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걸 산은 회장 '교체-유임' 전망 갈려

아우 자처하던 최종구 금융위장 후보, '형님 격' 산은 인사 손댈까

수은 행장시 산은 회장 깍뜻이 예우

최유경 기자 프로필보기 || 최종편집 2017.07.05 15:07:18

  • 트위터 공유 
  • 페이스북 공유 
  • 구글 북마크 
  • 네이트온 쪽지 
  •   
  •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목록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회가 오는 18일 전후로 열릴 전망이다. ⓒ 뉴데일리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회가 오는 18일 전후로 열릴 전망이다. 

최 후보자가 국회 인준을 무사히 마치면 문재인 정부의 첫 금융위원장으로 김동연 경제부총리, 김상조 공정거래위원장과 함께 'J노믹스' 중심에 서게 된다. 

최 후보자 인선을 두고 국책은행인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은 온도차를 보이고 있다. 

이들 은행은 최근 정부의 산업 구조조정 방향에 발맞춰 한목소리를 내왔다. 산업은행이 '형님'격이었다면 수출입은행은 '아우'를 자처해왔다.

하지만 최종구 후보자가 산업은행의 상급기관인 금융위원장으로 내정되면서 분위기가 바뀌게 됐다. 금융위원장은 산업은행 회장 제청 권한을 갖고 있다. 


◇ 수은 행장으로 첫 산은서 공동 기자간담회

최 후보자는 지난 3월 수출입은행장 시절 대우조선해양 구조조정 지원 방식과 관련해 산업은행을 '형님'으로 호칭하며 협력 기류를 조성했다. 

당시 최 후보자는 "많은 어려움에도 형님 역할을 한 산업은행에 감사하다"고 밝혔다.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이 "산업은행과 수출입은행이 서로 호흡하고 소통할 수 있다는 점에서 새 역사를 썼다"면서 "최 행장의 이해도와 폭넓은 안목에 감사하다"고 밝힌데 대한 화답이었다.  

대우조선 구조조정 기자간담회도 두 국책은행이 공동으로 개최했다. 이동걸 산은 회장이 인사말을 하고 기자들과 질의응답 뒤에 마무리 발언을 최종구 후보자가 하는 방식이었다. 

두 은행이 공동으로 금융정책을 추진하는 경우가 많이 있었지만 대부분 산업은행이 종합해 발표했지 직접 수은 행장이 산은을 찾아와 함께 발표하는 것은 처음이었다. 

두 국책은행 수장은 대우조선해양 지원과정서 정부 지원금 2조9천억원을 1대 1 비율로 똑같이 나누기로 하는 등 원만한 합의를 이뤄냈다. 

두 은행은 불과 길 하나 건너면 닿는거리에 있지만 과거 대우조선해양 구조조정 지원 방식을 두고 갈등을 빚기도 했다. 


▲최종구 금융위원장 후보자의 국회 인사청문회가 오는 18일 전후로 열릴 전망이다. ⓒ 뉴데일리




◇ 최종구式 금융권 인사 줄 이을 듯 

최 후보자가 취임할 경우, 당장 금융계 적체된 인사가 줄을 이을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임기가 오는 11월까지인 진웅섭 금융감독위원장 후임, 최종구 후보자의 지명에 따라 공석이 된 수출입은행장, 현재 공석인 서울보증보험, 수협은행장 등이 있다. 

산업은행 회장의 교체도 관심거리다. 역대 정부에서 산업은행 수장은 새 정권에 따라 바뀌었다. 특히 이동걸 회장이 이른바 서금회 출신으로 전 정부와 가까운 인사였다는 점에서 교체 가능성이 거론되고 있다. 

다만 현재 산은이 금호타이어 매각을 주도하고 있는 데다가 올 하반기에는 대우건설 매각도 앞두고 있어 굳이 교체를 서두르지 않을 것이란 관측도 뒤따른다. 

이에 정부 관계자는 "산업은행 회장의 경우는 금융위원장 제청 못지않게 정부의 의지가 중요하다"면서 "정부에서 염두에둔 인물이 있을 경우 인사가 속도감 있게 진행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보도자료 및 기사제보 press@newdaily.co.kr
[자유민주·시장경제의 파수꾼 – 뉴데일리 newdaily.co.kr]
Copyrights ⓒ 2005 뉴데일리뉴스 - 무단전재, 재배포 금지
프로필 사진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  
  •    
  • 맨 위로



[Daily NEW패션] 신원, 블랙야크, 에잇세컨즈 外
◇ 비비안 공식 서포터즈 '비비아나 9기' 활동 시작속옷 브랜드 '비비안'의 공식 서포터즈 비비아나 9기가 지난 10일 서울 양재역 엘린포레에서 발대식을 갖고 활동을 시작했다. 발대식에는 비비안 실무진과 비비아나로 선발된 20대 여성 20명이 참석했다. 비비아나는 비비안에서 운영하는 공… [2017-08-14 15:23:56] new
신세계푸드 오산공장, '안전보건경영시스템' KOSHA 18001 인증 획득
신세계푸드 오산공장이 안전보건경영시스템 KOSHA 18001을 획득했다고 14일 밝혔다.KOSHA 18001은 한국산업안전보건공단이 기업의 자율적 환경안전보건 및 재해 예방활동을 선진국 수준으로 향상시키기 위해 직접 개발해 운영하는 경영관리 인증 시스템이다. 안전보건 경영체계, 활… [2017-08-14 15:23:08] new
동아오츠카, 포카리스웨트 올 1~7월 누적매출 1000억원 돌파
동아오츠카 포카리스웨트가 올해 1월부터 7월까지 누적 매출 약 1000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이는 역대 최고매출을 기록한 지난해 포카리스웨트 매출보다 약 10% 신장한 수치다. 동아오츠카에 따르면 포카리스웨트는 무더위가 기승을 부린 7월 한 달 간 판매액은 전년대비 약 14% 신… [2017-08-14 15:21:49] new
[Daily New식품] 스타벅스, 하이트진로, 롯데제과 外
◇스타벅스, 광복 72주년 기념텀블러·머그 출시스타벅스커피 코리아가 광복절을 맞아 '주미대한제국공사관 텀블러' 및 광복절 기념 머그, 텀블러 및 에코백을 전국 매장에서 판매한다.광복 72주년과 대한제국 선포 120주년을 맞아 스타벅스는 주미대한제국공사관 복원 사업 후원을 기념해… [2017-08-14 15:20:34] new
프로야구 인기에 식품업계 '함박웃음'… 스포츠·먹거리 합쳤더니 '대박'
올해 사상 처음으로 프로야구가 1000만 관중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식품업계가 함박웃음을 짓고 있다. 14일 업계에 따르면 최근 야구장을 찾는 관중이 늘면서 치킨과 맥주, 도시락과 핫도그 등 다양한 식음료를 즐기는 먹거리 문화도 함께 발전하고 있어 식음업체들이 새로운 소비… [2017-08-14 15:15:37] new
 

포토뉴스

0 1 2 3 4