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서울, 부정기편 '인천~구마모토' 내달부터 정규취항 전환

부정기편 평균 탑승률 80% 수준
당초 계획했던 동계 취항 시점 앞당겨

이지완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27 17:17:15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에어서울



에어서울이 부정기편으로 운행 중인 인천~구마모토(일본) 노선을 정규편으로 전환한다. 예상보다 시장 반응이 좋아 전환 계획을 앞당기기로 한 것.

27일 업계에 따르면 에어서울은 내달 2일부터 인천~구마모토 노선을 정규 취항하기로 결정했다. 해당 노선은 주2회(목, 일)로 인천과 구마모토에서 각각 오전 7시30분, 오전 10시 출발하는 스케줄이다.

앞서 에어서울은 지난 4월2일 인천~구마모토 부정기편 운행을 시작한 바 있으며, 오는 10월26일까지 약 6개월간 지속할 예정이었다.

에어서울의 인천~구마모토 부정기편은 평균 탑승률 80% 수준을 기록하고 있다.

류광희 에어서울 사장은 기자와의 전화 통화에서 "기존에 하던 것과 같다. 정규편으로 바뀌는 것이 큰 의미는 없다"며 확대해석을 경계했다.

일각에서는 에어서울의 구마모토 노선 정기 취항의 의미를 두 가지로 보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부정기편은 해당 노선이 정기편을 운영할 수 있는 수준인지 사전에 체크해보는 것이 기본적인 의미다. 이를 통해 시장이 성숙했다고 판단되면 정기 노선으로 전환을 하게 된다"며 "부정기편보다 정기편의 프리퀀시가 더 많다면 공급을 늘려 해당 노선을 공략하겠다는 시그널로 받아들일 수 있다. 하지만 기존과 같은 수준이라면 그렇게 대단한 것은 아니라고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이에 대해 에어서울은 시장 수요가 긍정적으로 평가돼 시기를 앞당겼다는 입장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당초 동계 취항 예정이었지만 지속해서 시기를 검토하는 과정에서 수요가 괜찮다고 판단해 시점을 앞당기게 됐다"고 말했다.

한편 국적 저비용항공사(LCC) 가운데 하나인 티웨이항공은 지난 4월28일 인천~구마모토 노선을 주4회(월, 수, 금, 일)로 신규 취항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핸드스틱 청소기 70% 폭풍 성장… 가전업체, 넘사벽 '다이슨'에 도전장
진공청소기 시장에서 무선 스틱형 제품의 입지가 더욱 넓어지고 있다. 영국산 핸드스틱 청소기 '다이슨'의 인기로 국산 가전 브랜드의 시장 진출이 활발해졌기 때문이다.14일 업계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기준 핸드스틱 청소기의 판매 규모는 전체 진공청소기 판매량의 52% 정도를 차지했다. 판… [2017-08-14 11:32:03] new
[8·2대책 후속] 금융당국, 연소득 7000만원·투기지역 LTV 50% 완화
금융당국이 지난 2일 발표한 '실수요 보호와 단기투자수요 억제를 통한 주택시장 안정화 방안(이하 8·2대책)'과 관련, 세부지침을 마련했다. 이는 사전 예고 없이 발표된 8·2대책으로 대출 혼란이 가중되고, 선의의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는 지적에 따른 조치다.이와 관련 금융당국은 투기지역·투기과열지구 지정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피해를 최소화… [2017-08-14 11:30:29] new
현대차투자증권 단독출시 트러스톤백년대계펀드, 판매고 130억 돌파
현대차투자증권이 사명변경 기념 1호 상품으로 출시한 트러스톤백년대계펀드에 투자자들의 관심이 모이고 있다.14일 현대차투자증권은 지난 7월 3일부터 단독으로 판매하기 시작한 트러스톤백년대계 펀드가 출시 40여일만에 130억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트러스톤백년대계펀드는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로보어드바이저의 인공지능 전략을 바탕으… [2017-08-14 11:25:04] new
10년간 학령인구 150만명 더 준다… 교대·사범대 선호도 시들해질 듯
교사 선발 인원 감축, 학령인구 감소 등으로 인해 교육대학, 사범대의 올해 입시는 난항을 겪을 것이라는 전망이 조심스럽게 나오고 있다.취업난 속에서 직업 안정성이라는 기대감에 교대 등은 그동안 높은 선호도를 유지해왔다. 하지만 최근 불거진 학교 교사 임용절벽에 이어 학령인구 감소에… [2017-08-14 11:22:55] new
[이대준의 재계 프리즘] 한국지엠 '철수설' 진위, 제임스 김 사장 후임 누군…
한국지엠의 차기 CEO가 철수설 진위 파악의 바로미터가 될 전망이다.14일 업계에 따르면 한국지엠은 이르면 이번주, 늦어도 다음주쯤에는 제임스 김 사장의 후임자를 선임해 판매 부진과 노사 문제, 철수설 등 당면한 현안들에 적극 대처할 예정이다.이번 인사에 이목이 집중된 것은 한국지엠… [2017-08-14 11:11:37]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