명 중 88.8%인 8724명이 투표에 참여했으며, 찬성 56.4%(4917명), 반대 43.3%(3774명),… [2018-02-09 17:18:39] new
현대重, 지난해 영업익 146억... 전년比 96% ↓
현대중공업이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서도 흑자기조를 유지했다. 현대중공업은 2017년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전년 대비 96% 감소한 146억원에 그쳤다고 9일 공시했다. 동기간 매출액도 15조4688억원으로 31% 줄었다.지난해 4분기 경영실적은 부진하다. 영업이익은 3422억원의 손실을 기록하며 적자 전환했다. 매출도 전년동기 대비 33% 감소한 3조… [2018-02-09 17:09:07] new
SK네트웍스, 지난해 영업익 1408억원…전년比 9.5% ↓
SK네트웍스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408억원으로 전년 대비 9.5% 줄었다고 9일 공시했다.같은 기간 매출액은 15조2008억원으로 17.8% 증가했고, 당기순이익은 270억원으로 전년 대비 흑자전환했다.지난해 4분기 역시 영업이익은 406억원으로 14.6% 감소했으며, 매출은 4조2… [2018-02-09 16:59:26] new
美 증시 '패닉'에 증시 하루만에 하락… 2363포인트 마감
전날 반등에 성공한 코스피와 코스닥 지수가 하루만에 다시 약세로 전환했다.9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43.85포인트(1.82%) 하락한 2363.77포인트로 거래를 마쳤다.전날 뉴욕 증시는 3대 지수가 모두 하락 마감했다. 코스피 지수도 전 거래일 대비 60.89포인트 내린 2347.73포인트로 하락 출발했다. 이후 장 내내 약세를 지속했다.거래성향은… [2018-02-09 16:56:29] new
NS홈쇼핑, 10일 '제주 돌돔' 유통업계 첫선… "명절 전 배송 가능"
NS홈쇼핑이 10일 오후 5시 10분 유통업계 최초로 ‘프리미엄 제주 돌돔’ (10팩 구성, 팩당150g)을 9만9000원에 선보인다고 9일 밝혔다.고급어종에 속하는 돌돔은 낚시로만 어획이 가능하고, 양식도 어종 특성상 까다로운 성격에 폐사율이 높아 대량 유통이 어려운 어종으로 손꼽힌다. 양… [2018-02-09 16:32:5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