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적 압박에 시달리는 은행원, 여전히 고달픈 삶

은행 상반기 고수익 속 직원들의 눈물도

핵심평가지표 100여개, 은행원 실적경쟁 내몰려
금융노조 내달 3일부터 과당경쟁 근절 TF 가동

차진형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6.30 14:03:43

프로필 사진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뉴데일리


시중은행들의 올해 상반기 실적이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다.

하지만 이 같은 실적 이면에는 과도한 KPI 목표, 잦은 캠페인, 실적에 따른 줄 세우기 등 고질적인 문제도 존재한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이하 금융노조)은 내달 3일부터 14일까지 약 2주 동안 대대적인 설문조사에 착수한다.

이번 설문조사를 통해 은행들이 실시하는 KPI, 캠페인, 프로모션 등 과당경쟁을 부추기는 각종 요소들을 진단하는 한편 은행 간 과당경쟁이 금융 산업과 소비자에게 미치는 영향도 분석한다.

결과가 나오는 대로 과당경쟁 근절 대책 요구안을 마련해 올해 산별 교섭에 포함할 예정이다.

또 금융위원회와 금감원에도 대책 마련을 요구하고 관련 법 개정 등에도 적극 나설 방침이다.

앞서 금융노조는 더불어민주당과 정책 협약을 맺고 과도한 성과문화 확산 중단과 KPI 개편을 위해 협력키로 한 바 있다.

유주선 금융노조 사무총장은 “은행 간 선의의 경쟁은 필요하지만 은행들이 과도한 고객 뺏기 경쟁으로 상품 유치 실적을 KPI에 많이 반영하거나 캠페인을 지나치게 확대하고 있다”며 “설문조사 결과가 나오면 국회 토론회를 열거나 여야 의원들을 만나 은행법, 자본시장통합법 등을 어떻게 개정할 지 논의할 것”이라고 말했다.

실제 은행들은 100여개 달하는 KPI를 설정, 은행원들에게 실적을 강요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일부 은행에선 KPI 목표치의 180%를 달성해야 실적으로 인정하는 등 은행원의 노동 강도가 높다는 지적이다.

금융노조 관계자는 “은행별로 KPI가 다르고 항목이 지나치게 많은 뿐만 아니라 영업실적에 따라 사업부와 영업점별로 줄 세우기가 일상화됐다”고 밝혔다.

올해 하반기에도 개인형퇴직연금(IRP) 실적 경쟁이 예고돼 있다. 현재 IRP를 가입할 수 없지만 은행들이 사전예약까지 받아가며 과열 유치전을 벌이고 있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은행 상반기 고수익 속 직원들의 눈물도
시중은행들의 올해 상반기 실적이 최고치를 기록할 전망이다.하지만 이 같은 실적 이면에는 과도한 KPI 목표, 잦은 캠페인, 실적에 따른 줄 세우기 등 고질적인 문제도 존재한다.30일 업계에 따르면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이하 금융노조)은 내달 3일부터 14일까지 약 2주 동안 대대적인 설문… [2017-06-30 14:03:43] new
부산‧경남은행 “잠자는 신탁, 찾아드립니다”
부산은행과 경남은행이 오는 7월 1일부터 8월31일까지 장기간 거래 없이 잠자고 있는 신탁 계좌를 찾아주는 ‘장기 미거래 신탁 찾기’ 캠페인을 실시한다.대상이 되는 미거래 신탁은 신탁 만기일 또는 최종 거래일부터 5년 이상 경과한 계좌로 일반 신탁의 경우 잔액에 관계없이 5년 이상 입출… [2017-06-30 13:51:36] new
한화종합화학, 그룹 태양광사업 '중간지주사'로 급부상… 지배구조 개편 'K…
한화그룹이 최근 태양광사업 법인을 추가로 설립하는 등 외연 확대에 나서고 있는가운데 그 중심에 한화종합화학이급부상하고 있다.사실상 그룹 내 태양광사업 관련'중간지주사' 역할을 하고 있는 셈이다. 향후 지배구조 개편에 있어서도 핵심 역할을 할 것으로 전망된다.30일 한화그룹에 따르… [2017-06-30 13:43:13] new
넓고 강력해진 MINI '뉴 컨트리맨', 패밀리카로 손색 없어
미니(MINI)의 뉴 컨트리맨이 가족단위 고객의 라이프스타일을 충족시키는 '패밀리카'로 주목받고 있다. 30일 업계에 따르면 MINI코리아는지난 4월부터뉴 컨트리맨을 국내에 판매하기 시작했고, 더 넓고 강력해진 덕분에가족단위 패밀리카로도 손색이 없다는 평가가 이어지고 있다.뉴 컨트리… [2017-06-30 13:40:52] new
[취재수첩] 정부의 오락가락 경유세 인상 여부에 車업계 '혼선'
최근 경유값 인상 이슈로전국이 떠들썩하다. 정부가 휘발유 대비 85% 수준으로 책정된 경유값을 90%에서 125% 수준까지 인상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다고 알려졌기 때문이다. 반대 여론이거세지기 시작했다. 국내 경유 소비량의 약 80%가 수송용으로 활용되고 있는 상황에서 가격 인상… [2017-06-30 13:26:31] new
 

포토뉴스

0 1 2 3 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