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사님은 대한민국 주식시장 가격을 믿지 못하십니까?"

이재용 32차 공판…"합병 '비율' 조작, 말도 안되는 주장"

김신 삼성물산 사장, 증인신문서 특검 주장 조목조목 반박
"합병 무산됐다면 손실 더 커졌을 것…일성신약 제안 주장 전면 부인도"

윤진우,연찬모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23 22:40:14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뉴데일리DB



"검사님은 우리나라 주식시장 가격을 믿지 않는다는 겁니까?"

23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등에 대한 32차 공판에 증인으로 출석한 김신 삼성물산 사장의 말이다. 그는 삼성물산과 제일모직의 합병비율, 합병 시점, 회사가치 등을 문제 삼는 특검에 불편함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특히 '경영상 판단으로 보이지 않는다'는 특검의 지적에 '합병이 안됐다면 엄청난 기회손실이 발생했을 것'이라고 날을 세웠다.

특검은 이날 김 사장을 불러 삼성물산 합병과 관련된 전반적인 상황과 주주인 일성신약 윤석근 부회장을 만난 경위 등을 확인했다. 

또 물산 주식이 저평가된 이유와 그로 인해 합병비율이 불리하게 결정된 배경을 집중 추궁했다.

김 사장은 윤 부회장과 만난 배경과 나눈 대화 등을 비교적 상세하게 설명했다. 윤 부회장이 특검조사에서 '7만5000원 이상에 주식을 사줄 수 없으니 다른 방법으로 보상을 해주겠다'고 증언한 것과 관련해서는 '사실과 다르다'고 강하게 부인했다.

그는 "엘리엇과 법적 분쟁이 있던 상황에서 찬성하는 대가로 주식을 비싸게 매수할 경우 형사 고소와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당할 가능성이 있다"며 "말도 안되는 이야기에 불과하다"고 말했다. 또 이 부회장의 경영권 승계를 위해 물산 합병이 중요하다고 했다는 진술에는 "그런 말을 듣지도 하지도 않았다"고 맞섰다.

물산 합병이 경영권 승계작업이라는 특검의 주장에는 '부적절하다'고 반박했다. 주주이익과 회사가치를 위한 경영상의 판단이었을 뿐 다른 의도는 없었다는 설명이다.

더불어 '물산 대표로써 합병비율이 불리하게 산출된 것이 아니냐'는 지적에는 "기본적인 점검을 거쳤고 회계법인에 확인하기도 했다"며 "비율은 자본시장법에 따라 산출됐다. 저희가 조정한다는게 더 이상하지 않느냐"고 반문하기도 했다.

합병비율과 시가조작에 대해서도 입을 열었다. 김 사장은 "저평가 논란이라는게 회사가치를 반영하지 않았다는 건데 법에 의해 산출된게 뭐가 문제가 있는지 모르겠다"며 "시가를 조작했다고도 하는데 8조원이 되는 시가총액을 어떻게 조작한다는 건지 궁금하다"고 꼬집었다.

변호인단 역시 김 사장의 증언에 힘을 실었다. 삼성이 합병과정에서 불리한 비율을 끌어내기 위해 주가를 조작하고 공시를 늦췄다는 주장은 의혹에 불과하며 가능하지도 않다고 반박했다.

한편 김 사장과 변호인단은 국민연금이 손해를 무릅쓰고 물산 합병에 찬성했다는 주장에 '합병이 성사되지 않았을 경우 더 큰 손해를 입었을 것'이라 주장했다. 

합병이전에 유가상승과 해외실적 악화 등으로 3조원의 손실이 있던 상황에서 합병이 무산되면 물산 주가는 폭락했을 가능성이 높았다는 설명이다.

변호인단은 "특검은 합병으로 엄청난 손실이 발생했다고 말하는데 사실은 반대다"라며 "합병으로 양호한 수준을 유지할 수 있었다. 합병이 안됐다면 국민연금도 엄청난 손해를 입었을 것이다"고 강조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北-美 긴장 고조에 '미니 골드바' 판매량 급증
북한과 미국간에 연일 날카로운 신경전이 지속되며 '한반도 8월 위기설'이 확산하자 미니 골드바(Gold Bar) 판매가 급증하고 있다. 고액 자산가들을 중심으로 전쟁 등 위기 상황에 가장 요긴하게 활용할 수 있는 안전자산인 금 사재기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13일 한국금거래소(Korea… [2017-08-13 11:01:07] new
넷마블, 상반기 매출 1조2273억원… 1위 넥슨과 고작 75억 차이
넷마블게임즈가 '리니지2 레볼루션'이 흥행에 성공하면서 올해 상반기에만 1조2273억원의 매출을 올렸다. 국내 게임사 1위 업체인 넥슨의 상반기 매출 1조2348억원과 불과 75억원 밖에 차이나지 않는다.모바일 강자인 넷마블 흥행이 계속될 경우 올 하반기엔 게임시장 순위가 달라질 수 있다… [2017-08-13 10:57:39] new
삼성 갤노트8·LG V30, 9월15일 동시출시? '격돌 예고'
삼성전자 갤럭시노트8과 LG전자 V30이 오는 9월15일 같은 날 출시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고 있다.13일 이동통신업계에 따르면 삼성전자는 갤럭시노트8 판매일을 9월15일로 잡고 내달 1일부터 예약판매에 돌입한다. LG전자도 같은 날 V30를 출시 안을 두고 내부검토를 진행중인 것으로 전… [2017-08-13 10:53:21] new
카카오뱅크 5000억원 유상증자… 케이뱅크와 3000억원 자본격차
카카오뱅크가 출범 15일 만에 5000억원의 유상증자를 결정하면서 1호 인터넷전문은행인 케이뱅크와 자본 격차가 커질 전망이다.카카오뱅크는 지난 11일 이사회를 열고 주당 5000원짜리 주식 1억주를 발행하기로 결의했다. 9월5일까지 증자가 마무리되면 카카오뱅크의 자본금은 3000억원… [2017-08-13 10:50:08] new
코스피, 北-美 대립에 79일 전으로 퇴보
국내 증시에 대북리스크가 핵폭탄으로 작용하면서 모처럼 상승세를 맞았던 코스피가 79일전으로 뒷걸음질 쳤다.8개월 연속 상승이라는 신기록 달성 이후, 외국인의 차익실현 기류 속에 지정학적 리스크까지 겹치면서 악재가 겹겹이 쌓이는 모습이다. 지금껏 북한 리스크가 증시에 단기적으로… [2017-08-13 10:44:36]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