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중기중앙회, 상생협력 간담회 개최

중소기업계의 판로 등 애로해결 및 상생협력 방안 모색

성재용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5.19 16:40:00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박상우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정면 좌측)과 박성택 중소기업중앙회 회장 및 중소기업업계 관계자들이 상생협력 간담회를 하고 있다. ⓒ한국토지주택공사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19일 서울 여의도 중소기업중앙회에서 중소기업중앙회 및 중소기업 업계 관계자들과 중소기업 상생협력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는 박성택 중기중앙회 회장과 업계 대표들이 참석해 중소기업 제품의 판로 등과 관련한 애로사항 및 상생협력 방안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특히 중소기업 업계에서는 △재하도급 근절을 위한 대책 마련 △구매조건부 신제품 개발사업 생산 제품의 판로 확보 △조합 초천 소액 수의계약제도 활용 △공공임대리츠 사업의 중소기업제품 지속 구매 지원 △소기업 제품 우선구매제도 활용 등을 건의했다.

이 같은 건의사항에 대해 LH는 동반성장의 동반자 입장에서 긍정적으로 검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LH는 △중소기업의 성장 뒷받침을 위한 구매 확대와 판로 지원 △히든 챔피언 중소기업 육성을 위해 쿠웨이트 등 해외시장 동반 진출 △창업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한 청년 중소상공인 창업 지원 △공정거래 문화 정착을 위한 양방향 소통 활성화 등을 추진, 중소기업과의 동반성장을 통한 국민경제 발전과 일자리 창출에 이바지하겠다는 계획이다.

박성택 회장은 "각 업종별 협동조합은 우수한 품질의 자재를 안정적으로 공급하는 LH의 성장 동반자로서 상생을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며 중소기업 제품의 품질 향상을 위해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상우 LH 사장은 "중소기업과 상호협력적 파트너로서 간담회에서 논의된 사항에 대해 해결방안을 모색함으로써 품질 확보와 중소기업의 경쟁력 제고에 기여하는 자리가 되길 기대하고, 지속적으로 상생협력을 위해 중소기업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주금공, '학교·학점·영어' 스펙 파괴… 직무중심 신입직원 53명 선발나서
주택금융공사가 올해 신입직원 53명을 선발한다고 19일 밝혔다.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으로 진행되는 이번 채용은 대졸(46명), 고졸 (3명), 시간선택제(주 20시간 근무) 4명을 뽑는다.특히 채용인원의 35% 이상을 비수도권 인재로 뽑을 계획이다.사회형평적 채용을 위해 대졸수준 부… [2017-05-19 16:28:35] new
삼성화재, 임원인사 실시… 전무 1명·상무 4명 승진
삼성화재는19일자로 임원 인사를 실시했다. 이번 인사로 전무 1명, 상무4명 등 총 5명이 승진했다. 이번 인사는 2017년 '견실경영 2기'을 본격적으로 추진하기위한 것으로 전해졌다.현장 중심, 성과중심의 인사 기조에 바탕을 두고 분야별 전문성과 업무역량을 겸비한 우수인력을 발탁했다는 게 삼성화재 측의 설명이다. 삼성화재 관계자는 "이번 인사를… [2017-05-19 16:24:46] new
[캠퍼스 단신] 숙명여대 '창학 111주년 기념식' 外
◇ 숙명여대 창학 111주년 기념식… '르네상스 숙명' 비전 선포숙명여자대학교는 서울 용산구 교내 백주년기념관 삼성컨벤션센터에서 '창학 111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이날 행사에서는 교육부장관 표창·장기근속자 표창 및 숙명인재상 시상식, 비전 선포식 등이 진행됐다.… [2017-05-19 16:24:18] new
[삼성생명 人事] 손관설 상무 외
승진 △상무 손관설, 손권희, 주영수, 최승훈, 최지훈, 하지원 [2017-05-19 16:22:31] new
평생 직장은 옛말…실적압박에 금융공기업으로 눈돌리는 은행원들
과도한 영업 압박으로 고심하는 은행원들의 이직 고민이 날로 커지고 있다. 금융공기업이나 인터넷 전문은행 채용에 큰 관심을 보이며 실적 스트레스에서 벗어나기위해 안간힘을 쓰는 분위기다.19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면접 전형을 진행 중인 한국은행 C3(일반 사무직) 금융경력직에 총 571… [2017-05-19 16:17:2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