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현 회장 복귀에 CJ주 올라…코스피 2288포인트 마감

外人 매수세에 코스피 소폭 상승
시가총액상위권 종목도 대개 강세

박예슬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9 17:29:18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코스피 지수가 외국인의 매수세에 힘입어 소폭 상승세를 보였다.

19일 코스피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66포인트(0.07%) 오른 2288.48포인트로 마감했다.

이날 코스피 지수는 하락 출발했다. 외국인과 기관의 동반 매수세에 낙폭이 커지다가 외국인의 매수세로 돌아서면서 코스피 지수도 상승 전환하면서 강보합세로 거래를 마쳤다.

거래성향은 개인 668억원, 기관 260억원 순매도했으나 외국인 418억원, 프로그램 312억원 순매수했다.

거래량은 4억1524만주, 거래대금은 5조2781억원을 기록했다.

업종별로는 대부분 강세를 보였다. 운송장비, 통신업, 증권 등이 1~2%대의 상승률을 보였고, 음식료품, 섬유·의복, 종이·목재, 화학, 의약품 등도 강세였다. 반면 기계, 전기·전자 등은 1% 내외의 하락률을 기록했다.

이날은 CJ그룹주가 이재현 회장이 4년 만에 경영에 복귀하면서 그룹의 정상화가 속도를 낼 것이라는 기대감에 동반 강세를 나타냈다. CJ, CJ대한통운, CJ CGV, CJ씨푸드, CJ오쇼핑 등이 상승세를 띄었다.

시가총액상위권 종목들은 주로 강세를 보였다. 현대차, 현대모비스, 기아차가 지주사 전환 추진에 대해 부인하면서 약세를 보이다가 1~5% 상승했고, 아모레퍼시픽, 아모레G, LG생활건강은 사드 배치에 따른 중국의 재제 수위가 완화될 것이라는 기대감에 1~2%대의 상승률을 기록했다.

삼성에스디에스, 삼성SDI, 롯데케미칼, 신한지주 등도 강세를 나타냈다.

반면 삼성전자가 외국인의  매도세에 2.66%의 하락률을 보였고, SK하이닉스, SK이노베이션, 넷마블게임즈, 하나금융지주 등도 약세를 나타냈다.

개별 종목으로는 한국종합기술이 최대주주인 한진중공업홀딩스가 보유 지분을 매각한다는 소식에 상한가를 기록했고, 동양철관은 문재인 대통령이 한국과 러시아의 천연가스 협력 프로젝트를 재추진한다는 소식에 8.11% 상승했다. 하이트진로는 새롭게 출시한 발포주 '필라이트' 효과에 상승세를 보였다.

상승 종목 수는 상한가 종목 1개를 포함해 598개를 기록했고, 하락 종목 수는 230개를 기록했다.

코스닥 지수는 4.33포인트(0.68%) 오른 642.45포인트를 기록했다.

상승 종목 수는 상한가 종목 1개를 포함해 753개를 기록했고, 하락 종목 수 는 340개를 기록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포토] 티파니, 남심 홀리는 '섹시미소'
가수 티파니가 9일 오후 서울 강남구 플랫폼엘 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열린 '오늘부터1일 팝업스토어' 오픈 행사에 참석해 포즈를 취하고 있다.이날 행사에는 배우 김희선, 이엘, 임수향, 이희진, 성훈, 김산호, 정다혜, 최윤소, 오연아, 소녀시대 티파니, AOA 찬미, 방송인 박은지, 로빈 데이아… [2017-08-13 15:04:53] new
LG전자, 두바이서 선보인 '올레드 사이니지'… 기네스북 등재
LG전자가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에 세계 최대 크기 '올레드 사이니지'를 설치하며 압도적인 올레드 화질을 선보였다.13일 LG전자는 세계 최대 규모 쇼핑몰인 두바이몰에 55형 올레드 820장을 사용해 가로 50미터, 세로 14미터 크기의 초대형 올레드 사이니지를 설치했다고 밝혔다.올레드 사… [2017-08-13 13:54:13] new
김상조 공정위원장 "미스터피자類 하림·BBQ처럼 처리"… 직권조사에 방점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이 갑질 문제와 관련해 미스터피자와 같은 사례를 하림·BBQ처럼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법 개정을 통한 근절대책에 기대기보다 공정위 직권조사를 통한 제재가 더 실효적이라는 것이다.유통부문과의 연장 선상에서 김 위원장은 노동단체가 반발하는 서비스산업발전기… [2017-08-13 13:03:05] new
대형할인점, 판촉행사 인건비 부담해야… 걸리면 2.7배 물어
경쟁 당국이 이번에 내놓은 유통부문 갑질 방지대책은 얼마나 실효성이 있을까?공정거래위원회는 이번 대책으로 대형유통업체의 법 위반이 억제되고 중소 납품업체의 부담은 줄어들 것으로 기대한다.공정위가 납품업체 권익보호를 위해 도입한 '납품업체 종업원 사용에 따른 인건비 의무 분담… [2017-08-13 12:03:41] new
유통 갑질에 '3배 의무' 손배제 도입… 복합쇼핑몰·아웃렛도 규제대상
앞으로 대형유통업체가 납품업체에 부당반품·보복행위 등 악의적인 갑질을 하면 무조건 손해액의 3배를 배상하는 징벌적 손해배상제가 도입된다.그동안 무늬만 부동산(매장) 임대업자로 등록돼 규제의 사각지대에 있던 복합쇼핑몰·아웃렛도 유통업법 적용대상에 포함해 입주업체 권익을… [2017-08-13 12:03:10]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