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소형 SUV '코나' 27일 판매 시작... 가격 1895만원부터

사전계약 5012대, 가솔린 터보 12.8km/L·디젤 16.8km/L 우수 연비 강점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26 14:12:12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소형 SUV '코나'.ⓒ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는 코나의 연비를 비롯해 상세 사양과 가격을 확정하고, 오는 27일부터 전국 영업점에서 본격적인 판매에 들어간다고 26일 밝혔다.

앞서 현대차는 지난 13일 현대 모터스튜디오 고양에서 세계 최초로 코나를 공개한 바 있다. 이후 14일부터 사전계약을 들어가 5012대의 예약대수를 기록했다. 올해 국내 시장에서 코나의 판매 목표는 2만6000대 수준이다.

코나는 '로우 앤드 와이드 스탠스'를 기반으로 범퍼 가니쉬 아머, 컴포지트 램프 등 특징적 디자인 요소를 갖췄다. 또 현대차 디자인의 상징인 대형 캐스케이딩 그릴 상단에 자리잡은 LED 주간주행등이 전 트림에 기본으로 탑재됐다.

엔진은 가솔린 1.6 터보 GDi와 디젤 1.6으로 구분되며, 변속 속도와 효율을 극대화한 7단 듀얼 클러치 트랜스미션을 기본으로 적용했다.

가솔린 1.6 터보 GDi 엔진은 최고 출력 177마력에 최대 토크 27.0kgf·m, 디젤 1.6 엔진은 최고 출력 136마력에 최대 토크 30.6kgf·m의 강력한 성능을 발휘한다.

코나의 공식연비는 가솔린 터보 2륜 구동 모델 12.8km/L, 4륜 구동 모델 11.3km/L. 디젤 모델 2륜 구동 16.8km/L 등으로 동급 최고 수준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코나는 디자인, 성능, 연비, 경제성 등 소형 SUV 고객들이 추구하는 모든 가치를 빠짐 없이 담은 '완성형 SUV'로 개발됐다"며 "코나의 우수한 상품성을 다양한 마케팅 활동을 통해 널리 알리고 국내 SUV 시장에 새 바람을 일으킬 것이다"라고 전했다.

현대차 코나의 가격은 ▲스마트 1895만원 ▲모던 2095만원 ▲모던 팝·테크·아트 2225만원 ▲프리미엄 2425만원이다.

튜익스 특화 모델인 플럭스 모델은 가솔린 기준으로 ▲플럭스 모던 2250만원 ▲플럭스 프리미엄 2485만원 ▲플럭스 프리미엄 스페셜 2680만원이다.(디젤 모델은 195만원 추가)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인사]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1, 2직급 승진
◇1직급(처장)승진 ▲상파울루무역관장 이영선 ▲블라디보스톡무역관장 양기모 ◇ 2직급(부장) 승진▲경제협력지원실 조은범▲시안무역관장 이관규 ▲양곤무역관 이승구▲투자유치실 김경미 ▲오사카무역관 손호길 ▲호치민무역관 홍성우 [2017-06-26 14:08:06] new
"차별성과 저렴한 가격에 인기"… 온라인마켓도 PB 열풍 동참
PB(자체상품)상품 열풍이 오프라인마켓에 이어 온라인마켓에서도 기세를 이어가고 있다. 개성과 가성비(가격대성능비)를 중시하는 고객을 겨냥한 상품으로 '차별성'을 강조해 고객들에 호평을 받고 있기 때문이다.26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최근 오픈마켓, 소셜커머스 등 온라인몰에서 차별성… [2017-06-26 14:06:10] new
LH, 주거품질통합서비스 브랜드 '큐플러스' 출시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주거품질·안전 및 하자서비스에 대한 신뢰도와 이미지 제고를 위해 주거품질통합서비스 브랜드 '큐플러스'를 출시한다고 26일 밝혔다.'큐플러스'는 품질·안전·하자관리 등 전사적인 품질경영 활동 중 하나로, '품질(Quality) 그 이상의 가치를 더하다(Plus)'… [2017-06-26 13:55:13] new
대우건설 컨소시엄, 탄소자원화 파일럿 플랜트 준공
대우건설이 한국남동발전·극동이씨티 등 6개 참여기관과 연구 컨소시엄을 구축, 지구온난화 주범인 이산화탄소를 포집해 건설재료로 활용하는 기술 상용화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26일 대우건설에 따르면 이날 대우건설 연구 컨소는 인천 영흥발전본부에 설치된 국내 최대 규모 탄소자원화… [2017-06-26 13:52:52] new
인천 '부채도시' 오명 벗었다… 유정복號 3년, 이자 절반으로 줄여
유정복 인천시장이 취임 3주년을 맞아 개최한 시민과의 대화에서 인천형 일자리 창출과 경제활성화를 약속했다.인천시는 26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200여명의 시민과 함께 '시민행복+대화' 행사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유정복 시장의 지난 3년간의 노력과 성과를 설명하는 동시에 시민과의 소… [2017-06-26 13:46:28]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